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기춘 2018.03.20 00:40 (*.75.47.168)
    1. 야간의 주간화
    2. 휴일의 평일화
    3. 가정의 초토화
    별도 라면의 상식화
  • 시리얼 2018.03.20 01:04 (*.214.143.82)
    와우 신발 ! 천잰데?
  • 예전에 읽은 건 2018.03.20 02:51 (*.239.178.130)
    월요일에 직장으로 택배 도착하도록 하면 월요병이 없어진다고..
  • 123 2018.03.20 07:08 (*.129.203.54)
    경제부에서 월요병에 대해 예기하는거부터가 웃긴거 아님?ㅋㅋㅋ
  • 노예 2018.03.20 09:21 (*.39.145.48)
    근데 나한테는 정말 저거 효과있다
    일요일에 나가서 두어시간 하고 오면 한 주가 편하다
  • 2018.03.20 10:02 (*.114.22.161)
    난 그냥 월요일 아침에 병가 쓰고 늦게 나간다
  • ㅁㄴㅇㄹ 2018.03.20 15:26 (*.46.27.171)
    주말에 잠 늦게자고 늦게 일어나서 생활리듬이 깨지니까 월요일이 힘든거지
    주말에도 평일이랑 같은 시간에 자고 같은시간에 일어나면 월요병 없음
  • 10 2018.03.21 21:44 (*.223.48.27)
    나같은경우는 주말에 노트북 반출이 가능하거든
    토나 일에 집에서 잠깐이라도 밀린일 좀 하면 월요병 없어짐
    주말에 너무 퍼질러지게 놀면 월요병 심함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745 시라소니의 점프력 9 2018.04.20
4744 레깅스 김도연 8 2018.04.20
4743 다산 맘카페 현피 28 2018.04.20
4742 51세 아줌마의 자기관리 12 2018.04.20
4741 품절된 가상의 아내 8 2018.04.20
4740 여자친구 코디 수준 9 2018.04.20
4739 혐한도 포기한 자국 컨텐츠 26 2018.04.20
4738 몸매 부심 넘치는 수지 9 2018.04.20
4737 부실공사의 위험성 3 2018.04.20
4736 러시아인이 보는 한국 이미지 26 2018.04.20
4735 사장님 블랙 원피스 13 2018.04.20
4734 우주가 비치는 사막 9 2018.04.20
4733 12월 전역하는 연예인 11 2018.04.20
4732 시리얼 대참사 30 2018.04.20
4731 조신한 두부 15 2018.04.20
4730 왜 한국군은 사과하지 않나요? 54 2018.04.20
4729 안무 연습 중인 하영이 1 2018.04.20
4728 어느 유치원의 가정통신문 20 2018.04.20
4727 구미호 외전 시절 태희 11 2018.04.20
4726 고구려 백제 신라 남자 평균 외모 19 2018.04.20
4725 애인있는 남자 공략하는 방법 11 2018.04.20
4724 나연이의 치마 실루엣 10 2018.04.20
4723 가성비로 승부하는 대만 스테이크 32 2018.04.19
4722 낸시에 대한 그분들의 생각 21 2018.04.19
4721 스스로 전문가가 된 유가족 78 2018.04.19
4720 역습 당한 김국진 24 2018.04.19
4719 사실상 홍위병의 재림 22 2018.04.19
4718 SM의 이상한 내부거래 11 2018.04.19
4717 악플 매크로에 당했다는 허지웅 16 2018.04.19
4716 사람 vs 비둘기 귀소본능 대결 11 2018.04.19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