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흘렀음 2017.05.18 19:18 (*.152.61.85)
    넘슬퍼
  • -90- 2017.05.18 19:18 (*.99.214.231)
    내나이50에 꿈에서라도 보게되면 아침부터 가슴이 먹먹해지고 그런데 저아인 얼마나 그리울까
  • ㄷㄷ 2017.05.18 19:24 (*.68.65.151)
    전북
  • 에라이 2017.05.18 22:36 (*.239.118.141)
    에라이 쓰레기 새끼야
  • ㅁㅇㅁ 2017.05.18 22:37 (*.115.146.184)
    일베충 유입이 부쩍 늘어나네...
  • 료 사가자키 2017.05.19 04:23 (*.141.91.61)
    익산!
  • 아즈매 2017.05.19 10:43 (*.236.3.234)
    에허...이런 쓰레기 같은 놈을 봤나..ㅠ
  • 11 2017.05.19 12:14 (*.114.22.131)
    이런 ㅅㅂㄻ
  • 2017.05.19 18:06 (*.79.74.118)
    어크로 가성비 ㅆㅅㅌㅊ
  • 저주할게 2017.05.19 18:34 (*.72.80.31)
    그냥 디져라
  • 파오후 2017.05.18 19:37 (*.103.71.70)
    슬프다 ㅜㅜ
  • 보문사 2017.05.18 19:41 (*.44.168.88)
    초등학생이 이런 시를 쓰냐하면서 껄껄 웃다가...

    점점 내려갈 수록.. 혹시.. 혹시.

    끝에선 나도 울었네
  • 후.... 2017.05.18 21:37 (*.1.70.136)
    나도 똑같이 암생각없이 스크롤 내리다가 울었다.
    암으로 아버지 돌아가신지 이제 7개월반이라...
  • 보문사 2017.05.18 22:58 (*.44.168.88)
    하늘에 있는 아버지도 님 많이 그리워 할거에요, 이런 효자를 두고 어떻게 발길을
    돌렸을까, 눈에 선하게 그러지네요,
  • ㅇㅇ 2017.05.19 11:06 (*.36.141.176)
    힘내세요 힘내세요..
  • 39살 2017.05.18 19:57 (*.62.179.46)
    눈물이 핑~
  • . 2017.05.18 20:14 (*.38.8.183)
    먹먹
  • ㅇㅇ 2017.05.18 20:26 (*.233.110.127)
    혼자살답보니 삼시새기 자동으로 나오ㅗ는게 얼마나 좋은지 알게됨
  • 김문수 2017.05.18 21:56 (*.126.231.237)
    와...진짜 눈물이...
  • ㄱㄴㄷ 2017.05.18 22:01 (*.235.52.125)
    하~ 참
    나이가 들어서 그런가 눈물이 많아지네.
    오늘만 몇번째냐 휴~
  • 감동깨서미안 2017.05.18 22:57 (*.151.164.196)
    그림에 비해 글이 너무 매끈하다. 그림은 초딩 2,3학년 수준같은데 글은 어른이 보정한 느낌
  • 1111 2017.05.18 23:28 (*.231.151.244)
    아 이 밤에 또 울컥하네
  • 123 2017.05.19 01:43 (*.45.244.143)
    ㅠ.ㅠ
  • 눈물나네 2017.05.19 07:12 (*.126.88.14)
    아..난 그냥 엄마가 안 계시다는 상상만으로도 미칠 거 같다. 돈이고 뭐고 난 세상 모든 사람에게서 엄마라는 존재는 뺏아가지 않으면 좋겠다.
  • 루이 2017.05.19 11:10 (*.224.164.86)
    아무 생각없이 읽다가 나도 우리 마누라가 주는 상이 먹고 싶다라고 농담 던질려는 차에
    읽을 수록 감정이 달라지다가 마지막에 펑펑 울었네...
    아 나도 받을 수 없는 어머니 밥상 생각에
    아침부터 펑펑 울었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10622 이효리X김수현 비장의 카드를 써봤지만 39 2017.06.26
10621 엘리베이터에서 티머니 카드를 주운 사람 17 2017.06.26
10620 승우야 뭐 그정도 가지고 부들대냐? 26 2017.06.26
10619 평창 동계올림픽 근황 44 2017.06.26
10618 중간 광고가 얼마나 좋은데요 32 2017.06.26
10617 불곰국의 소녀 학교 17 2017.06.26
10616 치킨 배달부 해명 인터뷰 28 2017.06.26
10615 하얀 지수 5 2017.06.26
10614 누나 영화 볼래요? 15 2017.06.26
10613 군함도 출연 배우의 적나라한 증언? 53 2017.06.26
10612 복돌이 기적의 논리 23 2017.06.26
10611 실존했던 거대 생명체 31 2017.06.26
10610 같이 카메라에 담긴 것만으로도 감격스러웠다 25 2017.06.26
10609 지금은 now 입니다 15 2017.06.26
10608 집에서 혼술 즐긴다는 여자아이돌 11 2017.06.26
10607 웃음참기 레전드 33 2017.06.26
10606 딸의 심장을 가진 남자 11 2017.06.26
10605 주병진의 사업 수완 20 2017.06.26
10604 연애 코치가 말하는 토크 유도 방법 30 2017.06.26
10603 SKT 앞으로 단말기 안 판다 10 2017.06.26
10602 한혜진의 상식 11 2017.06.26
10601 한국 원전 중단에 쾌재 91 2017.06.26
10600 손나의 유연성 10 2017.06.26
10599 요즘 대학가 원룸 가격 17 2017.06.26
10598 미녀 경찰 근황 27 2017.06.26
10597 태어나보니 엄마가 22 2017.06.26
10596 부산 모 대학 클라스 22 2017.06.26
10595 시노자키 아이에 홀린 기자 12 2017.06.26
10594 사라진 태국 계란 43 2017.06.26
10593 분발하는 늘보한세 7 2017.06.26
10592 목숨을 건 드립 2 2017.06.26
10591 어느 식당 인테리어 8 2017.06.26
10590 23 사이즈 입는 혜리 5 2017.06.26
10589 테이저건 맞은 10대 근황 20 2017.06.26
10588 뭐? 대호가 재원이한테 꼰대짓을 했다고? 9 2017.06.26
10587 브레이브 걸스 유나 5 2017.06.26
10586 트럭 열차 사고 14 2017.06.26
10585 화영이 근황 5 2017.06.26
10584 일본인 처자 4 2017.06.26
10583 자면서 하트하는 소미 18 2017.06.26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273 Next
/ 27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