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ㄷㄱ 2017.12.10 15:54 (*.70.57.249)
    투자는 개인의 책임이지만 꼭 회수했으면 좋겠다..ㅠㅜ
  • ㅂㅈㄷ 2017.12.10 17:08 (*.51.251.222)
    그러길래 아이슈인타이늄에 투자했어야지 ㅠㅠ
  • ㄱㄱㄱ 2017.12.10 22:09 (*.223.20.39)
    아인 1100까지 떨어지고
    오늘 2600까지 복구함
    하드포크 땜시 그 언저리 지킬등
  • 123 2017.12.10 15:55 (*.140.34.14)
    어제 버스 정거장에서 고딩둘이 엄니가 학원비준돈가지고 코인 투자했다가 다 날리겠다고
    서로 니잘못이라고 싸우고 있더라 ..

    최소한 급식들의 투자는 막자.
  • 2017.12.10 23:21 (*.178.98.67)
    급식들까지 뛰어들 정도면 말 다했네 ㅋㅋ
  • 경고했건만... 2017.12.10 16:02 (*.48.93.148)
    일시적으로 떨어진다고 생각해라
    단타 노리지 말고 가지고 있다보면 언젠가는 또 오르겠지

    하지만 정부가 거래를 막겠다고 하고 있으니 우찌 될지...

    2014년 초에도 1400까지 올랐다가 300까지 떨어졌던 일이 있었다.
    하지만 다시 올랐지.
    ... 과연 다시 오를까?
  • ㅇㅋ 2017.12.10 19:06 (*.199.19.40)
    ㄴㄴ 그때 30까지 떨어졌었어 ㅋㅋ
  • ㅇㅇ 2017.12.10 16:02 (*.216.2.24)
    다시 오르는중 내려가는 속도 만큼
  • 모발이식 2017.12.10 16:23 (*.166.234.30)
    다시 오르긴 개뿔이 올라 ㅄ아

    현재 13440 달러임

    금요일 오전에 비해 30%쯤 빠진 상태고

    오늘 오후 2시 경에는 12000 달러대까지 폭락
  • 아아후후 2017.12.10 23:16 (*.18.197.137)
    올랐는데 ㅄ 아? ㅋㅋㅋㅋㅋ 아인 1200원에서 2600원까지 올라서 현재 2400원에서 왔다갔다 한다 ㅋㅋㅋㅋ
  • ㅇㅇ 2017.12.10 23:57 (*.39.149.148)
    그래그래 다들 그렇게 돈날리는 거야

    괜찮다 싶을때 돈빼는게 이기는거니까 나중에 후회하지 말고
  • 매도자 2017.12.11 09:23 (*.52.62.38)
    그래. 많이 싸졌으니 대출까지 받아서 사. 인생한방
  • 모발이식 2017.12.10 16:21 (*.166.234.30)
    아인스타이늄은 뭔 듣보냐 ㅋㅋㅋ
  • 2017.12.10 16:35 (*.120.97.197)
    한달동안 20배 오른 거 있어 ㅋㅋㅋ그런데 지난주에 반토막났지. 꾸준히 들고 있던 애들은 10배라도 차익 먹은 거고...15배쯤 올랐을 때 들어간 애들은 30% 까먹은 거고
  • ㅇㅇ 2017.12.10 22:51 (*.216.2.24)
    20배가 뭐냐 70배지
  • 다음기회에... 2017.12.10 16:28 (*.154.157.13)
    고민하다 적금 3000 넣을 뻔 했다. 휴....
  • ㅇㅇ 2017.12.10 16:35 (*.38.10.85)
    잠깐 오르다 계속 폭락중 ㅋㅋㅋ 코인충들 ㅂㄷㅂㄷ
  • ㅇㅇ 2017.12.10 16:42 (*.200.74.58)
    몇일전에 엄청 올랐다고 하지 않았어? 지금은 떨어지는 중이고??
  • 팩트 2017.12.10 16:51 (*.166.234.30)
    폭락 중인데 그동안 오른 것에 비하면 뭐 ㅋㅋㅋㅋ
  • 팩트 2017.12.10 16:43 (*.166.234.30)
    단기과열 비트코인 이틀새 40% 급락…낙폭 美의 두배

