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01.jpg

여긴 쇼트트랙, 피겨 스케이팅 경기가 열리는 강릉 아이스아레나야

 

02.jpg

아이스 테크니션, 올림픽 관계자들이 모여서 열심히 회의중이야

 

03.jpg

04.jpg

전문 아이스테크니션 중 유일한 한국인!

배기태님이야

 

05.jpg

06.jpg

07.jpg

관계자분들과 열심히 일정 조율을 하는

배기태님..

 

08.jpg

09.jpg

컬링 얼음 얼리는 것만 17년..ㅎㄷㄷ..

 

10.jpg

11.jpg

적당한 온도로 얼음을 얼려야 얼음이 잘 나온대!

그래서 실시간으로 온도 체크하시는 중

 

12.jpg

얼음은 한번에 얼리는게 아니라

안개처럼 분무해서 얼리고 또 분무하고..

이렇게 얼음을 겹겹이 쌓아올린다고 해;



13.jpg

14.jpg

경기장 둘레를 로프가 감싸고 있는거 알았니..

난 몰랐..

이래야 얼음의 높이도 가늠하고 선수들의 안전도 지킬 수 있다고 함

 

15.jpg

로프 위에 물을 분무하고 계시는 배기태님

 

16.jpg

본격적으로 안개를 분무해서 쌓아올리는 중

 

17.jpg

18.jpg

19.jpg

우리가 알고 있는 그 경기장 모습이 만들어지고 있어

 

20.jpg

21.jpg

22.jpg

얼음 얼리는 중간과정..

이때 이렇게 올림픽 로고를 넣는 거구나

 

23.jpg

24.jpg

25.jpg

배기태님의 얼음론ㅇㅇ

 

26.jpg

27.jpg

한번 안개를 분무하면 0.2mm 높이의 얼음이 만들어진대..

이걸 수 백번 반복해서 5cm의 얼음을 얼리는 거야..

인내심과 정성

이렇게 호평 받는 평창 올림픽 빙질이 만들어졌다고 한다


  • 유학생 2018.02.11 22:40 (*.98.13.109)
    우리나라가 이런 건 또 책임감 있게 잘하지 일 시켜보면 알아 전 세계에서 한국인만큼 책임감 있게 일 마무리하는 사람들도 드물다
  • 호이코스타 2018.02.11 22:47 (*.223.178.151)
    ㅇㅈ 책임감은 진짜 높아.
    그걸 악이용하는 애들이 많아서 짜증나는거지
  • 일본개객기 2018.02.11 23:17 (*.247.179.250)
    갑질도 있지만 상도도 존재함..
  • ㅂㅂ 2018.02.12 08:01 (*.150.123.248)
    갑질하는 갑 새끼들은 외국의 갑질러들은 상상도 못할 정도로 뽑아내고

    을질 하는 을들은 외국의 을들은 상상도 못할 만큼 투철함.

    즉, 잘못되었음.

    내가 동양의 철학가이자 정치가들이었던 공자니 노자니 한비자니 이런 새끼들을 서양의 철학가 정치가들보다 더 대단하다고 느끼는 이유 중 하나가 시발 권력집중화를 너무나 잘 할 수 있게 철학을 닦아놓음.
  • 마냥 좋은걸까? 2018.02.12 08:54 (*.232.12.72)
    그 책임감에 나서서 야근하고 동료들한테 시어머니짓하지
  • ㅁㄴ 2018.02.11 22:41 (*.131.10.26)
    빙질 좋다고칭찬 많던데. 보이지
    않는곳에서 묵묵히 자리를 지키며 일하시는
    모든 분들. 감사합니다.
  • ㅇㅇ 2018.02.11 22:42 (*.75.47.168)
    빙질이 좋아서 신기록이 잘나온다더라
  • ㅇㅇ 2018.02.11 22:51 (*.122.144.142)
    현장에 나가보면 숨겨진 장인들이 엄청 많음
  • ㅇㅇ 2018.02.11 22:55 (*.163.228.76)
    은근히 준비가 잘되있어서 다행이다.

