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넷플릭스 2018.06.17 23:56 (*.100.128.233)
    또 그 방송사네
  • ㅇㅇ 2018.06.18 00:13 (*.238.186.113)
    첫번째껀 틀린건 없는거 같은데
  • 2018.06.18 01:45 (*.58.63.122)
    그니깐.

    게시물 내용이 깔 내용이 아닌거 같은데

    내가 이해를 잘못하는건가? ㅋ
  • 2018.06.18 09:10 (*.163.71.92)
    위를 기반으로 아래를 까는거 아냐?
  • 2018.06.18 01:00 (*.234.138.12)
    중앙동양방송

    요즘 저쪽으로 채널 안돌려
  • 33 2018.06.18 01:04 (*.62.8.230)
    낙인효과가 저런 뜻인건 처음 알았네
    저 여자 뭔소리 하냐
    교수가 모르진 않을테고
    본인이 이론 하나 만들었나
  • ㅎㅇㅇ 2018.06.18 01:12 (*.62.11.1)
    낙인효과는 저 사람이 말한게 아닌데
  • 저런 2018.06.18 12:17 (*.213.96.183)
    뭔소린지 모르겠으면 다시 읽어봐.
  • ㅇㅇ 2018.06.18 01:20 (*.99.145.87)
    이나영 교수ㅋㅋㅋㅋㅋ후....할 말 많지만 아임 그루트!
  • 똥송 2018.06.18 01:30 (*.62.188.56)
    울회사 초청해서 강연했는데 게임회사 와서 게임은 사회악이라는 식으로 이야기하더라 그후 무조건 거른다
  • 울버린 2018.06.18 01:34 (*.33.165.84)
    어휴 뭔 앵무샌가 맥락에도 맞지 않는 주장들을 지식이라 착각하고 내뱉는 점은 페미들 종특인가봄. 일반인들을 계도 대상으로 낮춰 보는거겠지.

    늬들만 쓰는 용어인 미소지니 의미가 넓든 좁든 그게 먼 jot상관인지도 모르겠고, 애초에 니네가 '여성혐오' 이딴 허황된 표현 말고 입에 짝짝 달라붙는 표현을 들고나오던가.
    여성들이 범죄에 다 취약한거 누가 모르나? 근데 이걸 '혐오' 라며 공적 감정을 이유삼으니 대중들은 엥? 하게 되는거지. 절도범들이 돈을 혐오한다 주장하는꼴.

    게다가 언론 보도의 역할이 무엇이냐. 공론화를 통해 피해자쪽을 지지하는 여론을 형성하기 위함이 아니냐? 가해자 중심 보도를 하면 사람들이 것다대고 퍽이나 감정이입을 하겠다?
  • ㅇㅇ 2018.06.18 01:36 (*.115.102.140)
    대통령부터 오냐오냐 해주니까

    아주 판깔고 난리를 치네

    개씹도야지년들 힘든건 하기 싫고 좋은것만 먹겠다?

    하는짓이 딱 친일매국적폐 스타일인데....
  • 1 2018.06.18 02:05 (*.169.101.114)
    ...? 다들 아래 개소리만 저격으로 욕하는거 맞죠?
  • ㅇㅇ 2018.06.18 02:32 (*.71.76.169)
    나도 그렇게 생각함. 방구석1열 부분은 다 맞는말 같음.
  • 울버린 2018.06.18 09:44 (*.33.165.84)
    이수정 교수 말은 얼추 맞는말. '여혐 범죄' 표현이 여혐을 증가시키는지는 좀더 생각해 봐야함.

    반면, 페미 변감독의 주장은
    1. 범죄 기사는 가해자 중심 서술해야 한다.
    2. 미소지니를 혐오라는 좁은 의미로 해석하는건 잘못된 해석이다.

    그런데 동 방송사 JTBC 에서 좁은 의미 해석으로 가해자 중심 서술하고 있슴.
  • ㅂㅂ 2018.06.18 02:45 (*.185.136.166)
    낙인효과를 조심해야한다는 것은 맞는말이다. 여성이 남성에게 낙인을찍고 일부 남성이 그 낙인대로 변해갈것. 이게 쉬운 낙인효과.

    문제는 누구에게 어떤 낙인이 찍히는가다.

    여성혐오라는 사회적현상은 실체가 없었다.
    여성에 대한 편견, 차별은 충분히 있었으나 여성이 사회로부터 혐오의 대상이 된적은 없었다.

    정말 기본중에 기본. 배우지않아도 가르치지 않아도 그냥 당연히 알고, 알기전에 그냥 느껴지는 것.
    남자라면 알수있다. 여성을 혐오한다는게 불가능하다는걸.
    (하지만 그 불가능한걸 메갈은 해내고있다... 어떤의미에선 정말 대단.)
    이렇게 남성이 여성을 혐오한다는 것 자체가 성립할수없는 관계다. 혐오에 대한 페미니즘은 일부의 망상이 만들어낸 결과물이다.