    선물거래 우려와 규제도입 영향에 2천480만→1천483만원

    이틀 전인 8일 오전 9시 28분 2천480만원까지 올랐으나 이틀 새 40%가량 떨어졌다.
  • 2017.12.10 16:59 (*.223.26.115)
    먹을 사람들은 이미 다 먹었다
    지금 물린 사람들은 한달안에 투자 한 사람들이다
    한달 이전에 투자했으면 지금도 30퍼 이상 이득이다
    남들 들어갈때 구경하다 끝물에 들어가서 물리는 병신들
    그건 개미도 아니고 그냥 병신이다 병신
  • ㅇㅅㅇ 2017.12.10 17:24 (*.213.8.146)
    끝물인지어떻게 알아병싄아 ㅋㅋ 10월에들어간색이들도 다 끝물이다 끝물이다 그러고있었는데
  • 2017.12.10 20:35 (*.62.172.230)
    그러게ㅋㅋ

    끝물인줄 알았으면 투자 안했겠지ㅋㅋ
  • ㅗㅗㅗㅗ 2017.12.11 02:27 (*.140.130.149)
    개미가 끝물인지 아닌지 어떻게 하냐
    그냥 그런식으로 계속 현실부정하고 정신자위하는거지 ㅉㅉ
  • . 2017.12.11 09:24 (*.52.62.38)
    급식까지 하고 있음 끝물인거다.
  • ㅇㅁㅇ 2017.12.10 17:07 (*.136.155.249)
    빗썸가입했더니 천원주길래 리플? 리콜? 3개 삼 후훗
    천만원되면 판다
  • >ㅁ< 2017.12.10 17:12 (*.204.191.2)
    리플은 그럴일 없어요 ㅠㅠ
  • 화공과아님 2017.12.10 17:32 (*.36.146.100)
    나는 이천만원되면 팔아야지 헤헷
  • 리플러 2017.12.10 18:04 (*.70.27.108)
    너도 이슈인 배너 누르고 들어갔어?ㅋㅋ
    나랑 똑같네ㅋㅋㅋ나도 천원으로 리플 3개 삼
    ㅋㅋㅋㅋ
  • ㅇㅇ 2017.12.10 18:14 (*.93.19.232)
    로또하는 마음으로 죄다 리플샀구만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ㄴ 2017.12.10 19:07 (*.199.19.40)
    근데 리플은 1천원만 돌파해도 ㅅㅂ ㅋㅋㅋㅋ
  • 111 2017.12.10 20:34 (*.62.162.155)
    난 십만어치 삼 ㅋ 1억 되면 팔아야지 ㅋㅋ
    산거 까먹으면 안되는데
  • 56 2017.12.10 17:15 (*.34.222.10)
    어제 아인 관련해서 댓글 달았는데..
    80원에 천만원 30배 이익보다 아파트 대출때문에 1억 2천 환전하고
    나머지 묶어뒀는데..어제 자기전까지 2400원이여서 오늘 아침에 일어나서 2000원이면 나머지 다 뺀다 생각하고 잤는데
    자고 일어났더니 1500원대더라..
    뺄까말까 전나 고민하다보니 1300원대까지 떨어지더라..
    이게 좀 욕심이 끝이 없더라.

    난 어차피 휴지조각 되어도 1억1천만원 먹었다고 스스로 생각하니까 그냥 묶여두게 되더라.
    지금은 얼마인지 6시간동안 확인도 안하고 있다..그냥 없는 돈이다 생각하고 두고 있어
  • 팩트 2017.12.10 17:24 (*.166.234.30)
    ㅇㅇ 없는 돈 될 가능성이 90% 넘어 보인다

    비트 코인도 위험한데 그 아류 듣보들은 거의 끝났다고 보면 맞음
  • ㅇㄷ 2017.12.10 23:49 (*.22.195.126)
    아재 다시 회복했네 더 오르려나 ㅋㅋ 글보고 돈 잃은 줄 알았더니만 엄청 땄네 대단하다 행운이라 생각하고 앞으로 베풀며 살아 ㅋㅋ
  • 탱덕 2017.12.10 18:06 (*.105.86.58)
    멘붕단계를 못버티고 지금 팔았더니 한달 후 4배 되어 있을 듯.
  • 5000간다구? 2017.12.10 18:25 (*.221.222.113)
    그 한달 후에는 또 1/4토막으로 떨어지겠지.
    이렇게 크게 오르락 내리락하다보면 전세계적으로 거래 금지 당하는거 일도 아닐거다.

