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2.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3.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4.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5.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6.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7.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8.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9.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10.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11.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12.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98 아시안 게임 때 이미 군 면제 받았음에도 이후에도 꾸준히 대표팀 출전함


참고로 찬호성님 통산 국대 기록은 2승 3세이브 26⅔이닝 2실점 2자책점 평균자책점 0.68








13.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15.jpg 투머치토커 인성.jpg




필라델피아 입단 당시 구단측에서 입단식 자리를 마련해주지 않아 입단 기자회견 겸 국대 은퇴 발표 기자회견에서 눈물 보이는 토커 성님


국대 소집에 있어서 이해관계 따지거나 국대 경기를 짐으로 생각하지 않고 국대가 주는 사명감이나 무게감을 자랑스럽게 생각하던 찬호 성님


발려놓고 실실 쪼개고 애국가 나올 때 장난질하는 노근본 주작 좆크보 종자들과는 상반된 모습






2017-11-11.jpeg 투머치토커 인성.jpg


선수 시절 항상 라커에 태극기 보관해놓고 열 때마다 보던 토커 성님


  • ㅂㅈㄷㄱ 2017.11.12 18:52 (*.182.240.28)
    박찬호는 인정해 줘야지
    텍사스에서 성적 안좋은건 안좋은거고
  • ㅇㅇ 2017.11.12 19:22 (*.228.83.55)
    그 안좋은게...메이져 리그 역사 통틀어서 탑급임..반면 좋았던건 메이져리그 역사에 기록될 건덕지도 없음
  • 2017.11.12 19:34 (*.117.144.233)
    메이저에서 통산 100승 기록한 선수가 건덕지도 없긴
  • ooOoo 2017.11.12 23:29 (*.39.60.7)
    약물의 시대로 불리는 90년대 후반을 보냈고 NL 투구 이닝 3위, 삼진 3위던가? 까지도 했었음. 당시 다저스가 너무 물방망이라 플레이오프를 못나가서 그렇지 개인성적은 대단한거임.
  • 그렇다면 2017.11.12 23:59 (*.90.52.249)
    투수친화적 구장 덕 본거지,,,,,,
    타자들은 반대로 마이너스 맞은거고
    그리고 IMF때 고환율로 재미도 보고
    할 건 다 했잖아
  • ㄱㅅㄱㅅ 2017.11.13 00:26 (*.103.49.50)
    그런 이유라면 다른 투수들도 같은 조건이지
  • 이건뭔병신 2017.11.13 01:24 (*.187.137.44)
    전형적인 병신.
    약물시대에 똥양 피지컬로 그 기록을 낸 선수는 둘 밖에 없다. 박찬호 노모 히데오.
    누구 하나라도 그를 넘어서는 자가 나와서 아가리를 털어라.
    더 자세한 얘기는 말해 줄 가치가 없다.
  • ㅇㅇ 2017.11.13 10:55 (*.36.156.156)
    누굴 까기위해 그 누군가보다 잘나야하는 법은 없습니다.
