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결증가자 2018.01.24 17:04 (*.236.3.225)
    ㅋㅋㅋㅋㅋ
    1년 뒤에 시작하면 된다며...
  • 공무원사회 2018.01.24 17:04 (*.214.80.108)
    5~7년전엔 피겨, 2년전엔 바둑, 이젠 테니스
  • 인컴펀딩 2018.01.24 17:17 (*.98.13.109)
    제2의 정현 ㅋㅋㅋ
  • ㅇㅇ 2018.01.24 17:28 (*.33.178.143)
    이해됐네
  • d 2018.01.24 17:41 (*.147.138.235)
    왼손잡이 한명. 이미 10%는 먹고들어감
  • 진지빨고 한마디 2018.01.24 17:57 (*.248.136.57)
    박세리가 LPGA우승한게 98년인데
    그로부터 10~15년 이후부터 본격적으로 박세리키즈들이 세계를 휩쓸게 되지

    선구자가 있다면 즉시 따라가는것도 괜찮은 방법이라고 생각해
    10년 뒤에 한국이 테니스 강국이 되지말란법 없지
  • 2018.01.24 20:08 (*.151.8.30)
    동의

    근데 축구는 2002년 이후에도 키즈들이 애매한 거 보면
    축협에 문제있는 거 같음
  • ㅁㄴㄹㅇ 2018.01.25 00:01 (*.33.153.32)
    피겨, 바둑, 테니스...
    개인전이 종특이라 축구는 안되는 거 같음.
  • ㅇㅇ 2018.01.24 20:06 (*.58.110.31)
    아직 우승 안 했는데
  • 팩트 2018.01.24 20:19 (*.142.209.173)
    굳이 애들에게 먹고 살 기술 하나를 가르쳐 주고 싶다면
    요식업이 젤 낫지 싶다.

    솔까 음식만 잘하면 말 안통해도 전세계 어느 주방에서나 일할 수 있잖아
    요리사 수요도 많고

    중국애들이 이 나라 저 나라 퍼진다음에 그 동네 경제를 장악하는 가장 베이스가
    중국요리집이지

    어릴때 한,중,일,양 4대 요리 가르쳐 놓으면
    어떻게든 평생 굶어죽지는 않고 살거임
  • 난 요리사 아냐. 2018.01.24 20:29 (*.173.196.1)
    맞는 말인데.. 보통의 요리사 평균 연봉이 그리 높지도 않고
    말은 쉽지만 주방에서 하루종일 일 하는 것도 노가다 못지 않아.
    애초에 적성 안맞으면 아무나 하는 일이 아니라고 보거든..
    우리 나라 부모들의 평균적인 마인드를 봤을 때
    아는 친구 부부 자식 요리사 시켜보라고 진심어린 조언 해줘봐.
    친구가 가만 있어도 거기 마누라 때문에 아는 사람 한 명
    손쉽게 제거 가능할거야.
    틀린 이야기라는 건 아냐 형.
  • 멍멍 2018.01.25 09:31 (*.119.96.187)
    앞에 존나 틀렸다는 근거 나열해놓고 끝에 틀린 이야기는 아니라고 해놓으면 이건 무슨 개소리냐
  • ㅁㄴㅇ 2018.01.24 23:23 (*.197.176.197)
    여자요리사가 귀한데는 다 이유가 있는거임
    개노가다
  • ㅇㅇ 2018.01.24 23:48 (*.175.43.185)
    요리사 진짜 힘듬
  • 44 2018.01.26 22:37 (*.70.55.148)
    나때 요리사 첫 월급이 140이었다 한달후에 150받고 거진 1년을 더했고 15년말쯤에도 거의 월급 150~180정도 받는거같더라. 30넘어서 200도 못받는사람들 수두룩하고. 원래 요리하던 사람들은 극한의 노동에 쥐꼬리만한 월급 남들쉴때 일하고 오전10시쯤 출근해서 그날 자정에 퇴근하거나 새벽에 퇴근하는거는 기본
  • ㅇㅇ 2018.01.24 21:39 (*.163.228.76)
    2달뒤

    테니스 라켓

    a급 중고 매물 대량 발생
  • oo너ㅄ 맞어 2018.01.25 10:46 (*.214.200.186)
    어짜피 주니어라켓
  • ㅁㄴㅇ 2018.01.24 23:22 (*.197.176.197)
    베드민턴, 테니스 선수로 뛰었던애들 아주 예전에 잠깐 알았었는데 이야기 들어보니 할거 못됨
    테니스나 베드민턴에 비하면 야구는 그냥 놀이고 축구도 헬스장가서 운동하는 수준이라더만
    뻥은 좀 친거겠지만 경기 하는거보면 존나 힘들긴 한모양이더라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859 전세계인들이 칭찬하는 중국인이 되고 싶어요 23 new 2018.02.19
5858 다급한 박영선 26 new 2018.02.19
5857 피해자들의 줄이은 고백 26 new 2018.02.19
5856 정은이의 칭찬 13 new 2018.02.19
5855 요즘 학교 교칙 24 new 2018.02.19
5854 하뉴 유즈루 올림픽 2연패 기사에서 그분들 6 new 2018.02.19
5853 뉴질랜드 절친들의 한국 음식 평가 10 new 2018.02.19
5852 배우 조덕제 근황 9 new 2018.02.19
5851 만족스러운 안경 누나 13 new 2018.02.19
5850 통신비 논란에 대한 견해 23 new 2018.02.19
5849 섹시와 청순 사이 9 new 2018.02.19
5848 합의와 강압의 기준 16 new 2018.02.19
5847 현아 최근 셀카 5 new 2018.02.19
5846 근거 없는 속설 20 new 2018.02.19
5845 채영이 수상소감이 귀여운 지효 3 new 2018.02.19
5844 역습 당한 언냐 5 new 2018.02.19
5843 고다이라와 이상화 12 new 2018.02.19
5842 경기 후 젠나로 가투소 4 new 2018.02.19
5841 슬기 꺄항 3 new 2018.02.19
5840 뒤에서 누가 밀었다 20 new 2018.02.19
5839 이상화 뒤태 7 new 2018.02.19
5838 길거리 헌팅 레전드 9 new 2018.02.19
5837 호피 수지 5 new 2018.02.19
5836 소련의 만행 카틴 숲 대학살 사건 6 new 2018.02.19
5835 오피스룩 미나 5 new 2018.02.19
5834 노선영의 폭로 16 new 2018.02.19
5833 반박불가 최근 예능 드라마 출연 1위 9 new 2018.02.19
5832 싸이월드가 서비스 종료를 못하는 이유? 9 new 2018.02.19
5831 아재 개그를 할배 개그로 받아침 4 new 2018.02.19
5830 가카의 부인 4 new 2018.02.19
5829 안경 선배 앙탈 3 new 2018.02.19
5828 윈도우 사용하면서 이거 몰랐던 분 수두룩 17 new 2018.02.19
5827 김아랑 선수에게 묻고 싶다 29 new 2018.02.19
5826 호날두의 패스 6 new 2018.02.19
5825 채경이의 매력 9 new 2018.02.19
5824 라멘집 알바녀 4 new 2018.02.19
5823 대왕 카스테라 근황 11 new 2018.02.19
5822 유라의 검은 반바지 4 new 2018.02.19
5821 컬링은 무슨 약물을 빠는 건지 20 new 2018.02.19
5820 여긴 분명히 맛집이다ㅤㅤ 4 new 2018.02.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7 Next
/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