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 2017.11.15 15:07 (*.223.38.78)
    그걸 바꿔나가야하는게 행시 교육 사무관들이랑 일행직 일부들인데 안바꾸니 그게 되나
  • ㅂㅇㅇ 2017.11.15 20:06 (*.122.40.81)
    아니 사기업채용을 왜국가가 손을대
    덴마크가 저렇게 하는이유는 저렇게뽑은 인재들이 회사를 잘 굴러가게한다고 믿고 또 그렇게 되니까야
    한국은 그래도 좋은대학나온놈들 뽑으니까 지잡보다 낫더라 이러니까 학벌보는거고
    한국인재들은 저런식으로 하면 거짓말로 요리조리 빠져나갈거기 때문에 걍 스팩채용이 무난함 10에 10은 할수없어도 8은되니까.. 그리고 한국회사에 더필요한건 성실성이나 끈기인데 이건 학벌에따라 달라짐
  • 병맛 2017.11.15 15:09 (*.166.235.152)
    제발 북유럽에서 살다 온 사람들 말도 좀 들어봐라 저기가 지상낙원 같냐?
    나도 헬조선 극혐하지만 지금 유럽은 우리가 상상하던 그 유럽이 절대 아니야
    저런 다큐만 보면 한국도 천국으로 비춰진다
  • ㅇㅇㅁㅁ 2017.11.15 15:13 (*.63.8.88)
    지상낙원이란 소리는 어디에도 안나옴
    단지 면접보는 방식이 우리나라와 다르다는 걸 알려주는건데 왤케 오바함
  • asdf 2017.11.15 16:11 (*.166.6.250)
    멍청한 소리하네. 저 프로그램의 의도가 단순히 우리나라와 다르다는 정보를 알려주기 위한걸로 보이냐?
  • 21 2017.11.15 16:26 (*.70.51.194)
    없던 것도 만들어내는
    노예 마인드 ㅋㅋㅋㅋ

    우리나라의 사회 한 면과 외국의 그것과 비교해서 개선하자는거지.
    저기가 지상 낙원이니 모두들 오세요! 가 어딨냐 ㅋㅋㅋㅋㅋㅋ
  • ㅂㅂㅈ 2017.11.15 16:19 (*.62.173.50)
    그러게 멍충아
  • 123 2017.11.15 18:26 (*.120.230.15)
    살고있고 잠깐 귀국. 저기는 신입에 직급이 아래라도 어느일이 주어질때 능력이 뛰어나면 그 사람이 지휘자가 됨.
    우리는 그냥 용도로 쓰이고 말고.
    예를들어 인쇄로 치면. 신입이 인쇄 전문가고 책임감도 강하면 그 인쇄일까지는 지휘자가 되어서 사람을 부림.
    한국은 인쇄를 도맡아서 해야하는 막내신세 그대로 머물면서 소모만 당하는거고.

