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ㅇㅇ 2018.01.10 23:41 (*.106.108.49)
    트림 많이 하는게 안좋은거임?
  • 1111 2018.01.10 23:58 (*.231.151.244)
    트림이 너무 많은것도 위장 운동이 비정상적인 현상
  • 심영득 2018.01.11 12:20 (*.70.56.244)
    술먹으면 토하는게 짱임
  • ㄹㄹ 2018.01.11 13:34 (*.125.196.84)
    책상에 엎어져서 자고 일어나면 트림이 평소와는 다르게 비정상적으로 많이 나오는 경우가 있음
  • ㅇㅇ 2018.01.10 23:43 (*.179.20.47)
    역류성 식도염이 잘못된 습관보다는 스트레스가 원인이라고 하던데

    여기 의사양반 많이 오는데 정확히 알려줄수 있나요??
  • 투첯 2018.01.11 08:14 (*.39.151.3)
    과식이 제일 큰문제라고 알고있음 그거하고 먹고 바로 자기
  • `` 2018.01.11 14:30 (*.165.82.253)
    나도 역류성 식도염 환자인데...
    아무래도 잘못된 습관이 제일 큰것 같음...
  • 몽충몽충 2018.01.11 00:43 (*.147.104.82)
    저 상황에 좋은것도 좀 알려주고 가라 ㅅㅂ;;
  • ㅁㅁㅁ 2018.01.11 00:46 (*.82.95.241)
    토할땐 따뜻한 물 마시기가 효과 있더라
  • 다다익선 2018.01.11 01:10 (*.211.185.100)
    모래 몰 잘 모르는듯
  • 파오후 2018.01.11 01:24 (*.140.225.0)
    아니 그래서 뭐 어쩌라는거야?
    해결책도없이 ㅡㅡ

    짜게 먹으면 암걸리확률 높아짐
    이것도 포함해라
  • 2018.01.11 01:35 (*.36.141.146)
    레알 혼동되서 그런데...
    밥에 물을 말아... 이거 맞는 말이냐?
    물에 밥을 말아먹는 거 아니냐?
    뭘 말아 먹어야 맞는거냐?
  • 적시타 2018.01.11 01:57 (*.240.195.120)
    물에 밥말아먹기가 맞음.
  • 2018.01.11 10:37 (*.223.19.8)
    밥 공기에 물 넣을땐?
  • ㅎㅎ 2018.01.11 10:42 (*.104.37.90)
    그러면 밥을 물에 말아먹는거지
  • 2018.01.11 02:26 (*.70.58.173)
    일본은 유치원에서부터 점심먹자마자 자빠져 자도록 교육받는다는데 뭐가 맞는거여
  • ooOoo 2018.01.11 02:31 (*.39.60.56)
    식사 후 낮잠은 사람마다 다름. 소화기능이 유독 떨어지는 사람들이 있음. 식곤증 심한 분이 해당됨. 밥을 먹고 잠이 쏟아지는 이유가 소화기관의 성능이 떨어져서 그러함. 그러다보니 신체라는 시스템의 자원배분이 소화기에 집중됨. 자원이라는게 결국 혈액인데 소화기에 혈액 공급량을 늘리면 다른 부분에는 자연히 줄어듬. 보통 뇌가 가장 꼭대기에 있으니 뇌로 보내는 혈류량을 줄임. 그래서 뇌에 산소부족으로 시스템이 잠깐 멈춤(잠). 이런 사람들이 안자거나 소화시킨다고 걸으면 오히려 소화가 더 안될 수도 있음.
  • ㅇㅇ 2018.01.11 08:54 (*.93.19.13)
    성인병있으면 더 심하게 오겠네 ㄷㄷ
  • 게딱지 2018.01.11 06:44 (*.7.19.67)
    위와 식도의 괄약근은 뭐냐 한번 오탄줄 알았는데 괄약근은 항문이잔아...
  • 유진로 2018.01.11 10:09 (*.131.107.166)
    괄약근은 동그란 모양의 근육을 총칭하는 것으로 사람 몸에는 50개 가량의 괄약근이 있다고 함

    크게 항문, 요도, 식도, 위문, 눈 등에 괄약근이 위치
  • 우리몸에 괄약근은 50개도 넘어 2018.01.11 10:11 (*.34.247.54)
    낚시지??

