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ㅁㄴㅇ 2018.05.28 00:40 (*.100.81.217)
    어느쪽 대변인인지 모르겠네. 하지만 대변인건 확실
  • ㅡㅡ 2018.05.28 09:42 (*.219.80.238)
    빅똥이지
  • 슨슨 2018.05.28 00:41 (*.246.233.96)
    어휴ㅅㅂ
  • . 2018.05.28 00:42 (*.231.72.69)
    왜기는... 긴장풀리니까 본토 어투 나온거지
  • qq 2018.05.28 00:47 (*.149.18.139)
    개돼지 여기 또 있네
  • . 2018.05.28 00:50 (*.231.72.69)
    왈왈^^; 그냥 개돼지하련다 ㅎㅎ;;
  • ㅇㅇ 2018.05.28 04:56 (*.58.231.70)
    남한 대통령이 북한말 쓰는게 맞는거냐 ㅋㅋ
    대통령 워딩 끝내주네
  • 노무현 2018.05.28 09:09 (*.62.216.181)
    다께시마~~
  • ㅂㅂ 2018.05.28 09:22 (*.150.123.248)
    자주의식있는 개돼지가 종북빨갱이 주체사상에 찌든 인민보다 낫다.

    조미회담? 저게 제정신이라고 보냐?
  • 가상화폐 2018.05.28 00:43 (*.106.191.194)
    문 대통령은 “한국에서 김정은 위원장의 인기가 아주 높아졌다”고 말했다.
  • ㅁㅇㅇ 2018.05.28 09:40 (*.8.160.156)
    지지도가 상승했다하지 않았나
  • 12 2018.05.28 00:49 (*.39.131.215)
    친북정도라 생각했는데 진짜 종북만은 아니길.
  • ㄷㄱ 2018.05.28 10:02 (*.169.62.150)
    종북 맞아요
  • ㅇㅇ 2018.05.28 01:00 (*.5.145.52)
    저래놓고 청와대 녹취록에는
    '좋은정상회담'으로 적어서 배포 ㅋㅋ
    문제 될 것 있냐는 놈들 많던데
    청와대는 왜 몰래 수정해서 배포했을까?
  • ㅇ ㅇ 2018.05.28 01:04 (*.148.110.170)
    김정은이랑 얘기하는거니까 조미회담이라고 한건데
    그게 이상한가?
    그냥 당연한거같은데
  • 너도참 2018.05.28 01:12 (*.106.191.194)
    그게 당연하면 북남회담이라고 하고 남조선이라고 스스로 지칭하지 그래?
  • 슨슨 2018.05.28 01:22 (*.246.233.96)
    생각이란게있냐
  • Qqq 2018.05.28 03:37 (*.167.160.122)
    명박이가 아베랑 얘기하고 일한교류가 성공적이길 빈다고 하면 쪽발이라고 욕먹었을껄..
  • dd 2018.05.28 11:20 (*.62.162.77)
    일본가서 독도를 다케시마라고 이야기해야겠군
  • 개똥철학 2018.05.28 12:14 (*.163.7.203)
    나도 저정도는 그냥 외교수사같은데 문제삼을께 없으니 별걸다 문제삼는다는 느낌.

    3자가 연대친구랑 이야기할땐 연고전이라하고 고대친구랑 말할땐 고연전이라 하는게 뭐가 문제인지...
  • ㅁㄴㅇ 2018.05.28 13:56 (*.66.181.241)
    우리가 왜 3자냐? 한쪽이랑은 동맹이고, 다른 한쪽은 주적관계지.
  • ㅇㅇ 2018.05.28 12:53 (*.230.22.66)
    일본가서 독도 다케시마라고 하지 그러냐ㅋㅋㅋㅋㅋ
  • 213 2018.05.28 01:08 (*.98.208.127)
    좋다는 놈들 일본인한테 꼬박꼬박 독도 다케시마라고 불러라 노무현처럼
  • 우왕 2018.05.28 01:10 (*.37.236.214)
    김정은도 북한 북한 그러드만 시바 별걸로 다 지랄이네 어떻게든 갈라치기 해볼라고.
  • 빠가야 2018.05.28 01:14 (*.106.191.194)
    김정은이 스스로를 북한이라 칭하는 것과 문재인이 북한을 조선이라 칭하는 게 같다고 보냐?
  • sadsadsad 2018.05.28 01:28 (*.11.125.116)
    손해보는것도 없으니 이정도는 넘어가자..
    하도 요새 살얼음판이니 북한에게 최대한 사바사바 한것 같다..
  • 돕고사는세상 2018.05.28 02:21 (*.19.82.161)
    왜? 아베 만날때는 다케시마라고 해주지?
  • ㄴㅇㄹㄴ 2018.05.28 02:06 (*.125.49.93)
    생각도 못했네 ㅋㅋ 대단해
    저러니까 대변인소리듣지
  • -,.- 2018.05.28 02:25 (*.15.240.84)
    북한은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의 이름으로 유엔에 가입되어 있으니...