    그냥 한국인의 국민성이 그런듯. 이런부분들이 잘 못되었다고 욕하면서도 막상 그 욕하는 사람도 똑같이 행동하는 꼴을 여러번 본게 한국에서의 40년이었지.
  • ㅇㅇ 2017.11.15 15:20 (*.58.110.31)
    직무적합성을 딘 20분만에 판별하자니 학위를 중요하게 보는거겠지
  • 98연대경영 2017.11.15 15:21 (*.39.149.87)
    공무원응시자격을 고졸로 제한하는건 어떨까
    개나소나안가지 않을까 부실대학도 사라지고
  • 털보왕 2017.11.15 16:11 (*.162.55.52)
    좋은 생각인듯, 7급 이하는 고졸로 제한하면 좋겠네 쓰레기 대학들도 좀 정리하고
  • 2017.11.15 18:02 (*.204.41.26)
    나쁘지 않은 듯함.
    급수제한도 없애고 외무 사법 행정 고시도 고졸제한 하는 것도 나쁘지 않다고 본다.
    합격의 기준이 시험이라면
    그 시험에서 묻는 것이 직무적성과 직무에 대한 지식이라면
    굳이 대졸만이어야할 필요는 없다.
    시험이 없다면 더 많은 학습을 요구할 수 있지만 시험이 자격의 요건이라면 학위나 졸업장이 굳이 필요하지 않다.
    수학시험 100점받았는데 수학공부했냐고 풀어놓은 문제집 가져오라는 격.
  • ? 2017.11.15 18:23 (*.223.38.78)
    ? 행정고시 지원자격에 학력제한 없는디
  • 뽕이다 2017.11.15 18:47 (*.150.59.9)
    으이그 이 답답아
  • sdfe 2017.11.15 18:32 (*.184.38.22)
    대학 조지는게 우선이 아니라 졷소기업 조지는게 우선이여야 하지 않을까
    왜 대졸들이 몇년간을 손해봐가면서 공무원에 몰리는지 생각해보면
  • .. 2017.11.17 00:42 (*.27.99.56)
    통찰력 있으시네.
    근데 그걸 아는 정부놈들이 안해줌.
    멍청한 국민들 눈치 보느라.
    어차피 대기업은 sky에서 끝나고 다수는 중소기업에 취직하는데.
  • ㅇㅇ 2017.11.15 19:21 (*.122.144.142)
    위헌뜰듯
  • ㄱㄴㄷㅅ 2017.11.15 15:47 (*.7.19.197)
    다들 크게 착각하는군. 블라인드채용은 댄마크방식과 비슷하다. 한국은 채용비리. 노신뢰. 극단적인 지학혈연이 있는곳이라 더 변형된거고. 핵심은 수요와 공급 불균형이지. 아무리 채용제도 손봐도 실질적으로 다수가 불행해지는 구조인데. 수능을 보든 블라인드를 보든 그냥 아무나 뽑든 10명중 한명뽑으면 9명은 하버드든 외계인이든 결혼도 꿈이 되는거야.
  • ㄱㄴㄷㅅ 2017.11.15 15:51 (*.7.19.197)
    대책은 의사도 막노동자도 세금을 임금의 70프로로 하고 노동강도를 법으로 확실히 중소가도 6시퇴근하게 해줘야지. 야근회식금지하고. 대신 임금은 줄고.
    대전 정도를 시범도시로 실시해보는것도.
  • 23 2017.11.15 16:52 (*.1.230.194)
    멍청한거냐 모자른거냐
  • ㅋㅋ 2017.11.15 19:05 (*.39.149.192)
    둘다야 멍충아
  • .. 2017.11.17 00:47 (*.27.99.56)
    임금 70% 세금을 떼도 받아들이는 건 교육비 무료, 연금(퇴직시 급여의 70%인가?) 보장 때문인데,
    그냥 막 해본다는 발상은 뭐여?
  • 2017.11.15 16:00 (*.109.1.74)
    근데 요즘 우리나라 기업 면접도 저런 식으로 진행합니다. 구조화면접이라고 해서 지원자의 경험을 토대로 질문하고 답합니다. 예전의 창의성 면접 같은 건 안 해요. 예를 들면 골프공에 홈이 몇 개 파여있나? 물론, 면접관들의 사고방식이 저렇지 않아서 의미없는 것 같긴 합니다.
  • ㅁㅇㅁ 2017.11.15 16:32 (*.40.249.254)
    지원자 숫자가 차이가 너무 나잖아. 우리는 1시간씩 보고 싶어도 1시간씩보려면 진짜 엄청나게 만나야됨.

    저기는 인구도 적은데 선택지도 많으니까 심층면접이 가능하지만 이나라는 인구도 많고 선택지는 적어. 그러니 러시아워일수 밖에..

    솔직히 북유럽은 우리 실정과 맞지 않아. 기업만 비교하고 바꿀게 아니라 지원자도 생각이 바꿔야되는데 지원자는 고칠생각이 전혀 없잖아. 고칠수없기도 하고..
  • ㅇㄱㄹㅇ 2017.11.15 16:43 (*.152.34.25)
    코비 ㄷㄷ
  • ㅇㅇ 2017.11.15 16:47 (*.42.79.150)
    맨날 덴마크랑 비교하네
  • 2017.11.15 16:50 (*.113.162.253)
    덴마크에서 5년동안 살다온 나로선

