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jpg


  • 키오스크 2018.07.17 22:16 (*.166.234.30)
    어메이징하다
  • 라프시몬스 2018.07.18 04:18 (*.34.178.79)
    주변에 정말

    초식남 비연애주의 진짜 많아지고 있는 추세임....

    잘난애들은 결혼안하고 가볍게 매일밤 즐기기만하고

    평범한사람들은 요새 취미할꺼리 덕질할거리 존나많으니

    여자없이도 바쁘게 재밌게 살수있고

    이러다 출산률 1명 이하도 모자라 0에 수렴하고

    대한민국만 셀프 세기말되겠음.....
  • ㅇㅇ 2018.07.17 22:19 (*.238.241.91)
    유럽이나 미국이랑 우리나라 차이점이, 서양쪽은 페미니스트 지랄때문에 출산율 떨어져도 이슬람이나 다른 문화권에서 사람들 유입이 있는데 우리나란 존나 특이하게도 페미가 설치면서 동시에 단일민족 단일문화 고집하고 있음. 당장 전세계 국가중에 유일하게 출산율 0명 대로 떨어졌다는 것만 봐도.. 상황이 많이 심각하지
  • 44 2018.07.17 22:21 (*.209.175.105)
    2000년생이 뭔씨발 그렇게 피해를 봣다고 개씨발년들이 80년대생이 피해봣다고해도 얼탱이가없는판에 지랄잡병들나셧네개씨발년들
  • 옥미슬애 2018.07.20 13:57 (*.237.149.7)
    취잌취잌 소리나는 쿵쾅이면 2000년생이라도 열등감 피해의식 쩔어있을수도 있지 머
  • 1 2018.07.17 22:50 (*.125.167.89)
    이젠 하다하다 별..아오..씨발 이꼴저꼴 보기도 싫다 그냥 빨리 전쟁이나 나라..다 뒈지게..
  • 2018.07.17 23:41 (*.36.148.145)
    걍 혼자 뒈지면 이런 꼴도 안 보는데..ㅋㅋ
    자살 추천 ㅋㅋ
  • 아놔홀 2018.07.17 22:54 (*.223.18.222)
    사이비 종교 수준의 논리다 좀더 뚱뚱하고
  • ㅣㅡㅅ 2018.07.17 23:22 (*.70.51.4)
    용돈과 학비는 아빠돈 받아놓고
    인터넷에선 느개비 한남 거리겠지
  • ㅇㄱㄹㅇ 2018.07.17 23:46 (*.62.190.82)
    2000년생...그럼 18년 이니까 18살이네..
  • ㅇㄴㅁ 2018.07.18 00:31 (*.211.77.242)
    한국나이론 19세지
  • 2018.07.17 23:49 (*.247.9.125)
    문재앙이 ㄹㅇ 나라 십창내는 듯
  • 2018.07.18 01:49 (*.58.61.148)
    광화문 진출 앞둔 '불편한 용기', 정부 대책수립 참여한다


    부처 관계자 만나 논의…"당분간 내용은 비공개"
    다음달 4일 광화문서 4차 집회…여경 집중 배치


    7일 오후 서울 대학로에서 불법촬영 편파수사 규탄시위가 열리고 있다. 이들은 소위 '몰카'로 불리는 불법촬영 범죄의 피해자가 여성일 때에도 신속한 수사와 처벌을 할 것을 촉구했다. 2018.7.7/뉴스1 © News1 신웅수 기자

    (서울=뉴스1) 윤다정 기자 = 3차례에 걸친 대규모 '불법촬영 편파수사 규탄 시위'를 주도한 '불편한 용기'측이 정부와 만남을 가졌다. 정부로부터 불법촬영 근절 캠페인 참여 요청을 받고 '일회성'이라며 거절했던 이들은 당초 요구대로 정책 수립 과정에 직접 참여할 수 있게 됐다.

    17일 '불편한 용기'에 따르면 이들은 최근 정부 부처 관계자들과 만나 지속적으로 논의를 이어 나가기로 했다. 다만 정부 요청에 따라 당분간 논의 내용은 상호 비공개하기로 결정했다.

