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986년 8월 14일 서울특별시 강남구의 대형 룸살롱인 서진회관에서 일어난 집단 살인 사건,

목포 출신 조직폭력배들의 사소한 술자리 시비가 희대의 패싸움 집단 살인 사건으로 커져

반대파 조직원 4명이 살해되고 주범 2명은 처형되었다.

 

1.gif

주범 중 한명인 행동대원 고금석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2세, 사형 당시 25세) 

 

2.gif

서울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체포 당시

(체포 당시 23세, 사형 당시 26세)

 

당시 20대 초반에 불과했던 고금석과 김동술은 앞장서서 칼과 방망이를 들고

상대파 8명이 회식 중이었던 방으로 들어가 4명을 칼로 찌르고

방망이로 때려 죽이는 등 잔인하게 살해했다.

 

3.gif

86년 두목 장진석 (25세)과 행동대장 김동술 (23세) 체포모습 

 

4.jpg

이들은 도망치는 상대파 조직원까지 끝까지 쫒아가 살해했는데

당시 복도는 전부 피바다여서 형사들도 잔인함에 치를 떨었다고 한다.

 

5.png

수배 중 이틀만에 체포되는 서진 룸살롱 집단 살인사건 가담자 중 한명인

서울목포파 간부 양회룡 (당시 25세, 디스코클럽 운영)

 

6.jpg

체포 당시 두목 장진석 (왼쪽, 당시 25세)

서울 목포파 행동대장 김동술 (당시 23세) 

 

7.jpg

 

서울로 압송되어 온 김동술과 고금석은 TV 카메라 앞에서도 고개를 뻣뻣이 들고

전혀 반성하지 않는 모습을 보여 충격을 주었다. 그러나 이들의 허세는 오래 가지 못해서

재판에서 검사가 사형을 구형하자 엉엉 울면서 죽을 죄를 졌다고 하소연하는 등

처량한 모습으로 돌변했다고 한다.

 

주범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이 발생한 지 3년이 지난 1989년 8월 4일, 사형이 집행되었다.

김동술을 집행할 때, 버튼을 눌렀는데도 바닥이 사라지지 않아,

옆에 김동술을 내버려둔 채 교수대를 수리했다고 한다.

김동술은 45분동안 덜덜 떨면서 누워 있다가 재집행을 받고 형장의 이슬로 사라졌다.

 

이 사건의 가해자들을 보면 사건 당시를 기준으로 조직원들은 죄다 20대 초중반으로

사형당한 2명, 김동술과 고금석은 사건 당시 23살, 22살에 불과해서

이들의 잔인성은 담당 형사, 검사들에게 충격을 주었다.


  • 깡패 2018.07.16 21:41 (*.107.233.112)
    와 피지컬 보소 미쳤다
  • 착하게살자 2018.07.17 12:28 (*.207.92.119)
    쟤들은 시기를 잘못 타고 태어났네~
    지금 같으면 인권변호사들의 변호를 받아가며 재판 받다가
    감옥이지만 천수를 누리면서 일평생을 살텐데... ㅉㅉ

    사형 없는 대한민국, 가해자 인권천국 만세~~

    불체외노자 성범죄는 인권팔이 변호사들이 줄을 서서 개거품 물고 막아주니
    파키빵굴라들은 안심하셔요~~
  • ㅇㅇ 2018.07.16 21:43 (*.73.215.141)
    애들이 박보검보다 동생이네
  • ㅇㅇ 2018.07.16 21:47 (*.197.183.85)
    삼국시대였음 장군자리 하나는 꿰찼겠다
  • ㅇㅇ 2018.07.17 01:32 (*.223.49.172)
    고대/중세에는 레알 그랬겠지만
    저거는 20세기 라는거
  • . 2018.07.17 18:35 (*.7.248.53)
    그땐 저정도로 못꿰참. 더 잔인한 색히들이 버젓이 돌아다니던 시대임.
    그냥 산적이나 할 정도 클라스지 무슨 장군이야.
  • 세상에 2018.07.16 21:47 (*.27.187.111)
    이런.. 40 50대로 보이는 이유가 뭐지...
  • ㅂㅈ 2018.07.16 21:50 (*.235.232.90)
    20대??얼굴 실화냐??
  • 싱크 2018.07.16 21:51 (*.36.159.224)
    김동술은 LG 정찬헌 사구 던지고 짓는 표정이랑 겹치는데?
  • ... 2018.07.16 21:53 (*.166.111.136)
    ㅋㅋ 뭔지 알겠다.
  • 저급식자재 2018.07.17 10:59 (*.116.51.253)
    ㅋㅋㅋㅋㅋㅋ 나도 그생각 했는데 ㅋㅋㅋㅋㅋㅋ
  • ... 2018.07.16 21:52 (*.166.111.136)
    캬. 요즘 저랬으면 똥 바를 때까지 무상급식 아니냐.
  • 2018.07.16 21:53 (*.106.125.246)
    45분 동안 이미 혼은 반쯤 빠져나가 있었겠네...

