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1112 2017.08.09 17:17 (*.39.147.28)
    내가 보기에는 아기젖소들 줄 우유를 뽑아서 팔아왔으니
    애들이 마른듯 싶네.
    장사는 최대이윤 추구를 목적으로 하니
    방법이 있을란가
  • 2017.08.09 18:52 (*.230.92.121)
    ...?
    같은 글을 보고도 다른생각을 할수잇다니
  • ㅂㄴ 2017.08.09 18:54 (*.62.163.239)
    목장일을 얼마전까지 해본바로는..
    젖소는 새끼를 낳고 3~4개월까지는 송아지가 다 먹지도 못할만큼의 우유가 나옵니다.
    보통 하루 두번 착유를 하는데 한마리한테 하루에 50~70리터 가까이 나옵니다.
    송아지들은 우유를 먹이는 기간이 그리 길지 않습니다.
    태어난지 몇주안된 애들은 일반인이 보기에 삐쩍 곯아보이는게 당연하구요.
    아지들 우유 먹이는것도 하루에 두세번 생후 기간에 맞게 정해진 양을 먹이며 먹을때 마다 걸신들린애들 처럼 먹고 다른 애들꺼 뺏어먹으려 머리를 밀치며 난리입니다.
    소는 태어난 당일날 축산협회 같은곳에 전산 등록되고 귀에 이표가 장착됩니다.
    죽어도 그냥 내다 버리는게 아니라 정확한 사유를 파악후 신고를 거친후 처리합니다.
    애들 체험을 한다해도 그 목장에선 그래도 언제나 소가 최우선일겁니다.
    일반인이 쉽게 생각하는 만큼 허술하거나 대충하지는 않을거라고 봅니다.
  • ㅇㅇ 2017.08.09 19:05 (*.70.27.174)
    하긴 통통한 송아지를 본 적이 없네
  • ㅁㅁ 2017.08.09 19:12 (*.189.141.58)
    개소리 ㄴㄴ해.
    죽어도 그냥 내다버리면 안된다고?
    지랄하고 있네 ㅋㅋㅋ
    소뒤지면 포크레인 불러 소똥에 파묻어버린다.
    그러면 다 썩어 뼈만 남지.
    그런거 왕겨나 톱밥이랑 섞어 거름으로 판다.
  • dd 2017.08.09 21:34 (*.86.221.151)
    신고 안하면 불법이자나
  • ㅈㄴㄱㄷ 2017.08.10 02:33 (*.108.152.215)
    불법 암매장 해오던거 고백하고 있는거네!
  • ㅠㅠ 2017.08.11 10:07 (*.39.138.188)
    친가에서 소키웠는데 송아지 통통하고 귀여웠엉!
    어미소랑 같이 있으니까 놀고 먹고 자고 뼈 보일정도로 마른 경우를 못봤어!
  • 2017.08.09 17:30 (*.223.250.108)
    아줌마 그래서 목장게시판에 쓴거겠죠?? 줌마카페나 판에 써놓은건 아니겠지
  • . 2017.08.09 17:31 (*.36.142.130)
    12 있는 말이구만...
  • 답답하다 참 2017.08.09 17:32 (*.62.212.193)
    아줌마 글 잘 쓰네 뇌에 쏙쏙 박혀
  • 2017.08.09 17:47 (*.180.51.168)
    한국놈들 아직 멀었다.. 고층 빌딩만 올라갔지 민도는 딱 개도국 수준이야
  • 11 2017.08.09 21:16 (*.251.224.172)
    븅신
  • 2017.08.09 23:14 (*.170.245.251)
    어린젖소는 원래 말라보인다
  • 그냥 가지마 2017.08.10 01:24 (*.34.247.71)
    소는 원래 젖이 많이 나온다. 간혹 젖이 덜나오는 소가 있기는 하다
    젖을 안짜주면 소가 아파서 운다. 그걸 방치하면 결국 젖이 멈춘다