    마지막에 물린사람만 불쌍하지 뭐
  • 12 2017.12.10 18:24 (*.120.72.171)
    에고 저런 사람들 때문에
    다른 사람들이 돈을 번 거겠지만 너무 안타깝다.
    저대로 회복 못하면 몇달간은 제정신으로 살기 힘들듯...
  • ㄱㄱㄱ 2017.12.10 18:26 (*.247.149.244)
    한강 가즈아~~~~~~
  • gazarrrrrrrrr 2017.12.10 20:17 (*.141.95.22)
    가즈아 ㅋㅋㅋㅋ
  • ㅁㅁ 2017.12.10 19:00 (*.117.16.16)
    어제 코인 무조건 오른다고 지랄 염병하던애들 잠잠한거보소 ㅋㅋㅋ 한강에 뛰어내렸나?
  • 2017.12.10 22:16 (*.208.126.16)
    폭탄 받아줄 멍청이가 필요하긴 하지
  • ㅁㅇㅁ 2017.12.10 19:10 (*.40.249.254)
    불쌍하지도 않음. 저것들 구원해준답시고 돈풀면 진짜 레알 빡돌듯
  • 2017.12.10 19:11 (*.62.21.128)
    내친구 5천넣고 2억먹엇다
    물론 돈많아서 주식해보라고 1억 떡하니 주는 집안
  • fgf 2017.12.10 20:16 (*.100.91.49)
    지금 2270 이니까 어느정도 복구했겠네.
  • ㅋㅋㅋ 2017.12.10 21:18 (*.124.52.114)
    진짜 다 어디갔냐 ?
    한강갔냐?
  • ㅇㅇ 2017.12.10 21:46 (*.138.13.70)
    ㅋㅋㅋㅋㅋㅋㅋ비트코인 1500대
    올해 3천찍는다고 돈쑤셔넣는다던 분들 다 어디가심?
    부정적인글은 돈못벌어서 배아파서 하는소리라고 하더니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가즈아~~~~~~~~~~~~~~ 한강 가즈아!!!!!!!!!!!!!!
  • 이더리움세상 2017.12.10 22:07 (*.230.250.143)
    올초에 코인판에 입문한 사람이다.
    입문당시 나역시 코인에대한 두려움. 의심이 많았지만, 그당시 서점에 드물게 있었던 일본 블럭체인 번역서도 읽어보고, 투자보단 기술적 미래에 관해 좀더 진지하게 이야기하는 사람들의 글을 읽으면서 나름 적지 않은 돈을 넣었다. 물론 처음엔 좀비처럼 코인판 시세 조정되는 듯한 삶을 살았지만, 결국 엄청난 하락장을 견디게 해주고, 말도 안되는 상승장에서도 맘을 잡아준건 역시 당장이 아닌 2~3년후의 블럭체인이 가져다 줄 경제플랫폼의 변화에 대한 믿음과 그동안 공부한 지식이었다.

    올초에 들어와서 나름 상당한 돈을 벌었다. 비슷한 시기에 들어온 사람들도 그렇고, 공부하다 보니 앞으로 투자해볼만 기술력이 좋은 코인들도 그렇고, 이더리움에 계속 비중을 늘리고 있는중이다. 올가을까지 주변 지인들에게 설명을해도 반응은 늘 싸늘했다. 돈을 잃은 사람이 많다지만, 그런사람들은 세력에 의해 작전이 단기간 들어간 코인에 대박을 노리고 들어간 사람들이 대부분이지, 기술력이 있는 코인에 묻어두고 쭉 지내온 사람들은 다 큰 수익을 얻었다.

    가능성이 적지만, 난 국내 가상화폐 거래가 금지되어도 좋다. 그건 또다른 큰 기회다. 중국 거래시장 폐쇄당시 대부분 코인가격이 40%정도 하락했다. 그때 저점에서 추가매수한 사람들도 상당히 많다. 결국 시간이 지나 예를들이 비트코인은 그당시비해 700%가 올랐고, 일본은 중국이 놓은 비트코인을 쓸어담았다. 국내거래금지가 되면 사람들은 패닉셀을 할거고, 일부사람들은 저점에서 줍고, 결국 해외거래시장이 주도하는 가까운미래에 또 이익을 얻을것이다.