    아무쪼록 잘 마무리되었으면
  • ... 2018.02.11 23:05 (*.211.14.169)
    난 특이한 직업들 보면 어떤 과정으로 저 길을 걷게 되었는지 궁금하다.
    어려서부터 "난 꼭 동계스포츠 얼음 얼리는 일을 할거야." "훌륭한 아이스 테크니션이 될거야" 이러진 않았을거 아냐.
  • 2018.02.11 23:17 (*.68.63.19)
    나도 그래 궁금하다
  • 2018.02.12 00:05 (*.86.69.209)
    장인정신 가지고 책임감 있는 사람이 어떤 일을하든 잘 하는 거 아냐?
  • ... 2018.02.12 00:49 (*.211.14.169)
    한글이 어렵지?
  • ㅇㅇ 2018.02.12 07:49 (*.70.57.74)
    너는 병이다. 심각해 보인다. 꼭 치료를 받아보길 권한다. 치료가 되는지는 모르겠다만.
  • 123 2018.02.12 20:37 (*.209.230.153)
    너야말로 그런듯 ㅋㅋㅋ
  • 222 2018.02.13 09:37 (*.132.45.200)
    ?? 얘는 왜 이럼?
  • ㅇㅇ 2018.02.12 00:55 (*.192.185.243)
    스케이트 선출 아닐까?
  • ㅂㅂ 2018.02.12 09:23 (*.223.26.45)
    빙상쪽 일하다가 " 얼음 얼리는 인력 구해요" 하는거 보고 걍 돈벌려는 생각에 했는데 의외로 적성에 맞고 일도 꾸준히 들어오고 해서 하게된거 아닐까.
  • ㅗㅗ 2018.02.12 13:10 (*.42.70.72)
    스케이트 선출이거나 아니면 그쪽 장비관련 일 하다가 자연스레 빠지게 된거 아닐까 ㅋㅋ
  • 아이싱댄스 2018.02.11 23:35 (*.231.151.244)
    이젠 하다하다 올림픽 계최국에 빙질 좋다는 관례적 인사가지고 또 주모 찾고있다.
    얼음 만드는건 예전에도 이렇게 해왔고 원래 이렇게 하는거다.
  • 철이 2018.02.11 23:41 (*.142.82.122)
    댕신 옆차기 하는 소리 하고 있네
  • ㄴㄷ 2018.02.11 23:50 (*.180.134.252)
    관례적같은 소리하고 자빠졌네.
    저렇게 만드는거 다 안다고 해서 저렇게 정성스레 다들 만드는건 아님.
  • ㅋㅋㅋ관례적? 어디? 니 뇌? 2018.02.12 00:12 (*.231.72.69)
    그런적없음
  • 으응? 2018.02.12 03:18 (*.128.119.29)
    세상 다 싫고 다 깔거 투성이면서
    뭐하러 힘겹게 그러고 있나
  • ㅇㅇ 2018.02.12 06:15 (*.164.25.63)
    쇼트트렉 안보냐
    올림픽 신기록이 쏟아지고 있는데
  • 2018.02.12 08:41 (*.204.210.30)
    계최국ㅋㅋㅋㅋㅋㄲ
  • 112123 2018.02.12 00:00 (*.109.50.235)
    저 배기태란 분이 이전 우리나라 스피드스케이트 국가대표 배기탠가요?
  • 12 2018.02.12 01:05 (*.223.31.71)