    죽을때까지 한국이랑 덴마크 둘중에서 하나 고르라고하면

    주저없이 한국 고를꺼다
  • ㅇㅇ 2017.11.15 17:48 (*.223.17.136)
    왜?? 이유는 말해야지 ㅋㅋ
  • 2 2017.11.15 18:58 (*.209.62.245)
    딱 봐도 거짓말 티난다.
    내가 지금 덴마크 1년째 바일레 거주 중인데..
    난 한국이냐 덴마크냐 하면 덴마크 골라.
  • ㅂㅇㅇ 2017.11.15 20:08 (*.122.40.81)
    덴마크에서 행복하게사십쇼 행님!!
  • ㄴㅅㅇ 2017.11.15 19:04 (*.62.172.145)
    오피때문이냐??
  • ㅅㅅ 2017.11.15 20:09 (*.7.58.189)
    ㅋㅋㅋㅋㅋ
  • 안녕 2017.11.16 00:34 (*.38.18.165)
    아고 깝깝해
    죽을때까지라는 단서가 있잖아
    한국은 직장서 자리잡히면 위로 갈수록 편해지는 구조니까
  • . 2017.11.15 17:15 (*.7.248.53)
    근데 저런 방식이 가능한게 어느회사를 가도 돈받는것도 대우도 차별도 뭐 거기서 거기 마찬가지 크게 다를게 없으니까 저런 방식이 가능한거임.
    만약에 저회사가 다른 회사에 비해 월등히 월급이 많고 복지가 좋고 대기업으로서 안정적이면
    저런 면접을 봐도 우리나라에선 면접 쪽집게 과외가 성행할거다.
  • . 2017.11.15 17:15 (*.7.248.53)
    저런 방식이 문제가 아니야... 회사간의 격차가 없어지면 자연스레 따라오는게 저런방식임.
  • ㅎㅎ 2017.11.15 18:11 (*.38.17.74)
    오 내차 나온다 반갑네
  • ㅇㅇ 2017.11.15 18:58 (*.111.19.20)
    학벌만 보는 헬조선...이러니 인성이 바닥인 직원들이 많지...
  • ㅇㅇ 2017.11.15 19:08 (*.142.31.163)
    네 다음 학벌딸리는 지잡대생
  • 팩트리어트 2017.11.15 19:23 (*.38.17.74)
    학력>>>>>넘을수없는4차원의벽>>>>>>>>>>>>인성
  • ㅇㅇ 2017.11.15 20:38 (*.125.121.94)
    멋있다 진짜...
    우리나라는 과연 저렇게 인재를 뽑기까지 얼마나 걸리려나
    정서상 저렇게는 절대 안되려나
  • 22 2017.11.15 21:04 (*.179.63.146)
    여긴 대기업면접본사람 없나?
    나 10년전 면접 볼때만해도 하루종일 본걸로 기억하는데
    저런식으로 문답하고 기업에서 하는 일 각 부서별 업무 설명하고...

    예전 취업할때 보면 오히려 대기업 면접관들은 1차 면접시 사람 성격이나 조직 융화성을 보기 위해
    가치관이나 성격같은 것에 대한 질문을 많이 하고 편하게 대화를 주고 받는 형식으로 진행했었고
    이공계 분야였음에도 불구하고 전공관련된 질문은 딱 한개만 했었음 그 마저도 제대로 대답 못했었는데 당시 지원했던 기업에는 합격했었음

    오히려 공기업 면접때는 오로지 업무와 관련된 부분 달달 외워서 가지 않으면 면접에서 말한디 못할 정도로 업무관련된 지식만 묻고
    가끔 면접관이 쓸데없이 별일 아닌걸로 지원자들 한테 시비걸고 그랬었는데
  • ㄴㅁㅇㅁㅇ 2017.11.15 21:11 (*.177.186.124)
    염병 학위 같은 소리한다

    지금 2012년 전후로 취업시장에서 무슨 일이 벌어지는지는 모르고 그놈의 학벌 프레임은

    대한민국 기업이 지금 어떻게 돌아가고 신입 채용 어떻게 하는지 ㅈ도 모르고 하는 개소리들
  • 미스김 2017.11.15 22:30 (*.38.18.28)
    인구 몇백만밖에 안되는 북유럽 찾아가서 우리는 왜 안될까 탐구하는 잘나가는 진보지식인들때문에 지난 20년간 우리 교육 평등성 대파괴된거 참 답답하다.