    무작정 뛰어들지말고, 공부하고, 세미나가고, 끊임없이 욕심과 싸우고, 외국사이트의 여러 소식을 직접 발로 뛰면서, 외국애들과 대화하면서 정보도 얻고, 개발진과도 연락해서 궁금한거 확인하고.. 그러면, 손해는 안보는 것 같다. 사기꾼이 너무도 많다. 이바닥에.. 그들은 우리가 가진 욕심이란 약점을 기가막히게 파고들고, 우리를 무너뜨린다.

    물파스님이 말씀하신대로 비트코인이 화폐를 대체할 만한 능력은 없다. 이미 예전부터 비트코인에 대한 기술적, 경제적 한계에 대해선 많은 사람들이 공감하고 있는 사항이다. 하지만, 화폐수단의 한 종류로서 자리잡을 가능성이 많다. 블럭체인을 이용한 송금과, 결제, 특히 micro-payment라하여 아주작은 소액결제를 통해 수수료 절감할수 있는 결제 시장은 아주 매력적이기 때문이다. 새로운 4차혁명의 세상에서 블럭체인에 대한 지식을 통해, 미래를 준비할수 있는 기회가 아직 남아있기에, 무작정 투기적인 시장에 시야가 가려, 그 기회를 놓치지 않았으면 한다..
  • ㅇㅇ 2017.12.10 22:23 (*.143.129.4)
    블록체인을 이용한 금융거래를 왜 이더리움나 가상화폐가 차지한다고 생각하세요?
    기본 국가나 제도권 내의 금융회사들이 한다고 생각 안하고?
  • 이더리움세상 2017.12.10 23:18 (*.230.250.143)
    비트코인의 단순한 화폐기능만 알면 그렇게 오해하실수 있어요. 이더리움은 플랫폼 코인으로 일종의.... 윈도우나 안드로이드 같은 거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그런데 이런 플랫폼 시스템이 전세계에 모든 사용자가 공유하고 제공하는 큰 틀로 엄청나게 확장된 상태이죠. 그런 플랫폼 시스템에서 다양한 핸드폰의 어플리케이션 같은 서비스가 돌아가면서 이용될수 있습니다. 이렇게 이더리움상에서 돌아가는 걸 어플리케이션을 'DaPP'이라고 부르고요. 비트코인, 이더리움말고 대부분 상당수 사람들이 투자하고 돈을 벌거나 잃는 코인들이 바로 이더리움상에서 돌아가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어플리케이션 회사들의 코인입니다. 올해 하반기때 잠깐 이슈가 되고 큰폭으로 가격이 올랐던, 코인들이 바로 결제용 코인들이였습니다. 이코인들은 기존 카드사나, 은행 수수료보다 훨씬 저렴하고, 빠르게 결제를 핸드폰상에서 이루어지게 하여, 환전도 필요없이 가상화폐를 가지고 전세계 어디든 돌아다니면서 결제를 할수 있게 해줄수 있도록 개발중이에요.

    기존의 은행권에선 지금.. 사실 고민이 많아요. 많은 수익을 송금수수료와 대출이자에서 얻고 있는데, 가상화폐와 결제폼 코인을 이용하면 수수료 사업에서 타격을 클수 있죠. 그런데 그렇다고 마냥 무시할수 없는게, 블럭체인 기술을 이용하면 금융권 역시 엄청나게 비용을 절감할수 있는 방법이 많거든요. 여기서 알아야하는게 블럭체인은 private과 public 블럭체인으로 크게 나누어요. private은 말씀하신대로 기업간, 기업내에서 사용하는 블럭체인이고, public은 전세계에 퍼져있는 네트워크가 참여하는 훨씬 큰 규모이죠. 삼성SDS와 협력기업들간, 각국의 은행들간의 그들만의 블럭체인 시스템을 구축하면 기업내 비용절감을 굉장히 많이 절감할 수 있게됩니다. 하지만, 거기서만 만족하지않을거에요. 이더리움같은 public 블록체인상에서 얻어지는 많은 정보를 기업 블럭체인과 연계시키면, 그때는 정말 상상하기 어려울정도의 새로운 전반적인 산업의 변화가 올수 있거든요. 이러한 점이 블럭체인을 공부하는 사람들에게서 굉장히 매력적으로 다가와 관심을 받는 요소입니다.