    아닙니다 ㄴ검색사이트에서 저분 성함치면 작년 12월 기사가 나오네요 ㅎ
  • ㅁㄴㅇㄹ 2018.02.12 00:03 (*.35.222.26)
    쇼트트랙 보니깐 선수들 엄청 미끄러지던데 ㅋㅋㅋㅋ
    빙질이 좀 이상한거 같던데
  • ㅂㅂㅈ 2018.02.12 00:15 (*.180.134.252)
    넘어지는거 보면 날에 서로 걸리거나 너무 무리하게 제치려다가 부딪히거나 본인이 중심을 잃어서지 얼음에 걸려서 그런건 못봤는데.
  • ㅌㅇㅋ 2018.02.12 01:23 (*.62.204.61)
    우리나라 선수 넘어질때는 빙질 갖고 뭐라고 하는데...그냥 실수로 넘어지는 듯
  • 입암동어린이 2018.02.12 01:31 (*.255.98.183)
    이거 보니까 추억돋네
    고향이 강릉인데 어릴 때 아빠랑 겨울마다 강릉 빙상경기장 가서 스케이트 탔었는데ㅎㅎ
    아이스 아레나는 빙상장 옆에 새로 지은거 같네
    아빠가 어릴 때부터 스케이트를 엄청 좋아 하셔서 한 이십년 된 스케이트 날 갈아서 타시고 또 갈아서 타셨는데
    스케이트 질리면 용평리조트 가서 스키타고 ㅎㅎ
    그 땐 쫄아서 레인보우 코스는 한번도 못 타봤는데 아직도 레인보우 코스 있으려나
    어릴 때 강원일보 보면 무주랑 평창이랑 개최지 놓고 경쟁하는 기사, 김진선 도지사 나와서 다시 한번 도전하겠다는 기사
    이런 기사들을 수년간 봐왔던 터라 이번 올림픽에 애착이 감.
    지금은 서울에서 살고 있지만 말도 많고 여러 구설수에 오른 이번 올림픽 멀리서나마 응원할테니 잘 마무리 됐으면 좋겠다.
    한밤중에 이거 보고 아빠 생각나서 왠지 모르게 코가 시큰거리네 ㅠㅠ
    못난 아들, 꼭 성공해서 호강시켜드릴게요!
  • 2018.02.12 01:36 (*.39.151.201)
    리플 1억 박어
  • ㅇㅇㅇ 2018.02.12 01:50 (*.62.204.61)
    ㅋㅋ1억있으면 그거 그냥 반정도 드리면 될듯
  • ㅁㄴㅇㄹ 2018.02.12 02:58 (*.0.72.197)
    코인쟁이는 진짜 약쟁이랑 비슷하다
    못끊어
  • 글쓴이 2018.02.12 03:06 (*.255.98.183)
    통장에 100마넌도 없는 학생입니다만......ㅠㅠㅠㅠㅠ
  • 비트코인1억가즈아 2018.02.12 11:50 (*.10.152.48)
    사업을 누가 본인돈으로 해? 몰래 등기부등본 들고 나오거나, 사채빚을 써.
  • 2018.02.12 01:38 (*.49.44.197)
    장인이네 이정도면 ... 광화문야외스케이트장도 저분 자문이라도 어케안되것냐 존나 스케이트 걸려서 못타것드라
  • 장남 2018.02.12 05:54 (*.35.184.179)
    장인어른!
    혹시 따님 있으세요?
  • 금메달따자 2018.02.12 06:06 (*.118.20.5)
    슬라이딩센터(봅슬레이 경기장) 얼음 얼리는거에 비하면야 뭐... 물뿌려서 얼리고 스크레이핑 하고 두께 부족하면 슬러시해서 붙이고....