    인상이 참 험악하다. 살발하네...
  • 2018.07.16 22:01 (*.111.1.26)
    인권국가...
  • 1 2018.07.16 22:06 (*.211.76.197)
    22세, 23세??
  • 1 2018.07.16 22:10 (*.110.201.17)
    역시 그짝 동네구먼.
  • 2018.07.16 23:52 (*.45.64.185)
    전국 단위인구당 범죄율 가장 높은지역
    1위. 서울
    2위. 경상도

    이런 댓글만봐도 왜 그 지역이 범죄율 높은지역인지 알겠다
  • 1 2018.07.17 00:31 (*.247.9.125)
    서울 강남이라 그짝 동네는 서울 야그한거인디 뭔가 오해 했나 보구마잉 ㅋㅋ 뭔가 피해 의식 가튼게 있어서 그런거 가튼디 미안하당께 ㅋㅋ
  • 후달리냐 2018.07.17 01:33 (*.223.49.172)
    혓바닥 길죠
  • 2018.07.17 06:40 (*.62.188.18)
    프로그램 아닌가 싶을 정도로 얘네 반응은 언제나 동일.
  • 1c23 2018.07.17 00:48 (*.185.156.200)
    '서울특별시 강남구의 대형 룸살롱인'

    제발저린 미친놈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ㅇㅇ 2018.07.17 04:32 (*.38.10.130)
    싸운놈들은 양쪽 다 전라도 관련 애들 맞다 ㅉㅉ
  • ㅁㄴㅇ 2018.07.17 08:14 (*.175.24.49)
    여기 일베 버러지들 일상생활 가능?
  • 부릉부릉~ 2018.07.17 11:27 (*.94.192.234)
    계엄군이 진압하러 왔다~ 전라도 ip는 꺼져라
  • 티를네~ 2018.07.17 19:34 (*.7.50.245)
    하여튼 허언증 걸린 베충이들 티를 네요~뭐 ~네가 지난정권때 여당을 욕했다고 에라이 베충아~
    이것들은 주작을 안하면 베충이가 아니지
  • ㅋㅋ 2018.07.17 04:31 (*.38.10.130)
    니 고향이 어딘지는 확실히 알것다
  • 섬노예해방부터 2018.07.17 11:21 (*.240.27.145)
    민관경 한통속 통계는 걸르랑께로...
  • ㅉㅉ 2018.07.17 06:24 (*.226.142.40)
    숨쉬는 공기조차 아깝다
  • 차라리 신안은 고향세탁은없다 2018.07.17 10:21 (*.36.145.225)
    어휴 니들 동네서 ㅈㄹ하세요
    못사는곳에서 태어나서인지 어떻게든
    서울에 올라와서 저렇게 사고를 치네ㅋㅋ
  • 티를네~ 2018.07.17 19:35 (*.7.50.245)
    근데 너 왜 지금도 쓰레기처럼 살아?ㅋ
  • ㅇㅇ 2018.07.16 22:13 (*.205.50.56)
    몸보소 ㄷㄷ
  • 2018.07.16 22:16 (*.100.189.247)
    몸이랑 나이 어린 걸로 봐선 운동부 출신들 기반으로
    영입한 조직인가? 중고딩 운동하던 애들중에
    저쪽으로 빠지는 애들 꽤 있다며?
  • 34 2018.07.16 22:17 (*.251.208.182)
    ㅇㅇ많이들간다.. 군대있을때 레스링하다온 하사있었는데 그사람부터가 이미 어깨쪽 종사자였었음..
  • ㅇㅅㅇ 2018.07.16 22:38 (*.138.152.67)
    쟤네들 한국유도대학 선후배들이었고