    '불편한 용기'는 "논의 초기 단계인 만큼 조심해야 할 부분이 있다고 생각했고 관계부처간 논의가 지속적으로 필요하기에 (대화 내용 공개는) 아직 시기상조라는 판단을 내렸다"고 밝혔다.

    앞서 정부는 2차 시위가 열린 직후 불법촬영을 '문명사회에 있을 수 없는 중대범죄'로 간주하겠다는 취지의 근절 대책을 발표한 뒤 서울 중구 일대의 공중화장실을 대상으로 현장점검을 실시했다.

    당시 여성가족부는 현장점검 캠페인에 '불편한 용기' 운영진도 함께하며 구체적인 요구사항을 이야기해 줄 것을 요청했으나 이들은 "대책을 논의하는 자리가 아닌 일회성 캠페인에 참여하는 것은 정부 부처의 '보여주기식' 행위에 기여하는 것"이라며 거절했다.

    다만 "정말 저희의 의견을 듣고 반영하고 싶었다면 대책 발표에 운영진이 참여하는 것이 옳은 방향이라고 생각한다"며 직접 대화의 가능성은 열어놓은 바 있다.

    여성의 삶을 위협하는 범죄를 뿌리뽑는 정책을 만드는 데 직접 나서겠다는 여성들의 요구에 정부는 화답하는 자세를 취해 왔다.

    지난 7일 열린 3차 시위에 주최측 추산 6만여명이 참여하는 등 불법촬영 범죄 근절과 성차별 해소에 나설 것을 요구하는 여성들의 목소리가 커지자, 이낙연 국무총리를 비롯한 주무부처의 장관들은 여성들의 불안과 공포에 귀를 기울이겠다는 뜻을 잇따라 밝히고 나섰다.

    3차 시위에 직접 참석하기도 한 정현백 여성가족부 장관은 지난 7일 늦은 오후 페이스북 페이지에 글을 올리고 "여성인권 주무부처 장관으로서 국민들께 송구스럽고 마음이 무거웠다"며 불법촬영·유포 근절에 나설 것을 강조했다.

    경찰청을 산하 외청으로 둔 행정안전부의 김부겸 장관 또한 8일 자신의 페이스북을 통해 "우리 사회가 여성의 외침을 들어야 한다. 이해하고 공감하는 자세를 가져야 한다. 남성이라면 더더욱 그래야 한다"고 밝혔다.

    이낙연 총리 주재로 지난 12일 정부서울청사에서 열린 국정현안점검조정회의에서는 송영무 국방부장관을 비롯한 장차관 20여명이 권인숙 한국여성정책연구원장을 비롯한 전문가들로부터 여성운동에 대한 강연을 듣고 대화하는 시간을 갖기도 했다.

    이 총리는 이날 특강에 앞서 "최근의 여성운동을 함께 생각하는 시간을 조금 넉넉히 갖도록 하겠다"며 "오늘 토의가 이 문제에 대한 정부 이해를 높이는데 도움이 되길 바란다"고 당부했다.

    한편 경찰은 다음달 4일 광화문에서 열릴 4차 시위 장소 주변에 안전펜스를 설치하고 여성 경찰관을 집중 배치하는 한편, 주변 시설물에 불법촬영 카메라가 설치됐는지 점검하고 여경용 화장실 차량을 쓸 수 있도록 제공할 방침이다.






    정부 정책 입안에 직접 참여한덴다 ㅋ

    이게 민주주의 국가다.