    다른 빙상 종목처럼 실내가 아니라 날씨영향 엄청 받고.... 온도차 심하고 습하기라도 하면 성에가 미친듯이 생겨서 스크래퍼로(호벨 or 얼음대패)로 다 제거해줘야 되고

    춥기는 더럽게 춥고... 봅슬레이 몇대 내려가면 얼음 깨지고.. 그러면 또 슬러시 만들어서 붙이고... 주행 중간중간 성에제거하고 물뿌리고... 성에제거가 말이 쉽지 성에제거

    하면서 트랙 바닥에 쌓인 눈을 일일이 빗자루로 쓸고 삽으로 퍼내고 블로워로 불어내야함.. 왜나면 눈이 덩어리 져서 트랙에 얼어붙어버리면 썰매 주행시

    매우 위험 할 수 있기 때문이지.. 1200m 길이의 구간을 20여명이 달라붙어서 20분 안쪽으로 작업을 끝내야함..... 암튼 개빡셈.

    아참 그런일 하는 전문가들을 아이스메이커 라고 불러.
  • 2018.02.12 07:56 (*.64.252.42)
    갑자기 평창을 ㅈㄴ 빠네 사람들이..

    역시 국민은 ㄱㄷㅈ가 맞는듯
  • ㅁㄴㅇ 2018.02.12 08:33 (*.197.178.25)
    잘하고 있는거는 칭찬 해주는거지 빨긴 씨발 뭘빨아
  • ㅁㄴㅁㄴ 2018.02.12 09:46 (*.180.134.252)
    메갈급 불편러...
  • 11 2018.02.12 11:38 (*.237.146.83)
    돈받고 일하는 댓글 알바들 씨.발놈들은 얼어 뒈졌으면 좋겠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141 살랑거리는 나연 5 2018.02.22
6140 유럽의 개고기 식용 문화 11 2018.02.22
6139 청하랑 결혼하는 법 9 2018.02.22
6138 여의도에 건설중인 333M 초고층 빌딩 15 2018.02.22
6137 머리숱의 중요성 29 2018.02.22
6136 K리그 용병의 골 세레머니 7 2018.02.22
6135 10년 전 새벽이 시절 6 2018.02.22
6134 로키 산맥의 도롱뇽 19 2018.02.22
6133 이윤택 감독의 취향 11 2018.02.22
6132 이 와중에 또 14 2018.02.22
6131 스벤 크라머의 사과문 9 2018.02.22
6130 뭘 좀 아는 예원이 12 2018.02.22
6129 열도의 즉석 요리 4 2018.02.22
6128 세월이 느껴지는 손예진 9 2018.02.22
6127 개도 알아본다 7 2018.02.22
6126 딸기 먹는 일본 컬링 누나 11 2018.02.22
6125 드디어 폐지된 군인 위수지역 43 2018.02.22
6124 그녀의 오지 체험ㅤㅤ 18 2018.02.22
6123 민증보다 군면제가 먼저 8 2018.02.22
6122 호불호 갈리는 몸매ㅤㅤ 24 2018.02.22
6121 지리는 앞지르기 12 2018.02.22
6120 폴댄스 준비 운동 12 2018.02.22
6119 합당 후 드립력 7 2018.02.22
6118 선생님의 수업에 귀를 기울이는 여학생ㅤㅤ 9 2018.02.22
6117 김지우도 미투 56 2018.02.22
6116 천조국의 수확 스케일 43 2018.02.22
6115 극딜 당하는 한채영 26 2018.02.22
6114 안경 없던 시절 안경 선배 26 2018.02.22
6113 찍덕 조련 중 9 2018.02.22
6112 누룽지 김치 치즈 볶음밥 14 2018.02.22
6111 아이유 괴담 21 2018.02.22
6110 그 누구와도 눈을 마주칠 수 없는 공간 38 2018.02.22
6109 국회 찾아간 강유미 71 2018.02.22
6108 대륙의 이상한 마케팅 25 2018.02.22
6107 가상화폐에 대한 홍준표의 생각 49 2018.02.22
6106 유라의 싸대기 연기 15 2018.02.22
6105 러시아 안경 누나 9 2018.02.22
6104 차유람 둘째 임신 37 2018.02.22
6103 1997년 슈퍼마켓 풍경 33 2018.02.22
6102 모두 문화계 블랙리스트 출신 62 2018.02.2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