    저 사건으로 한국유도대학이 조폭양성대냐고 소리듣고
    용인대로 이름 바꾼다..
  • 아놔홀 2018.07.16 22:23 (*.223.18.222)
    돈고충.건달.페미니스트.난민.국회의원 국가차원에서 5대악으로 지정하고 박멸해야함
  • 1 2018.07.17 02:00 (*.214.104.154)
    단무지..
  • 123 2018.07.16 22:24 (*.25.227.9)
    고금석은 완전 톰 하디네 ㄷㄷ
  • 2018.07.16 22:33 (*.136.90.231)
    빠른 사형에 감사하네..
    저것들 살아서 나왔으면 아찔하네..
  • t1 2018.07.16 22:40 (*.112.149.205)
    그 45분동안 죽을맛 였겠네
  • 이에는 이 2018.07.16 22:45 (*.247.20.163)
    지 목숨 귀한 줄만 알고, 남의 목숨 귀한 줄은 모르는 것들은, 사형이 답.
  • 선비 2018.07.17 01:27 (*.47.126.124)
    인권이라는게 있단다
  • gg 2018.07.17 08:22 (*.223.33.60)
    ?
  • 33 2018.07.16 22:46 (*.126.250.201)
    기억나네,,,도망가는넘 쫓아 도로까지 나와서 찔러 죽였지,,
  • hyojung 2018.07.16 22:54 (*.119.239.235)
    나이를 10살씩 뺀거 아니냐 ㅋㅋ 뭐지...
  • 2018.07.16 23:07 (*.70.36.145)
    서진 룸살롱 사건. 저거였구먼 두사부일체에서 나오는 내용인디~
  • 1234 2018.07.16 23:31 (*.106.6.102)
    장신석이 택이 아부지~
  • 가석방 2018.07.16 23:40 (*.38.11.170)
    두목은 출소 했겠군
  • 개꿀 2018.07.17 07:04 (*.111.13.174)
    89년 형 집행했다는데?
  • ㅇㅇ 2018.07.17 07:46 (*.62.219.101)
    기사상으로는 두목은 사형 안당함
    주범2명만 사형
  • John 2018.07.16 23:47 (*.153.157.191)
    시위날에 혜화역에 풀어놓고싶네.
  • 0000 2018.07.17 00:07 (*.140.255.215)
    러러
  • 목포동국민학교 2018.07.17 00:28 (*.140.255.215)
    참새롭네 그해11월에 자대배치갔는데 집이 목포라고 하니까 뭐라고했을까
    야 이거 사시미아냐 심어 심으라카이 안들리나 대가리 박으라
    참나 목포살면 다 와일드 한거야 이미지에 휘둘리지 마시길
    바닷가 살면 다 헤엄의 고수인지 아는데 노노 3미터도 못갑니다
    그리고 옛날고리짝 사건을 올린 글쓴이의 의도가 의심이되네요
  • 222 2018.07.17 00:59 (*.148.150.45)
    진짜 의식의 흐름대로 글써서 무슨말인지 못알아먹겠다. 못배운게 딱 티가나네
  • 만자량 2018.07.17 01:53 (*.236.141.19)
    참 새삼스럽네요. 그해 11월 입대하고 자대 배치 됐을 때, 고향이 목포라고 하니,
    선임들의 첫마디가
    " 야~ 이거 사시미 아냐. 심어, 심으라 카이~! 안들리냐, 대가리 박으라고~!!"
    별 다른 잘못도 없이, 단지 고향이 '목포' 라고해서 얼차려를 받았던 씁쓸했던 기억이 떠오르네요.
    '목포' 사람이라고 모두가 무뢰한이나 폭력조직배도 아닌데...
    바닷가→ 뱃사람→ 거칠다는 그릇된 편견에 휘둘리지 마시길 바래요.
    흔히들 바닷가에 살면 헤엄을 잘치는 수영의 고수인 줄 아는데, 실제로는 3m도 못가는 사람이 대부분이 듯이요.
    한편으로는,
    기억도 희미한 옛날 사건을 올린 글쓴이의 의도가 그저, 전남목포를 폄하하려게 아닌가하는 의구심이 드네요.
  • 전훗 2018.07.17 02:05 (*.151.110.17)
    근디 니 그건 아야.. 목포 사람 건들면 뒤져분다능것을..
  • 아동소년 2018.07.17 09:30 (*.33.237.62)
    20대때 친구들이랑 목포여행에서
    세발낙지 연포탕 4만원이래서 먹었음
    낙지도 많이 들었길래 여기 싸고 좋다면서 기분좋게 먹었는데
    계산할때보니 연포탕이 8만원이래
    4만원 아니냐고 물었더니
    낙지가 추가로 들어가서 8만원이란다
    지맘대로 낙지추가로 넣고 낙지값 청구하는
    바가지 통수쳐맞고
    개 빡쳐서 욕하면서 깽판쳤는데
    친구들이 말렸기에 망정이지
    더 진상떨었으면 뼈도 못추렸을지도 모르겠다는 생각이
    요즘들어 문득문득 든다
    뭐 바가지요금이야 목포만의 문제는 아니다마는
    처음부터 8만원? 바가지 오케이 먹을게와
    4만원이 8만원되는 통수와는 당하는이의 기분자체가 다름
    그이후로 목포에는 사적인 반감이 좀 생겼지
  • ㅁㄴㅇ 2018.07.17 11:04 (*.66.181.241)
    스무살 때 목포에서 친구들 끼리 택시 탔는데,
    다리 좀 떠는 친구가 하나 있었는데 택시기사가 "씨X놈아 다리 좀 떨지마!" 이랬음. ㅋㅋ
    우리 남자 4명이었는데 개쫄아서 "네" 이러고 숨소리 죽이며 타고 갔었지.
  • 2018.07.17 11:28 (*.94.192.234)
    그 짝 동네는 조심해야 된당꼐
  • 목포동국민학교 2018.07.17 19:19 (*.140.255.215)
    네가 잘못했네 먼저가격을 제대로 물어보고 섭취했어야지 안그래
  • 목포동국민학교 2018.07.17 19:26 (*.140.255.215)
    고향목포/그해11월군대 자대도착함/사시미라고 머리박음 얼차려/목포사람 다조폭아님/수영실력도 저급/글쓴분이 의심됨
    더짧게도 쓸수있는데
  • 6대 2018.07.17 01:44 (*.35.153.85)
    이 사건을 영화에서 다룬적 있는거 같은데..아시는형님!!
  • ㄷㄹㄷ 2018.07.17 02:27 (*.190.83.130)
    다 무섭게 생겼다
  • 2018.07.17 03:36 (*.33.184.45)
    이동X 형님이 없네