    북한을 불법 집단으로 보는지 아닌지에 대한 이야기 아닌가?

    현재, 정상회담이라고 명칭하고 있고
    북측 체제인정까지 합의 내용에 포함하고 있으니

    조선민주주의 인민 공화국과
    미합중국의 정상회담으로 보는게 맞는 인식일 듯
  • -,.- 2018.05.28 02:31 (*.15.240.84)
    혹시나해서 찾아보니
    지난 4월 27일 기념 식수 후
    돌에 조각된 명칭도
    "조선민주주의 인민공화국 국무위원장 김정은" 으로 조각됨

    체제인정은 이런거 당연하게 포함하는거다.

    이런거 싫으면 그냥
    "북진통일" 외쳐라
  • ㅂㅂ 2018.05.28 02:40 (*.167.142.109)
    근데 지금 상황이면 후빨할 필요가 있다고 본다 지금 깨지면 더 경색된다봐야지 일단 북미회담 성공개최하고 개방만가면 조미든 조한이든 오케이야
  • 그냥 2018.05.28 04:03 (*.190.81.252)
    상대를 존중하는 의미로 보면 안돼겠냐
  • ㅇㅇ 2018.05.28 09:10 (*.62.216.181)
    ㅇㅇ 안돼
  • ㅇㅇ 2018.05.28 04:11 (*.255.155.125)
    오해의 소지가 있는 발언인 건 ㅇㅈ한다
  • ㅇㅇ 2018.05.28 04:57 (*.58.231.70)
    기자 태도는 좃까치 까는 새끼들이 대통령의 무신경한 워딩은 실수랑께!
  • 2018.05.28 10:41 (*.195.172.153)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11 2018.05.28 05:32 (*.70.57.29)
    원래 남북대화에서는 국호를 최대한 안 쓰고 남측, 북측으로 얘기하는 게 관례였다. 양측 모두 대내적으로는 반국가단체에 불과한 상대방을 국가로 인정하지 않는다는 걸 알리면서, 한편으로는 '남조선', '북한'과 같은 표현으로 상대를 무시하지 않기 위한 외교적 표현인 거다. 근데 문재인은 '한국'이라고도 하고 '조미정상회담'이라고도 했다. 특히 방명록을 보니,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과 '대한민국' 두 국호를 동시에 써 넣기도 했다. 난 이것이 낮은단계 연방제나 국가연합제 통일의 일환으로 '고려'라는 연합정부(유럽연합같은) 내의 2정부 2체제, 그러니까 '조선'과 '대한민국'을 상호인정하기 위한 방향 설정이 아닐까 생각한다. 솔직히 합리적인 방법이다. 연합까지 가지 않더라도, 서로 따로 또 같이 잘 지내보는 게 좋지 않나. 전쟁 위험 없애고. 이런 면에서 오히려 통일보다는 영구분단이 답일지 모르겠다.
  • 아앙 2018.05.28 06:05 (*.252.123.149)
    북한을 조선으로 부르는것에 동의
  • Na7 2018.05.28 06:08 (*.197.50.196)
    미개한 조선 새키들 진자.. 어휴.. 그냥 불리는 거 가지고 개처럼 뛰어드네. 니네가 늙병필이건 쓰레기건.. 어차피 사회에 필요 없는 것임엔 다름 없는데 호칭을 꼭 정식 명칭으로 써야되냐? 이 머머리들아.
  • ㅇㅇ 2018.05.28 08:33 (*.112.48.4)
    박그네가 그랬으면 니 새끼가 개같이 거품 물었다에 내 손목건다 ㅄ새끼야
  • 2018.05.28 08:42 (*.243.75.128)
    ㅂㄷㅂㄷ 개꿀잼
  • ㅇㅇ 2018.05.28 06:54 (*.39.146.26)
    쉴드치는새끼들특징) 이명박근혜가 저랬으면 개지랄함ㅋㅋㅋ
  •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2018.05.28 10:31 (*.127.217.239)
    인정 ㅋㅋㅋㅋ
  • ㅇㅇ 2018.05.28 09:29 (*.250.237.93)
    뭐든 트집을 잡아야지 ㅋㅋㅋ
  • 유진로 2018.05.28 09:33 (*.131.107.166)
    상대방 존중 차원에서 그렇게 쓰는거지