    씨발새끼들아 이래도 방구석에서 아가리들만 털래?
  • ggh 2018.07.18 04:36 (*.180.239.10)
    ㅋㅋㅋㅋㅋㅋㅋㅋ어이가없네
    차라리 일베놈들을 입안에 참여시키고 말지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진짜 선거 투표할 때마다 그나마 차악을 고르고 고르려고 노력하는데 어떻게 더 심해지기만 하냐
    이번에도 틀렸다
  • ㅇㅇ 2018.07.18 01:59 (*.165.249.235)
    좌파와 페미는 무슨 광신도집단같아
  • ㅁㄴㅇㄹㄴㅇㅁㄹ 2018.07.18 02:40 (*.45.184.221)
    나이먹고 사귄 여자애들은 뭐 성추행이나 그런걸 당했다 이런 말을 안하지만
    어릴때 사귄애들은 쉽게쉽게 말했었는데 정말 많더라
    찜질방에서 할아버지가 더듬어서 도망갔다거나 버스에서 지하철에서 그런게 엄청많음 정말
    그런 한번 스치는 사이에도 이런 일들이 비일비재한데
    직장이나 학교나 등등 생활반경이 겹쳐서 자주 보는 곳에서는 오죽할까?
    미투랍시고 이용해먹으려니 문제가 되고 착한미투까지 욕먹는거지
  • ㅁㄴ 2018.07.18 09:34 (*.145.69.147)
    지하철에서 할아버지들 추행 장난아님.
    마주쳐걸어가다 스칠때 툭치는척 하면서 허리쪽 만지는건 다반사
    지하철 안에서 손잡이 잡는척 하면서 굳이 바짝 달라붙어서 등쪽스치게 하고
    아주 애매하고 교묘하게 터치함.
    아주 노인네들 더러워죽겠어.
    언제 한번 제대로 걸리면 개망신 주려고 벼르고 있음.
  • ㅁㅈㄹㅍ 2018.07.18 09:09 (*.38.11.163)
    니들 여동생이나 여자 친구가 학교 다닐 때 성추행당했다고 생각해 봐라 존니 열받지 학교에도 은근 많다더라 쟤들이 미투 하는 게 뭐가 잘못이야
  • 그라제 2018.07.18 10:50 (*.59.83.187)
    요세 애들이 잘도 가만히 당하고 있겠다.
    미투 하는게 뭐가 잘못이긴 쿵쾅거리는게 잘못이지
  • gg 2018.07.18 16:33 (*.195.172.153)
    더 심해질거야.

    뉴질랜드처럼 ㅄ여성우월 정책을 마구잡이로 펼쳐도
    남성들은 결국 반페미전선을 구축하지 못함.
    우리나라도 마찬가지일거다.
    절대 남성들은 모이지 못할거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2971 조보아 실력에 놀란 백종원 21 2018.08.11
2970 주목을 받으면 눈물이 나오는 찬미 18 2018.08.11
2969 등에 난 의문의 혹 27 2018.08.11
2968 해설 데뷔하는 최용수 11 2018.08.11
2967 첫 방송 이후 덴돈집 37 2018.08.11
2966 손흥민의 위닝 전술 27 2018.08.11
2965 인교진 동생 결혼식 현장 19 2018.08.11
2964 셀카용 휴대폰 드론 41 2018.08.11
2963 미주사랑의 몸짓 8 2018.08.11
2962 매일 생선 털리는 횟집 사장님 12 2018.08.11
2961 신난 예슬이 31 2018.08.11
2960 민중은 개 돼지 공직 복귀 27 2018.08.11
2959 손 큰 나연 8 2018.08.11
2958 쿨가이 vs 쿨라이더 10 2018.08.11
2957 시식평가단의 냉정한 가격 책정 7 2018.08.11
2956 익숙한 우희 앵글 10 2018.08.11
2955 박지성은 나의 아이돌 37 2018.08.11
2954 드디어 눈치 챈 언냐들 11 2018.08.11
2953 윤채경 브이앱 5 2018.08.11
2952 초보 칼치기의 최후 54 2018.08.11
2951 코요태 수익 분배에 대한 빽가의 생각 17 2018.08.11
2950 1년만에 이혼해도 나눠 갖는다 25 2018.08.11
2949 강원도 무료 캠핑장 풍경 48 2018.08.11
2948 연습생들에게 일침 가하는 이홍기 36 2018.08.11
2947 IS의 자살 폭탄 교육 15 2018.08.11
2946 슈퍼 세이브 43 2018.08.11
2945 군대의 끝없는 삽질 13 2018.08.11
2944 미식축구 선수 출신 경찰관의 범인 추격 속도 28 2018.08.11
2943 억울한 스페인 사람 13 2018.08.11
2942 여성들이 생각하는 여성할당제 28 2018.08.11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08 Next
/ 10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