    송아지는 원래 젖을 먹어도 삐쩍 말라있다.
    강아지는 젖을 많이 먹이고 먹이를 많이 주면, 소위 짜구가 난다. 배가 빵빵해지고 온몸이 통통해 지는데
    송아지는 젖을 필요 이상으로 먹게 된다 하더라도 살로 가지 않는다
    송아지에게 젖을 많이 먹이게 되면 설사를 한다
    송아지는 설사가 정말 무서운 증상이다 설사를 하게 되면 탈수 증상이 오고 이경우 반나절만에 갑짜기 죽을 수도 있다

    그래서 적정량의 젖만 먹인다.
    어미소와 송아지가 함께 생활하는 방목장 송아지의 경우, 송아지가 젖을 먹고싶을때 언제라도 어미젖을 먹을 수 있다
    이경우도 100이면 100 일반인이 보기엔 송아지가 말라보인다. 이게 정상이다

    소들의 안위를 걱정하는 사람들이라면
    가장 중요한거 알려준다
    젖짜기 체험 가지마라, 소들은 초식동물이라 모르는 사람을 보면 불안해하고 스트레스 엄청 받는다

    참가자들의 호기심과 목장주의 이익이 결부된 쓸데없는 짓이 젖주기 체험이다.
    정작 소들 한테는 어떤 도움도 되지 않는다.
  • ㅇㅇ 2017.08.10 09:25 (*.143.38.19)
    응 오늘저녁은 스테이크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42 멋진 탑승 8 2017.08.20
5441 돈의 맛 3 2017.08.20
5440 분대장 vs 줄리엔 강 41 2017.08.20
5439 셀프 덴트 12 2017.08.20
5438 에잇 집사야 한방 맞아라 7 2017.08.20
5437 설현 최근 비쥬얼 20 2017.08.20
5436 날개 펼치는 남자 13 2017.08.20
5435 환상적인 터치다운 14 2017.08.20
5434 방영 4회만에 역대급 시청률 기록 10 2017.08.20
5433 남편 어떻게 버리지? 3 2017.08.20
5432 자갈나라 머리머리 7 2017.08.20
5431 신체 부위 중 주름이 가장 많은 곳은? 7 2017.08.20
5430 추억의 고전게임 헬국지 23 2017.08.20
5429 덮나영 9 2017.08.20
5428 무천도사 코스프레 9 2017.08.20
5427 강제 다리 찢기 체험 16 2017.08.20
5426 사나 안녕 6 2017.08.20
5425 커피 맛이 왜 이래? 10 2017.08.20
5424 아시아 3국이 서로를 부르는 호칭 35 2017.08.20
5423 타이트한 민경이 8 2017.08.20
5422 한번 하자 15 2017.08.20
5421 보고 싶다 4 2017.08.20
5420 광복 당시 실제 모습 증언 64 2017.08.20
5419 결국 검거된 BJ 27 2017.08.20
5418 장사 안되는 음식점의 특징 37 2017.08.20
5417 신호위반 사고 29 2017.08.20
5416 태양의 집과 차 48 2017.08.20
5415 송파구 근황 29 2017.08.20
5414 강호동 썰 푸는 신동엽 22 2017.08.20
5413 여성의 정수기 물통 갈기 66 2017.08.20
5412 베트남의 사나 11 2017.08.20
5411 손님이 먼저인 택시 50 2017.08.20
5410 공승연 리즈 시절 12 2017.08.20
5409 킹성룡 근황 21 2017.08.20
5408 어깨 미인 오하영 20 2017.08.20
5407 버스 피자녀 43 2017.08.20
5406 3군 걸그룹 합동 콘서트 현황 34 2017.08.20
5405 설현 지코 안 헤어졌다는 주장 40 2017.08.20
5404 벽안의 천사 20 2017.08.20
5403 미주와 예인 5 2017.08.20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45 Next
/ 145