  • 000 2017.11.13 19:43 (*.148.254.237)
    하지만 언제나 그렇듯 그 말의 무게는 달라지는 법이지.
  • ㄱㅌ 2017.11.13 00:13 (*.38.207.84)
    건덕지도 없는 투수를 그값주고 데려오진않지
  • 토커 2017.11.12 18:52 (*.39.138.173)
    나도 방구석에서 댓글그만달고 뭐든 저렇게 노력해 봐야겠다 인생 너무 쉽게 흘러간다
  • 2017.11.13 23:16 (*.98.96.19)
    화이팅
  • ㅁㅁ 2017.11.12 19:00 (*.45.144.138)
    이렇게 따지면
    유럽파 축구선수들은 더 대단하네
    친선경기 뛰러 한국까지 ㄷㄷㄷㄷㄷ
  • ㅇㅇ 2017.11.12 19:11 (*.205.188.237)
    박지성이 그래서 무릎망가지고 일찍 은퇴...
  • 흠냐 2017.11.12 19:03 (*.140.170.146)
    찬호박 행님 ㅠ
  • 비트코인 2017.11.12 19:07 (*.166.235.152)
    현역 시절에는 멘탈 레기였는데 은퇴하고 성인으로 거듭나신 분
  • 2017.11.12 19:40 (*.160.52.17)
    다혈질 성격은 누구나 좀 있지 않냐 좀 봐줘라
  • ㄴㅂ 2017.11.12 21:47 (*.187.5.132)
    댓글 조차도 삐뚤어진 인성 그대로 비꼬는 댓글만 써대는 너같은 놈이 할말은 아니지.
    너답지 않은 착한댓글만 좀 달아봐라.
    혹시 아냐 억지로 웃다보면 진짜 웃을 수 있다는 것처럼,
    착한 댓글만 달다보면 조금은 인성이 바로 설지.
  • ㅁㅁ 2017.11.12 19:58 (*.171.84.71)
    게시물엔 없지만 비슷한 사람으로 이승엽도 있음..
  • ㅇㄴㅀ 2017.11.12 22:06 (*.181.33.4)
    나 훈련소때 이양반 날라차기 한거 외진 가서 티비서보고 와서 일주일간 훈련병들 사이에서 야부리 털었썼는데........
  • ㅇㅇ 2017.11.12 23:15 (*.39.1.56)
    진짜 귀감이 될 인물이긴 하다. 일반인말고 프로, 나아가 국가대표들에게
  • 2017.11.13 00:13 (*.204.41.26)
    영웅으로 칭송하잔 것도 아니고
    선수기록으로 까자는 것도 아니지만
    최소한 인간 박찬호가 성의를 보인 것만큼은 누구나 인정할만한 수준이지 않던가?
    최고의 투수다 최고의 먹튀다가 아니라
    최소한 그는 진심을 보여주려고 노력했다는 건 인정해보자.
  • d 2017.11.13 00:52 (*.147.138.235)
    진실된 사람같아 그지?
  • 야잘알 2017.11.13 01:35 (*.187.137.44)
    박찬호가 미국에 건너가서 공을 제대로 던진건 1994년이다.
    지금부터 23년전 정도 된다. 물론 인종차별이 많이 줄어든 시기이지만... LA폭동 사건만 보더라도 당시상황이 어땠으리라는거 알거다.
    박찬호보고 유리멘탈 어쩌고 씨부리는 애들은 진짜 등신들이다.
    약쳐먹고도 이실직고 했다는 박찬호 공을 받아주던 마이크 피아자. 그 새끼 자서전에 박찬호를 뭐라깠는지 보면 알 수 있다.
    지금이야 눈찢는 퍼포먼스에도 인종차별이네 어쩌네 하지.
    23년 전에는 어땠을 꺼 같니?
    그걸 극복하고 아시아 최다승 투수이다. (물론 가치로 따지면 1승 모자른 노모 히데오가 더 위대한건 인정한다.)
    유리멘탈? 이새끼들아. 내가 생각하기엔 박찬호 노모히데오 마쓰이히데키 스즈키이치로 정도 빼고는 아시아권에서 메이쟈를 극복했다 할 수 있는 선수는 없다.
    그 아래가 추신수 우에하라 코지 (야동배우아님) 정도이다. 이와 동급이 다르빗슈 유이고(야는 더 잘할 가능성도 충분하다.)
    그 아래가 커리어상 아오키 정도이고.
    그 아래 동양권 투수 야수가 얼마나 많은 줄 아냐?
    일본투수 48명 일본야수 17명
    대만투수 야수 약 10명
    한국 투수야수 약 20명