    아주 간단한 예를 들면.. 앞서 말한 micro-payment라하여 초소형 결제가 이루어지는 서비스가 늘어날거에요. 사물인터넷을 통해 다양한 기업의 서비스를 몇원가격으로 다양하게 이용할수 있고, 무인자동차, 핸드폰대신 wearable device를 장착한채 물건을 사거나, 금융, 법률, 게임, 쇼핑등 결제를 전세계 어디서든지 안전하고, 자유롭게 사용할수 있는 가능성이 있거든요. 내가 결제했을때의 패턴이나, 성향, 여러 정보들은 그대로 기업들에게 제공되고, 기업들은 그때그때마다 바로 제품과 서비스의 매출을 확인할수 있고, 재고 관리로 바로 신속하게 연결시켜, 비용을 절감할수 있고요..
  • 12321 2017.12.10 23:39 (*.167.124.8)
    그동안 댓글 안달았는데 단순한 한줄 짤일수도 있지만 내 예상과 맞는 내용이 나왔고

    또 님은 좀 방대한 지식을 얻고 생각하시는거 같아서 조금 진리를 단순화 해보면

    벌써 작년부터 중국애들이 비트코인 채쿨을 중단하고 업을 접고 있는 마당이며 우리나라에 장비를 세팅해서 팔아먹다 그마저 끝물이게 재 기억에 올해 여름전 입니다.

    근대 최근 한두달사이에 경재에 관심도 없는 회사 여직원까지 비트코인 투자에 나섰습니다 .

    이런 투자는 타이밍만 놓치지 않는다면 단기 이익은 가능합니다. 하지만 좋은 투자는 아니죠. 여기서 좋지 않다는 의미는 비트코인의(가상화폐) 존재 탄생 목적과는 별도로 현재의 투자 상황이 좋지 않다는 겁니다. 결국 내가 아니더라고 이게임은 파국으로 끝날 게임이죠.

    그럼 언제 다시 정상화가 되느냐의 문제인데. 저도 범인이라 정확하진 않지만 세계경제를 미국이 주도하고 가진자가 주도하는 이러한 시스템에서는 비트코인 같은
    가상화폐가 전세계적으로 넓게 잘퍼질 이유가 없습니다. 왜나면 지금 가진 기득권자들에게 그것이 더 많은 혜택을 주지 않으니까요.
    지금현실의 시스템을 결정하고 운영하는것은 그들입니다.

    다수의 사람들이 선량한 의지로 비트코인을 활성화 한다고 해도 그들은 정부를 이용 국제기구를 이용 비트코인 및 가상화페의 발전을 몇십년을 늦출껍니다.


    한줄 결론 비트코인은 끝 물이기 때문에 자살버스에서 먼저내리는 놈이 승리자이며 자살버스기사가 아무리 운전 잘해도 정상운행 하기에는 현실은 헬이다.
  • 이더리움세상 2017.12.11 00:03 (*.230.250.143)
    지금같은 시장분위기에서 비트코인을 사는 건 투자가 아닌 투기죠.. 제 주변에선 비트코인을 일종의 기념품이나 골동품 정도의 가치로서 사는 사람들이 있습니다. 코인하는 사람들 대부분 비트코인의 기술력의 한계는 다 아시잖아요. 저두 비트코인 구매는 위험하다고 동감합니다.

    말씀하신대로, 상황은 복잡한 것 같아요. 기존 금융권과 국가들의 기득권들이 탈중앙적인 가상화폐의 태생에 반감을 갖는 건 당연한거고, 기업의 입장에선 놓치기에는 아까운 기회고, 놓쳤을때는 뒤쳐질수 있는 위기이고, 국가의 입장에선 국가통제를 벗어난 경제활동이기에 규제를 가하고 싶고, 투자자들 입장에선 시장이 커지니 부동산이나, 주식, 은행이자(결국 이것들도 기득권들의 시스템이죠)가 아닌 가상화폐를 통해 돈을 벌어 경제적 독립을 선언하고 싶어하는 마음일테니까요. 개발자들은 다떠나서, 기술발전에 집중하고요..