    박근혜도 몰래 방북할 때 남북이 아니고 북남이라고 호칭 썼었다

    ttp://news.joins.com/article/21015272

    똑같은 정상회담을 북한가서는 북미회담이라고 하고 미국가서는 미북회담이라고 하는게 예우야

    하긴 알고도 그러는거겠지만
  • 2018.05.28 10:43 (*.195.172.153)
    ㅇㅇ 그래
    박그네 미친년이고 탄핵됐고, 실형 ㄱㄱㄱ
    됐냐.
    문재인 머릿속엔 그 생각만 가득하냐
  • 붉은수염 2018.05.28 09:44 (*.223.18.179)
    의도적이라고 본다.
    이번에 방명록에 남긴거보니까
    “조선민주주의인민공화국 김정은위원장과 함께! “

    지금 북한이 가장 불안해하고 있는 부분을
    안심시킨 묘수라고 본다.
    한 국가로서 인정받고 국제사회에 안정적으로 나오고 싶은데
    미국 강경파는 없애버려야할 나라로 보고있으니..
    한국은 북한을 정상적인 외교 파트너로 인정하고 있다. 라는걸
    친필로 남기고 왔으니..

    고공 지지율에 대한 자신감과
    평화 통일에 대한 신념에서 나온 의도적 표현.
  • ak654 2018.05.28 18:13 (*.223.17.238)
    이거지
  • 12345 2018.05.28 09:48 (*.222.76.123)
    애잔하다 ㅋㅋㅋ
  • ㅇㅇ 2018.05.28 10:19 (*.248.77.243)
    뭐 중간에서 사바사바하는 입장인데 당연한 것을 가지고 뭘
    미국에서 무시당하는 것 못봤나? 중국에서도..
    동네 할아버지 같아서 애잔하다.
  • 팩트폭격기 2018.05.28 10:24 (*.96.206.130)
    팩트) 노무현이 일본 챙겨준다고 "다케시마" 라고 한거랑 똑같다.
  • ㅁㅁ 2018.05.28 10:38 (*.228.219.22)
    조미회담은 그런거보다 하는데

    북미회담을 미북회담이라는 기레기 놈덜 패버리고 싶다

    언제부터 미북회담이 된거냐 ????
  • 2018.05.28 10:49 (*.58.139.1)
    ttps://www.thecipherbrief.com/article/asia/kim-jong-un-whats-next-korea





    밑은 번역문.


    김정은은 문재인과 공모해 미군을 한반도에서 내쫓고 대한민국을 집어 삼키려 한다. 김정은은 핵무력의 완성을 선언했다. 그가 핵실험장 폐기와 탄도미사일 발사 중지를 선언한 것은 이미 핵무력을 완성해서 더 이상 핵을 실험하고 미사일을 발사할 필요가 없기 때문이다.

    김가 왕조는 1948년 자유대한민국의 건국 이후부터 줄곧 대한민국을 적화시키려 했다. 김가 왕조는 대한민국의 완전한 적화를 ‘최후의 승리’라는 용어로 표현한다.