    박찬호는 그냥 아시아권에서는 레전드 인정이야. 반박불가 빼박캔트야.
    물론 메이져 급에서 명전에 올라갈 급은 단 한명이지. 스즈키 이치로. 근데 그만 못했다고 해서 박찬호를 까다니.
    그것도 마지막에 한화에서 선수생을 마감한 분한테.
    물론 중간에 모난 행동도 하긴 했지만... 그닥 중대한 부분은 아니고. 지덕체 모든 부분에서 귀감이 될만한 선수야. 이것들아.
  • ㅇㅇ 2017.11.13 07:50 (*.139.220.113)
    '반박불가 빼박캔트야'만 빼자. 골방 쉰내나는 아재가 급식체 억지로 꾸역꾸역 쓰는 느낌이다. 앞으론 무리수 두지 마라.
  • 우럭 2017.11.13 08:18 (*.111.27.67)
    지가 특허냈나 별걸다 아니꼽게 보네 ㅋㅋ
  • d 2017.11.13 08:53 (*.244.218.22)
    ㅇㅈ한다. 차노형은 못깐다.
    부진할 때 명상하면서 속이 깊어진 느낌도 좀 난다.
  • 서브마리너 2017.11.13 10:45 (*.108.122.9)
    다른 건 몰라도 어째서 추신가 마쓰이히데키보다 아래가 될 수 있지?
    요즘 추신수가 못한다고 너무 하는 거 아닌가.
  • 홍명보 2017.11.13 12:12 (*.223.34.77)
    이형이랑 승엽이형은 진짜 인정해
  • ㅇㅅㅇ 2017.11.13 15:37 (*.39.241.65)
    나도나도
  • 털보왕 2017.11.13 18:46 (*.162.55.52)
    만약 니들이 원래 텍사스 팬이었다면 찬호형 까는거 이해한다.
    길지 않았지만 한국인 최초로 NL top-tier급 투수였고, 텍사스 이후로 LA때 폼을 결국 회복하지 못했지만 프로 야구선수로서 최선을 다한 형이다.
    나같으면 벌어놓은 돈도 많고 신사동에 빌딩도 하나 있는데 생각대로 야구가 안되면 한 5년 대충 하다 때려치고 놀고먹으면서 편하게 살텐데 찬호형은 야구선수로서 한화에서 은퇴할 때까지 본분을 다한 거잖니.. 그거 자체로도 의미가 있다고 본다.. 물론 나중에는 중간계투로 나와서 승수 쌓고 한 것도 많지만 지금까지 누가 그렇게라도 한적이 있었냐.. 박지성의 QPR 때의 모습이 조금 빨리온거라 보면 된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944 한국에서 출마 준비 중인 고든 램지 42 2017.11.22
5943 정신과 전문의가 본 유아인 설리 SNS 패턴 24 2017.11.22
5942 아이를 낳아줬으면 당연히 아빠가 키워야죠 51 2017.11.22
5941 부산 출신 추신수가 생각하는 롯데 49 2017.11.22
5940 조선총독부의 최후 69 2017.11.22
5939 남녀의 평가가 극명하게 갈리는 영화 59 2017.11.22
5938 김구라의 비유 10 2017.11.22
5937 아프리카 대륙의 거대함 31 2017.11.22
5936 가슴 안 작아지고 살 빼는 방법 11 2017.11.22
5935 급 나이들어 보이는 서현 13 2017.11.22
5934 견디기 힘든 이국종 교수 73 2017.11.22
5933 쯔위 롱패딩 패션 20 2017.11.22
5932 가짜사나이 팩트 폭력 23 2017.11.22
5931 경리의 미들킥 8 2017.11.22
5930 세월호 참사 이틀 뒤 성형시술 35 2017.11.22
5929 광대 소멸한 김소현 9 2017.11.22
5928 호주 워마드 합성 아니었다 47 2017.11.22
5927 아무리 자본주의라도 이건 못참아 11 2017.11.22
5926 롯데 종특 15 2017.11.22
5925 섹시한 척하는 윤보미 11 2017.11.22
5924 IMF 이후 30대 그룹 순위 변화 22 2017.11.22
5923 저스틴 비버가 예쁘다고 사진 올려서 스타된 여자 5 2017.11.22
5922 정치의 종교화 31 2017.11.22
5921 제 자신이 제어가 안되네요 43 2017.11.22
5920 트레이닝복 예슬이 9 2017.11.22
5919 다시 시작된 중국의 사드 보복 20 2017.11.22
5918 성진국의 풀발드림팀 8 2017.11.22
5917 애 거저 낳았다는 남편 29 2017.11.22
5916 역사적인 명작ㅤㅤ 26 2017.11.22
5915 추신수의 저택 21 2017.11.22
5914 남녀호모 모두 좋아하는 사진 8 2017.11.22
5913 서울시 인구밀도 높은 동과 낮은 동 27 2017.11.22
5912 한국 대표의 골반 20 2017.11.22
5911 람보르기니에서 내리는 남자 14 2017.11.22
5910 키 170cm 몸무게 52kgㅤㅤ 12 2017.11.22
5909 73세 회장과 29살 여비서 54 2017.11.22
5908 퍼그 4총사 강제 육아 12 2017.11.22
5907 비정상회담 전현무 도플갱어 편 19 2017.11.22
5906 지진 당시 직원의 손님 보호 37 2017.11.22
5905 한명의 시민이 목포 전체 조폭 싹쓸이 한 사건 62 2017.11.22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56 Next
/ 15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