    마녀는 없었지만 마녀사냥을 했던 미쳐돌아가던 기독교처럼.
    기독교는 없는 마녀를 만들어 사냥했지만 페미니즘은 없는 여성혐오를 하는 남성을 만들어 사냥한다.
    문제는 여성혐오를 하는 남성이 존재하려면 혐오를 당하는 여성이 필요하다는 것.

    결국은 일부의 여성이 남성을 사냥하기 위해 남성에게 "여성혐오를 한 남성"이라고 낙인을 찍는것만이 아니라,
    모든 여성에게 "여성혐오를 당한 여성"이라는 낙인을 찍고있는것이다.

    가해자가 없고, 피해자가 없는데 가해자를 만들고, 피해자를 만드는 일.
    가상을 현실로 끌어내려하니 엉뚱한 "드라이기가 발전하지 않는이유"따위가 튀어나오게 되는 이유다.

    메갈류는 "여성혐오"라는 낙인으로 남성과 여성의 대립한가운데서 여성을 이끈다고 우쭐하고 우월해하고 그게 멋지다고 생각하지만
    사실은 같이 걸어가는 년 뒤통수를 후려갈기고 뒤에있던 놈이 때린거라고 지도 그놈한테 맞은적있다고 같이 따지자며 달려드늘꼴.

    혐오는 취향이 아니다라는 그럴싸하지만 병신같은 이유도 마찬가지.
    마녀는 종교적자유가 아니다라고 말하는 기독교인급 병신소리지.

    그럴싸하게 떠들어대지만 병신논리를 존나 있는척 지식인이 교양있고 품위있는척 떠드는 것들은 극혐.
    이건 감독혐오. 그리고 잣같은 뉴스들 꼭 자문역을 개잣같은 것들한테 맞긴다.
    일부러 보는 것들 속터지라고 그러는거 같기도하고. 그런 잣같은 짓을하면 이슈가 된다는걸 알아서 이용하려는거 같기도하고.
  • 물리병신 2018.06.18 06:20 (*.250.17.140)
    물리 잘 아시는 형님들께 질문드립니다.

    친구새끼랑 논쟁한건데(둘다 물리병신), 같은조건 방이 두개 있는데, 한방은 그냥 가스불만 켜놓고, 다른방은 가스불 위에 냄비를 놓고 물을 팔팔 끓인다고 첫을때, 어느방이 더 빨리 온도가 올라가느냐입니다.

    제의견: 불열기+물이 끓으면서 생기는 열기때문에 냄비끓이는 방.
    친구새끼의견: 어차피 같은 소스(가스불)에서 생기는 거기 때문에 결국엔 온도 올라가는 속도가 두 방다 일치.

    어떤게 맞나요??
  • dD 2018.06.18 07:11 (*.223.48.173)
    체감온도는 절대온도가 같더라도 습도가 높으면 더 덥지 그래서 물 끓이면 직관적으로 같은 온도라도 더 덥게 느껴질거야. 근데 이론적으로는 물 안 끓인 게 더 덥지. 물이 증기로 상변화한만큼 열손실이 발생하니까.

    온도가 올라가는 "속도"는 heat flux 문젠데 주어진 조건만으로는 계산이 힘들지만 온도가 평균온도고 같은 열량을 투입하고 강제 대류가 없는 환경이라면 물 끓이지 않는 방이 더 빨리 더워진다.
  • 쉽게말해서 2018.06.18 07:35 (*.27.25.243)
    가해준 열량이 같을때는 비열이 작은 시스템의 온도가 빨리 올라가지
  • 저런 2018.06.18 12:19 (*.213.96.183)
    마지막줄 글이 없었으면 같은 한글인데도 이해하기 힘들었을거야 형 고마워.
    습도얘기는 이해하겠는데 상병화라는 단어는 뭔말인지 모르겠어 알려줘 ㅋ
  • 컹컹 2018.06.18 18:39 (*.58.63.122)
    '액상, 고체상'이라는 말 들어봤음? 물질의 형상을 상이라고 함.

    물에서 수증기로 기화 -> 상변화임

    물은 기화할때 주변 열을 뺏어감.(ex: 젖은 몸에 바람 불면 빨리 시원해짐)

    물 끓일 때 뚜껑을 닫고 끓이면 공기중으로 열을 빼앗기지 않으므로 물이 더 빨리 끓음.

    but 물은 공기에 비해 비열이 높음.

    어느쪽이 빨리 더워지느냐가 관건이니 불 열기가 방 안의 공기보다 비열이 큰 물을 데우는데 소비되므로 결과적으로는 같은 온도에 도달한다고 본다고 해도 직접적으로 공기를 데우는 후자의 경우에 더 빨리 온도가 올라감.