    김가 왕조는 이러한 ‘역사적 과업’의 실현 단계에 와 있는지도 모른다. 김정은이 이러한 계략을 펴는 데 문재인은 좋은 먹잇감이다.

    문재인은 그의 주변을 열렬한 북한 추종자들로 채워 놓았다. 북한인권단체의 집행임원 그렉 스칼라토이오Greg Scarlatoiu는 이렇게 말한다. “문재인의 참모들 중 상당수가 주사파 출신들이다. 물론 나이가 들면서 생각은 바뀔 수도 있다. 하지만 주체사상 추종자들은 단지 이념의 차원을 넘어 대한민국의 뿌리와 법적 정통성을 부정한다.”

    CSIS 태평양 포럼의 Tara O에 따르면, 문재인의 비서실장 임종석은 대학 시절 “골수 주사파”였고, 그 당시의 생각을 바꿨는지 장담할 수 없는 인물이다.

    그녀는 이렇게 덧붙인다. “문재인 정부가 밀어붙이는 헌법 개정안은 놀라울 지경이다. 가장 위험한 것은 개정안에서 규정하고 있는 지방분권화다. 딱 보면 별 것 아닌 것처럼 보이지만, 이 지방분권화라는 개념은 낮은 단계의 연방제로 이어져 북한의 목표인 고려 연방제를 뒷받침하게 되기 때문이다.”

    이러한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문재인은 “자치를 통한 풀뿌리 민주주의”를 밀어붙인다. 지방분권화를 통해 243개의 지방자치기구를 만든다는 것이다. 이를 통해 대한민국의 좌익분자들은 1919년 소수의 볼셰비키주의자들이 러시아를 집어삼켰던 볼셰비키 혁명 전술을 그대로 모방할 수 있다.

    문재인의 개헌안에는 대한민국의 수도를 법률로 정한다는 수도의 법률위임조항이 들어 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이 조항이 세종시를 염두에 둔 조항이라고 생각한다. 그러나 이 조항은 연방제로 통일한 한반도의 수도를 평양에 두려는 근거 조항으로 이용될 수 있다.

    마지막으로, 문재인이 소속된 민주당에서는 현행 헌법의 ‘자유민주적 기본질서’에서 ‘자유’를 빼려 시도했다. 이는 곧 북한식 인민민주주의의 가능성을 열어두려는 것이다. 물론 반대에 부딪혀 이러한 시도는 무산되었지만, 2017년 7월에 문재인의 교육부가 교과서에서 자유민주주의라는 개념을 삭제한 것은 분명한 사실이다.

    문재인은 개헌과 동시에 종전선언을 시도하고 있다. 문재인은 김정은과 만나 평화협정을 맺자는 성명을 발표하리라 예상된다.

    대한민국은 1953년 판문점에서 체결한 휴전협정에 서명하지 않았다. 통상적으로 평화협정이란 좋은 것이다. 하지만 한반도의 경우는 사정이 다르다. 문재인은 김정은이 핵무기 포기 대가로 남한의 미군 철수를 요구하지 않는다고 말했다.

    하지만 문재인은 미군을 몰아내고 싶은 것 같다. 문재인은 대외적으로는 한미동맹을 반대하지 않는다. 하지만 그가 하는 행동들은 동맹국의 의무를 뿌리부터 거스르고 있다.

    작년 10월, 문재인의 외교부는 중국과 3불 정책(1. 사드를 추가로 도입하지 않는다. 2. 미국이 주도하는 미사일 방어체계에 참여하지 않는다. 3. 한미일 군사동맹을 추진하지 않는다)을 합의했다.

    문재인은 종전으로 인해 더 이상 미군이 한반도에 필요하지 않다고 주장할 것이다. 문재인은 김정은의 말만 믿고 국제사회를 향해 김정은에게 경제 원조를 해 달라고 종용할 수 있다.