    단순 가담인가?
  • ㅇㅇ 2018.07.17 04:23 (*.38.10.130)
    강호동이랑 싸우면 누가 이길까
  • ㅇㅇ 2018.07.17 06:07 (*.99.145.87)
    글쓴이의 의도는 무슨 지랄하고 자빠졌네 이슈인 운영자는 크롤링해서 퍼오는 것 뿐이다
  • 1743 2018.07.17 08:16 (*.175.24.49)
    왜 혼자 쉐도복싱하고 ㅈㄹ?
  • ㅇㅇ 2018.07.17 09:32 (*.99.145.87)
    위에 목포동국민학교가 옛날 고리짝 사건 올린 글쓴이 의도니 뭐니 씨부렸잖니? 눈깔 없으면 날도 더운데 아무나 시비 털지 말고 목포가서 낙지나 쳐먹으렴.
  • 111 2018.07.17 17:36 (*.106.169.229)
    ㄱ름 그댓글에다가 씨부려 붕신
  • ㅂㅅ 2018.07.18 02:12 (*.235.79.196)
    금 거기다 달던가.
    대댓글도 모르는 늙딱색히ㅋㅋㅋ
  • 2018.07.17 07:16 (*.186.247.41)
    늙병필 중에 재네 둘 중에 하나라도 잡도 1:1 로 싸워서
    이길 수 있는 형이 없을거 같다
  • ㅇㄴㄹ 2018.07.17 09:42 (*.128.76.6)
    당연한거아니냐.. 여기 늙병필 애들은 고딩이랑 싸워도 질걸
  • 발끈 2018.07.17 13:48 (*.135.185.240)
    야이 시벌놈아 젊병필인 니가 먼저 해봐
  • 2018.07.17 08:50 (*.168.91.26)
    왜 지금 애들하고 저 때 애들하고 나이가 들어보이지;;
  • ㅇㄴㄹ 2018.07.17 09:34 (*.128.76.6)
    피지컬보소 ㄷㄷ
    요즘 깡패들이랑 차원이 다르네..