    예를 들면 동일한 화력의 불로 물과 같은 비중의 철을 같은 온도까지 올리는데에 걸리는 시간을 비교하면 비열이 물에 비해 1/10인 철덩어리가 훨씬 빨리 뜨거워짐.

    결론적으로 니 의견도 틀렸고 친구 의견도 틀림.

    이상 정규 교육과정 외에 물리 배워본적 없는 공돌이 좃문가가 짖어봄.
  • ㅅㄴㄷㄱ 2018.06.21 10:08 (*.33.184.223)
    아잉~멋쟁이들
  • ㅇㅇ 2018.06.18 06:37 (*.121.2.111)
    저런 말 하는 사람들은 하나같이 비슷하게 생겼단 말이지
  • 제2의 소리박사 2018.06.18 06:40 (*.36.141.70)
    얼마전에 양예원 동영상 보고 뭐랬더라?
  • ㅇㅇ 2018.06.18 07:59 (*.222.254.205)
    누가 댓글로 달아준 거 같은데 여성학 골라서 박사까지 공부한 다음에 교수되는데 여성학계에서 공리라고 불릴 만한 것이 거의 없기 때문에, 교수 하나가 탄생하면 새로운 페미니즘 하나가 탄생하는 거랑 마찬가지다 그러더라고. ㄹㅇ임?
  • ㅁㄴㅇㄹ 2018.06.18 09:23 (*.52.247.170)
    걍 페미 자체가 피곤하다. 논리가 안먹히고 말만 돌린다. 잠재적 가해자란 말은 모든 대화와 토론을 중지시켰다. 난 결혼을 이미 해서 잘 살고 있지만 이후세대는 걱정이다. 연애와 결혼 자체도 한국사회에서 녹록치 않은일인데 여기에 페미까지 따져야 하면 그냥 불가능한 일이다. 근데 그게 또 대단한 비극은 아니다. 어찌보면 남자의 비혼도 나쁘지 않다.
  • ㅋㅌㅊㅋㅌㅊ 2018.06.18 10:15 (*.156.199.166)
    지랄마
    남자가 게이가 아니었을 뿐이야
    여자라서 당한거 아니야

    남자가 게이였으면
    남자한테 멸시당했다고
    남자한테 저지랄 했을 놈이야

    그리고 저 범죄자가
    레즈비언이었다면
    여자가 범죄의 대상이겠지

    저건 성별을 떠나서
    인간의 문제이지
    성별로 나눠지는 문제가 아니야

    참고로 말하자면
    저 범죄자가
    남자 롤리타 콤플렉스가 있었으면
    여자아이가 대상이었을것이고
    여자 쇼타콘이 었다면
    남자아이가 대상이었을것이야
  • 오늘본댓글 2018.06.18 12:54 (*.8.155.245)
    한국형페미니즘 특징) 내신수능9등급의 서울대 안가기 운동
  • ㅇㅇ 2018.06.18 14:35 (*.177.201.27)
    막짤년좀 그만 찾아가라 페미티비씨 쓰레기놈들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670 티파니의 승부수 20 2018.07.18
3669 쿨한 답변 4 2018.07.18
3668 최저임금에 대한 심상정의 생각 42 2018.07.18
3667 위생 불량 한약재 34 2018.07.18
3666 오늘부터 우리는 실사 드라마 39 2018.07.18
3665 봉고의 위엄 16 2018.07.18
3664 교복 입은 밸리댄스녀 6 2018.07.18
3663 정부의 여성정책 수립에 참여하는 워마드 14 2018.07.18
3662 점점 곰으로 변해가는 분 13 2018.07.18
3661 수학 교수를 포기한 이유 28 2018.07.18
3660 갓어준의 갓침 51 2018.07.18
3659 중국 여행갈 때 불편한 점 12 2018.07.18
3658 엑소 사생팬 레전드 29 2018.07.18
3657 날씨를 알려주는 상자 22 2018.07.18
3656 마시는 지수 8 2018.07.18
3655 13살 연상 선생님과 결혼한 제자 24 2018.07.18
3654 법원 오피셜 14 2018.07.18
3653 추신수 큰아들 근황 26 2018.07.18
3652 산책 가자 3 2018.07.18
3651 치즈핫도그 먹는 한지민 7 2018.07.18
3650 독도는 일본땅 의무교육 15 2018.07.18
3649 임신부 사형 30 2018.07.18
3648 한국당 비대위원장 근황 12 2018.07.18
3647 월매출 8천만원 편의점 순이익 88 2018.07.18
3646 방송에서 공개 왁싱 45 2018.07.18
3645 상상초월 부자 탄생 39 2018.07.18
3644 크로아티아 카 퍼레이드 스케일 22 2018.07.18
3643 심으뜸 자매 11 2018.07.18
3642 그들의 객기 14 2018.07.18
3641 강남 언니 손나 20 2018.07.18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