    문재인의 머릿속에 뭐가 들어있는지는 문재인만이 알 것이다. 하지만 최근 몇 달 간 문재인의 행보는 우리를 몹시 불편하게 만들고 있다. 문재인과 김정은은 겁 없는 행보를 보라. 트럼프는 평양, 서울에 나누어 자리를 튼 두 명의 친북 지도자와 대결 중이다.
  • ㅇㅇ 2018.05.28 10:59 (*.205.186.245)
    이명박근혜,삼성,일베없으면 남탓,선동을 못하시는 그짝분들 역겹네요 북한좋으면 북한으로 꺼지세요 ㅋ
  • ㅁㄴㅇ 2018.05.28 11:40 (*.152.167.41)
    북한애들이 당사자니까 걍 걔들식으로 불러준것뿐임
    걔들 기분 좋으라고
    둘이 이야기 하다가 김정은한테 들었겠지
    별 의미없는걸로 또 빨갱이로 처몰아가네 ;;
    에너지 쓸데가 그리 없냐?
    홍준표가 아직도 그 ㅈㄹ 하는덴 다 이유가 있는거야...이렇게 멍청한것들이 엄청나게 존재하거든
  • 2018.05.28 14:13 (*.223.48.51)
    그 논리면 종북 빨갱이 하나도 없겠다
    너같은 사람이 요즘 세상에 간첩이 어딨어? 이런소리 하더라
  • ㅋㅋ 2018.05.28 17:35 (*.223.22.33)
    위에 애가말하는 멍청한애가 바로 너야
  • Doneld 2018.05.28 11:53 (*.125.196.51)
    이런걸로 어그로 끄는게 ㅋㅋㅋㅋ 웃긴다
  • ㄴㅇㄹㅇㄴ 2018.05.28 13:17 (*.125.49.93)
    꼭 이렇게 까지 해야하냐는 머저리새끼들 특징
    내로남불 ㅈㄴ심함
  • ㅇㅇ 2018.05.28 17:34 (*.223.14.181)
    정은이도 남한 대한민국 써줫는게 예의상 써준거겟지
    근데 그것도 못하겠다는 예의 쌈싸먹은놈들이 왤케많냐
  • 11 2018.05.29 07:58 (*.49.77.216)
    이 정도 립서비스도 못하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910 젊은이들이 자유한국당을 지지하지 않는 것은 당연 39 new 2018.06.19
3909 보자마자 뼈 때리는 육성재 8 new 2018.06.19
3908 일본 아이돌 실력이 수준 이하인 이유 41 new 2018.06.19
3907 아내의 교육 방식 25 new 2018.06.19
3906 장나라에게 실수한 딘딘 16 new 2018.06.19
3905 파격적인 낙선 사례 24 new 2018.06.19
3904 옛날 전화 문화 때문에 싸움남 43 new 2018.06.19
3903 눈치있는 식객이 되는 방법 22 new 2018.06.19
3902 찬물 때문에 마비가 온 다이빙대회 참가자를 구해준 고래 15 new 2018.06.19
3901 56년만에 유효슈팅 0개 경기 57 new 2018.06.19
3900 나연이가 그분들에게 욕 먹는 이유 9 new 2018.06.19
3899 착한 남편이 그냥 싫어요 37 new 2018.06.19
3898 일본 전철에서 지진났을 때 탈출하는 방법 13 new 2018.06.19
3897 경기 전 김신욱 슈팅 연습 35 new 2018.06.19
3896 대륙의 부녀 6 new 2018.06.19
3895 무서운 공고문 17 new 2018.06.19
3894 의외로 키가 큰 연예인들 14 new 2018.06.19
3893 오사카 지진 현장 30 new 2018.06.19
3892 정변한 피겨 선수 21 new 2018.06.19
3891 태연 골반 자랑 7 new 2018.06.19
3890 영국 무상의료의 현실 27 new 2018.06.19
3889 소고기 맛있게 굽기 7 new 2018.06.19
3888 스웨덴 미인 3인방 5 new 2018.06.19
3887 박지성 만나서 황송 4 new 2018.06.19
3886 둘도 없는 친구 13 new 2018.06.19
3885 기안84 프로필 촬영 12 new 2018.06.19
3884 신개념 고속도로 태양열 + 풍력발전기 21 new 2018.06.19
3883 비현실적인 아내 12 new 2018.06.19
3882 체감 경기가 안 좋은 이유 33 new 2018.06.19
3881 코디가 안티인 장예원 11 new 2018.06.19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1 Next
/ 1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