    저당시 갱스터들은 뭔가 외형적으로 풍기는 위압감이 압도적이긴하다 ㄷㄷ
  • . 2018.07.17 18:37 (*.7.248.53)
    용인대 유도학과 가봐 저런애들 많아.
  • ㅇㅇ 2018.07.17 10:00 (*.76.46.125)
    역시 운동한 애들이라 몸이 장난이 아니구만
  • ㅅㅅㅅ 2018.07.17 10:12 (*.143.181.66)
    사형이 있어야해~
    사형제도로 인해서 억울한 사람이 발생할수도 있으나 그런것도 다~ 과도기의 희생이고~ 그런 희생이 었어야~
    더욱 발전하는거고~
  • 123 2018.07.17 10:51 (*.48.253.23)
    이사건이 그건가 유도대학이 이름을 바꾸게 된계기??
    바꾼 학교 이름이 용인대학교 이고 재들이 유도했던 애들이고
  • ㅁㄴㅇ 2018.07.17 11:29 (*.8.160.156)
    강호동도 티비출연안했으면 저길로 갔겠지?
  • 자자자 2018.07.17 12:30 (*.145.69.145)
    45분동안 먼생각을 했을까.. 아 배고파 순대국밥에 소주한잔 해야겠네.. 아 나 좀있으면 뒤지지.. ㅠㅠ
  • ㄷㄷㄷ 2018.07.17 12:58 (*.169.180.143)
    두목 옷에 피묻어있는건 형사한테 줘터져서 그런건가?
  • 2018.07.17 17:05 (*.157.78.31)
    아니 저 덩치들이 두려워했다는 맘보파 조원섭이는 어땠을까?
  • ㅇㅇ 2018.07.17 20:22 (*.62.108.153)
    이거 슬기로운 감빵생활에서 그오래있던 사람얘기랑비슷하다
  • 2018.07.18 13:08 (*.35.21.74)
    마자...그거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3282 기후 변화를 부정하는 이유 46 new 2018.08.16
3281 한국에 시집 온 네덜란드 아내 20 new 2018.08.16
3280 요즘 대학에서 벌어지는 미투 풍경이라고? 62 new 2018.08.16
3279 사우디아라비아의 여성 인권 15 new 2018.08.16
3278 한국인의 순대 밥상 15 new 2018.08.16
3277 정리 안 하는 와이프 때문에 31 new 2018.08.16
3276 한국이 해방된 적은 단 한번도 없었다 27 new 2018.08.16
3275 유상무 암치료 총액 27 new 2018.08.16
3274 누가 기침소리를 내었는가? 18 new 2018.08.16
3273 공개 연애에 대한 한혜진의 생각 8 new 2018.08.16
3272 요즘 중국 드라마 화질 17 new 2018.08.16
3271 퇴직금 13억 10 new 2018.08.16
3270 레드벨벳 윙크 4 new 2018.08.16
3269 혼밥 최상급 난이도 8 new 2018.08.16
3268 비디오스타 5행시 3 new 2018.08.16
3267 깝치던 댕댕이 참교육 14 new 2018.08.16
3266 본인 피셜 20개 넘게 문신했다는 여자 아이돌 21 new 2018.08.16
3265 독수리 사이즈 15 new 2018.08.16
3264 채수빈의 이상형 2 new 2018.08.16
3263 서초구의 보안관 제도 12 new 2018.08.16
3262 지창욱과 강하늘 8 new 2018.08.16
3261 천조국 부부싸움 스케일 6 new 2018.08.16
3260 박지선이 박성광을 좋아한 이유 2 new 2018.08.16
3259 하이브리드 화장실 7 new 2018.08.16
3258 강호동식 지능 테스트 4 new 2018.08.16
3257 프라모델 강국 일본에서 구할 수 없는 물건 12 new 2018.08.16
3256 소 생간 좋아한다는 휘인 8 new 2018.08.16
3255 아아 선풍기 방향마저 20 new 2018.08.16
3254 전 세계가 터키를 걱정하는 이유 10 new 2018.08.15
3253 고층빌딩 94층에 있다는 놀이기구 8 new 2018.08.1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10 Next
/ 11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