    시장의 분위기는 안좋습니다. 몇몇 매우 뛰어나셨던 투자자중에 일부는 과거 위기때마다 가상화폐는 끝났다라고 하며 떠났었는데, 그분들이 무색하게 할 정도로, 시장은 9월보다 3배이상 커졌구요.. 참 그런게, 가상화폐의 시장은 우리 모두의 상상과 기대를 몇걸음 더 앞서 늘 놀라게 합니다. 앞으로 어떻게 될지.. 저두 궁금합니다.
  • 개짖는소리 2017.12.11 01:00 (*.124.52.114)
    어느 화폐가 이리 등락이 심하고
    그 등락에 한강 가느니 마느니 하냐
    그저 니가말한 그 기술들은 그저 기술일뿐
    전혀 화폐가 되는 조건이 될수 없어
    가치저장이 돼 그렇다고 유통이돼
    이런 기본적인것도 만족 못하는것이 무슨 화폐냐

    차라리 몇일전에 올라온
    양적완하 거품 없애기
    달러 기축통화 무너뜨리기
    가 더 설명력있겠다
  • 이더리움세상 2017.12.11 01:19 (*.224.116.180)
    글을 다시 잘읽어봐요.

    제가 말한건 비트코인의 화폐기능의 이야기가 아니라 이더리움의 플랫폼 기능의 대해서 이야기한거에요. 이게 이해가 안되면 당신에겐 모든코인이 화폐로 보이는 현상이 늘 계속될겁니다.
  • 2017.12.11 12:17 (*.124.52.114)
    뭔개소리가 이리길어
    화폐는 인정안하지만 화폐수단이된다?
    술은 마셨지만 음주운전은 안했다냐?
    그리고 버젓이 가상화폐라고 쓰면서 뭔 말장난이야
    단순히 리니지 아덴 혹은 구글의 기프타카드 그정도지
    그 이상도 그 이하도 아냐
    투기를 위한 말장난이지
  • 복통주의 2017.12.11 12:56 (*.97.216.162)
    돈못벌어서 배가 아프다고 해.
    내주변에 돈번 사람 천지다. 돈 잃은 사람들은 너무 욕심부리거나, 세력놀음에 휩쓸려서 따라간 사람들이 대부분이고, 그런건 주식시장에 없나?
    그냥 다들 내가 할 자신이 없고, 돈을 못버니까 다들 욕만하는 꼴임.
    평생 그러고 살어..
  • 허지웅웅 2017.12.11 01:59 (*.202.176.125)
    고전역학을 가지고 양자물리학이 어쩌고 저쩌고 하는 것만큼
    의미가 없고 동떨어진 소리다.
    21세기의 신시대가 왔다고........

