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빠밤밤밤빠 2018.07.09 17:48 (*.37.4.59)
    드라이브 쓰루~
  • 선형대수 2018.07.09 18:03 (*.46.142.149)
    저번에 게시글 보니까 얘들 인터넷뱅킹이 개쓰레기라며? 인터넷뱅킹만 잘됐으면 인터넷뱅킹으로 부의금 내고 자기 집 소파에 앉아서 합장했을텐데
  • asdf 2018.07.09 18:07 (*.168.91.26)
    바쁜 사람을 위한 건가...
  • ㅈㅂ 2018.07.09 18:42 (*.223.23.26)
    아니. 거동 불편한 노인들을 위한거.
  • ㅇㅇ 2018.07.09 18:31 (*.84.40.251)
    저런다고

    안갈사람이 가고

    장례식장 안에 들어갈 사람이 안들어가는 비율이

    얼마나될까 ;;
  • 1212 2018.07.09 18:59 (*.225.47.64)
    의외로 꽤됨 모르면 아닥
  • 2018.07.09 19:05 (*.149.33.216)
    동의. 저기까지 갈거였으면 들어갔다 가는게 낫지
  • .. 2018.07.09 19:12 (*.42.91.175)
    내 생각에 저거는 귀찮은 절차를 단순화 시키려는게 아니라
    1인가구가 늘어났는데 그 사람들은 본인이 죽었을때 장례식을 치러줄 아내와 자식이 없으니까
    그 사람을 기리기 위한 최소한의 절차를 마련해둔거 같은데
    근데 부의금은 어디로 갈지 그건 궁금하네
  • ㅇㅇ 2018.07.09 19:22 (*.140.230.64)
    돈 문제가 걸린거면

    단돈 1원이라도 범죄인데 알아서 하겟지
  • .... 2018.07.09 20:13 (*.1.63.234)
    자동세차장같은 기계 안쪽 벽에다가 사진이나 동영상 틀어줘서 고인을 추모하게 하는 1~2분 정도 짧은 시간을 더 해줬으면 더 좋을듯...
  • 2018.07.09 21:58 (*.117.18.17)
    ㅋㅋㅋ
  • 개꿀 2018.07.09 22:05 (*.111.1.5)
    자동차극장에 다같이 모여 10분정도 장례식 보여주지

    부의금은 입구에서 내고
  • 킹봉준 2018.07.09 22:28 (*.203.118.189)
    고령화가 심해서 거동불편한 노인네들 이용하라고 만들었다고 함
  • 국밥형 2018.07.10 08:14 (*.4.187.61)
    마!! 소고기국 한사바리 안주나??
  • asdfasdf 2018.07.10 11:29 (*.77.57.144)
    조의라이드 ㄱㄱ
  • 2018.07.10 11:32 (*.15.49.166)
    일본은 항상 뭔가 뒤바뀐 사고를 함
    그게 시너지를 낼 때도 있는데... 대부분 중딩 느낌의 치기 어린 창의적인 생각

    장례식이란 것 자체가 출석에 의미가 있는 게 아니잖아
    저렇게 인사도 안하고 돈 내고 그냥 가는 거면 집에 앉아서 합장하고 그냥 입금해주는 거랑 똑같은 거 아니냐?
    이젠 마을 단위가 아니니 가기 껄끄러울 때도 있다지만 뭔가 뒤바꼈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720 인싸가 되고싶었던 정우성 19 2018.07.19
3719 먹튀한 줄 알고 학생들 신상 턴 떡볶이집 16 2018.07.19
3718 귀국한 모드리치 17 2018.07.19
3717 사회초년생 월급 분포도 54 2018.07.19
3716 뭔가 이상한 웨이브 2 2018.07.19
3715 예술의 경지에 다다른 칠판 낙서 10 2018.07.19
3714 네츄럴한 해명 53 2018.07.19
3713 노량진 공시생들 36 2018.07.19
3712 추신수 올스타전 첫 타석 15 2018.07.19
3711 갈데까지 간 버섯 11 2018.07.19
3710 서장훈 급정색 12 2018.07.19
3709 욕 먹고 있는 SKT 창렬 요금제 33 2018.07.19
3708 한국 여름 날씨 쾌적하다 11 2018.07.19
3707 김완선이 말하는 희자매 해체 이유 20 2018.07.19
3706 여자친구 몸매의 가진 큰 책임자 16 2018.07.19
3705 타지인들이 느끼는 부산 대중교통 31 2018.07.19
3704 내한한 톰 크루즈의 무리수 20 2018.07.19
3703 교도소 죄수들 근무 시간 14 2018.07.19
3702 장신영 아들이 생각하는 강경준 26 2018.07.18
3701 뚱뚱한 남자만 사귀는 누나 32 2018.07.18
3700 우시장 가서 눈물 터짐 46 2018.07.18
3699 폭염 속 질식사 53 2018.07.18
3698 아산 탕수육 달인 23 2018.07.18
3697 동현이의 과외 부작용 20 2018.07.18
3696 키 큰 여성들 30 2018.07.18
3695 잉카 문명이 스페인 함대에 박살난 이유 31 2018.07.18
3694 전자담배의 용도 23 2018.07.18
3693 이명박근혜는 너무 자주 써먹었으니 33 2018.07.18
3692 화생방 첫 경험 53 2018.07.18
3691 머슬 퀸이라며 언플 중이신 분 30 2018.07.18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32 Next
/ 13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