    눈 꼭 감을때 근육 쓰지? 그 근육도 괄약근(조임근)이라고 해
    우리몸에 괄약근은 수십가지가 있는데
    눈주위, 입주위, 식도 입구, 위 입구, 위 끝, 소장 끝, 요도 주변, 항문 주변 등등..

    괄약근이 많으니까 그 이름을 말할때는 그 위치를 말하는거야 가령 항문 주변의 경우는
    항문괄약근이라고 하는거고.. 근데 사람들은 일상에서
    잘몰라서 그런지 아니면 항문이라는 단어가 좀... 뭐 해서 그런지
    항문괄약근라는 온전한 명칭을 안쓰고 그냥 괄약근이라고도 한단 말야.

    그래서 다수의 사람들은 괄약근은 항문주위 근육의 대명사다. 라고만 알고 있다고..
    그럼 게딱지 형같은 사람이 나오는거야.

    저기서 말하는 괄약근은 위상부 괄약근이야
  • ㅅㅂㅋㅋ 2018.01.11 09:32 (*.62.21.237)
    그럼 밥먹고 와서 의자 뒤로 제끼고 비스듬이 누워자는건 괜차능?
  • ㅇㅇ 2018.01.11 10:49 (*.112.164.58)
    옛날 다큐에서 의사가 먹고 바로누워야 피가 위쪽으로 몰려서 소화빨리되게 도와준다고 했던거같은데 뭐가 맞는지모르겠다 이야기가 다다르네
  • 귀폭영길이 2018.01.11 13:24 (*.250.182.192)
    이 글은 왜 대안이 없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355 반도의 뉴스 속보 22 2018.01.22
6354 네덜란드 리그 대포 장전 8 2018.01.22
6353 여자 아이스하키 단일팀 엔트리 확정 46 2018.01.22
6352 아는형님 지겨운 패턴 15 2018.01.22
6351 열도의 임금 문화 30 2018.01.22
6350 박명수 팩트 폭행 9 2018.01.22
6349 여자 아이들이 빨리 철이 드는 이유? 38 2018.01.22
6348 개최국 국기 국가 없음 52 2018.01.22
6347 초대형 악어 19 2018.01.22
6346 현금 들고 강남아파트 산 원세훈 자녀 21 2018.01.22
6345 학교 일진 찾아가서 참교육 50 2018.01.22
6344 인천광역시 간척지 변화 모습 23 2018.01.22
6343 같은 바지 입은 모모 성소 20 2018.01.22
6342 중세시대 의료기구 13 2018.01.22
6341 어린 팬에게 옷 벗어주는 아자르 7 2018.01.22
6340 나도 만져줘 11 2018.01.22
6339 힘예린 6 2018.01.22
6338 알을 지키는 아빠 개구리 13 2018.01.22
6337 임신에 올인한 아내 42 2018.01.22
6336 싫으면 니가 떠나 12 2018.01.22
6335 김희철 서장훈 커플 댄스 5 2018.01.22
6334 20년내 없어질 가능성 높은 직업 순위 59 2018.01.22
6333 온게임넷 권이슬 아나운서 13 2018.01.22
6332 맨유 경기는 인생의 낭비다 3 2018.01.22
6331 가시나 아이린 11 2018.01.22
6330 웰시코기 6남매 17 2018.01.22
6329 비인기 대회의 구원자 28 2018.01.22
6328 오빠들 나 예뻐? 5 2018.01.22
6327 곳곳에 붙여진 스티커 17 2018.01.22
6326 옷 핏은 예쁘게ㅤㅤ 9 2018.01.22
6325 국정원 근황 29 2018.01.22
6324 미스 맥심 채아ㅤㅤ 7 2018.01.22
6323 무서운 토네이도 15 2018.01.22
6322 길이연장 임플란트 31 2018.01.22
6321 상남자의 인스타 13 2018.01.22
6320 육중한 아나운서의 댄스 실력 11 2018.01.22
6319 결혼하실래요? 6 2018.01.22
6318 이뤄진 석기의 꿈 23 2018.01.22
6317 1호선 할머니 부대 31 2018.01.22
6316 골키퍼가 차넣은 70m 짜리 골 1 2018.01.22
Board Pagination Prev 1 ... 4 5 6 7 8 9 10 11 12 13 ... 167 Next
/ 16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