    화폐의 조건이 어쩌고 하는 소리는
    증기기관이 발명되고 나서 rage against the machine하는것 만큼이나
    처절한 과거 헤게모니의 저항적 반박일뿐
  • 엠텍 2017.12.11 02:15 (*.166.246.200)
    세상에나... 실물이 없는 투자 & 화폐인데 어느 누가 인정해주냐? 좀 작작 멍청해야지. 21세기 신시대는 실물없는 화폐도 인정해주냐?
  • 허지웅웅 2017.12.11 02:39 (*.202.176.125)
    세상에나....금같이 가치도 없는 종이 쪼가리인데 어느 누가 인정해주나? 좀 작작 멍청해야지. 17세기 신시대는 가치없는 종이도 화폐로 인정해주냐?
  • 엠텍 2017.12.11 06:20 (*.166.246.200)
    이 새끼 이거 빠가인거 자랑하나??? 종이 쪼가리 화폐 각 나라에서 발행하고 발행량 콘트롤하고 각 나라의 화폐는 실물경재에 바탕해서 가치가 올라가고 내려가지? 그런테 비트코인은??? 종이쪼가리 화폐처럼 어느 나라나 기관이 그 가치를 인정해주냐?? 실물가치가 있냐?? 진짜 얼마나 멍청하면 이딴 소리하냐
  • ㅇㅇㅇㅇ 2017.12.11 06:23 (*.235.201.248)
    똑똑했으면 저런거 하지도않음, 분명 어제 상한가에 물리고 지금 60퍼정도 회복한 애일듯
  • 신뢰 2017.12.11 09:38 (*.38.18.51)
    블럭체인의 기술 가능성은 의심하지 않지만 결국은 그냥 보안기술일 뿐입니다. 보안문제로 디지털하기 힘들었던 것을 할 수 았는 기술인데 비트코인 때문에 투기요소로 바뀌었죠. 폭등은 폭락을 가져올 것은 당연한 건데 폭락 이후 사람들이 다시 비트코인을 하려들까?
    신뢰를 잃어버리면 다시 화복하는 건 몇배는 어려은 건데 기술까지 불신임을까 걱정되네요.
  • 아아후후 2017.12.10 23:15 (*.18.197.137)
    근데 아인스타이늄 다시 오늘 2600까지 오름ㅋㅋㅋ
  • ㅇㅇ 2017.12.11 06:25 (*.235.201.248)
    응 지금 1800원이야
  • ㅇㅇ 2017.12.10 23:58 (*.39.149.148)
    주식도 그렇지만 물빠지기시작하면 그냥 0되는거임
  • 존버로우 2017.12.11 00:28 (*.231.221.202)
    이형 다 복구했겠는데
  • ㅇㅂㅊ 2017.12.11 00:45 (*.135.69.84)
    다단계에 도박성까지 완벽하다 사람들이 미쳐가는구나
  • 단타충 2017.12.11 01:15 (*.62.212.250)
    오후1시까지 저러고 들고있는거보면 존버라
    본전 건지고 손털고 다신 안한다 이러고 계실듯
  • 11 2017.12.11 01:17 (*.84.178.195)
    전세금타령 하면서 징징대는 꼴 왜이리 보기싫노
  • 구원투수? 패전처리 투수? 2017.12.11 09:40 (*.38.18.51)
    닉메임 비트코인 등판해주세요.
  • ㅇㄴㄹㅇㄹ 2017.12.11 11:14 (*.209.131.123)
    지금 2000 이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756 초면에 호불호 갈리는 타입 46 2018.01.17
5755 벌렸다 오므렸다ㅤㅤ 5 2018.01.17
5754 개정된 스토킹 처벌 기준 10 2018.01.17
5753 하얀 찹쌀떡ㅤㅤ 13 2018.01.17
5752 사랑니 뽑는 고통 86 2018.01.17
5751 유명인들이 죽기 직전 마지막으로 찍힌 사진 34 2018.01.17
5750 교실에서 이거 드셔보신 분 80 2018.01.17
5749 무한도전 면접의 신 30 2018.01.17
5748 LG의 야심작 시그니처 프리미엄폰 57 2018.01.17
5747 민아와 소진의 연애 스타일 23 2018.01.17
5746 자녀 교육도 내로남불 74 2018.01.17
5745 세계 1위로 꼽힌 에티하드 항공의 1등석 14 2018.01.17
5744 백종원식 된장찌개 43 2018.01.17
5743 단일팀에 대한 여자 아이스하키 선수들 발언 91 2018.01.17
5742 고현정의 풍채 21 2018.01.17
5741 가난한 자취생을 발명품 16 2018.01.17
5740 유시민에겐 죄가 없다 38 2018.01.17
5739 역시 사유리 26 2018.01.17
5738 북한 모란봉 악단 최근 공연 사진 33 2018.01.17
5737 서울 억양 변천사 35 2018.01.17
5736 알렉시스 세정 10 2018.01.17
5735 탄산음료 전용 뚜껑 39 2018.01.17
5734 결혼 예정인데 이상형을 만난 여성 56 2018.01.17
5733 윤식당의 불편한 진실? 40 2018.01.17
5732 탈탈 털리는 소방서 31 2018.01.17
5731 원피스 입고 춤추는 신민아 14 2018.01.17
5730 1650년 전 와인병 14 2018.01.17
5729 본인 약점을 잘 알고 있는 설현 28 2018.01.17
5728 박미선의 일침 17 2018.01.17
5727 추억의 외화 38 2018.01.17
5726 김정은의 옛 애인이자 현재 북한 실세라는 현송월 16 2018.01.17
5725 헬조선이 신분제 사회인 이유 29 2018.01.17
5724 왕좌의게임 시즌1 산사 스타크 18 2018.01.17
5723 우주에서 본 화산폭발 22 2018.01.17
5722 정답이 왜 거기서 나와? 15 2018.01.17
5721 끼리형의 분노 19 2018.01.17
5720 백종원 자녀들 6 2018.01.17
5719 여성들이 원하는 청바지 핏 18 2018.01.17
5718 베트남에서 박항서 감독의 인기 13 2018.01.17
5717 월클 축구선수 마인드를 가진 문세윤 13 2018.01.17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