    줄 설수밖에 없는 구조에서 줄 안서도되게 해준다는 신기루.

    결과는 보수진보를 막론하고 있는집 자제들의 세상이 되었지.

    집창촌해체와 입시다양화는 진보의 적폐. 청산해야할.

    근데 또 저 지R하고 있다.
  • ㅋㅋ 2017.11.15 22:37 (*.181.121.188)
    맞음
    우리나라는 땅덩어리 좁고 인구도 너무 많아서 경쟁이 불가피함
    게다가 자원도 거의 없지.
    대학진학률은 90%라 경쟁이 심화되는건 당연함....
    인구 몇백만 밖에 안되는 곳이랑 우리랑 비교하는건 무리가 있지
  • 1ㅊ23 2017.11.15 22:56 (*.107.97.145)
    사실 생각해보면 북유럽 저새끼들이 무슨 발전이 있냐?

    60년전 한국과 덴마크 격차를 생각해보면 우리 방법이 틀렸다고 할 순 없지
  • ㅂㄹㅇ 2017.11.16 00:11 (*.122.40.81)
    있는 집 자제들의 세상 맞는말 같다
    그래서 보통 진보진영에서 지적하는 자한당 계열도 그런 정책에는 큰 브레이크를 걸지 않는다..
    지네 자식들도 똑똑한 중산층 자녀들보다야 훨 나은 자리를 쉽게 갈 수 있거든
    결국 진보진영이나 보수진영이나 교육의 공정성에 대해서는 서로 대동 단결해서 파괴하는듯
    겉으로는 창의성이네 입시위주 지옥교육 탈피네 어쩌구저쩌구 좋은말만 늘어놓고 말이지
  • 변기 뚫개 2017.11.16 14:18 (*.243.40.174)
    아부지 머하시노? 면접에서 이 질문 하나면 파악 끝이야
  • ㅇㅇ 2017.11.16 17:44 (*.221.249.116)
    ㅎ ㅏ 이색기들 진짜 답답하네
    인구 5000만 이상~ 1억 이하 아무 자원없는 나라중에 우리나라가 롤모델로 꼽을 나라 나열 해볼사람?
    우리나라가 졸라 대단한거라니까? 나도 요즘애들이 힘든건 아는데, 맨날 헬조선 그만 찾고, 니가 행복할 길을 찾으라니까!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11 박혜진이 감정 조절 어려웠던 순간 21 new 2017.11.18
5410 아이를 구해온 용자 31 new 2017.11.18
5409 김동현을 깜짝 놀라게 만든 디자이너 황재근의 집 18 new 2017.11.18
5408 멕시코 가뭄으로 드러난 400년 전 교회 12 new 2017.11.18
5407 6년 동안 승마 배운 러시아 여자 5 new 2017.11.18
5406 아몬라 왕녀의 저주 14 new 2017.11.18
5405 돈까스 찍먹 vs 부먹 22 new 2017.11.18
5404 머글 능욕하는 마술사 9 new 2017.11.18
5403 NBA 중국선수의 활약 7 new 2017.11.18
5402 40:1 이상형 찾기 여자편 26 new 2017.11.18
5401 다스는 누구 꺼야? 30 new 2017.11.18
5400 차갑게 식은 갈비 10 new 2017.11.18
5399 알아두면 쓸데없지만 재미있는 사실 6 new 2017.11.18
5398 탈모 때문에 상담받으러 갔던 김희철의 선택 22 new 2017.11.18
5397 사기 매매혼 18 new 2017.11.18
5396 일본 만화가가 그린 러시아 월드컵 출전 32개국 15 new 2017.11.18
5395 한국 원룸들의 필로티 구조가 더 위험한 이유 21 new 2017.11.18
5394 야구장 키스의 추억 6 new 2017.11.18
5393 혼자 버스타고 지인 만나러 가는 개 10 new 2017.11.18
5392 술 취한 신동엽을 정신차리게 하는 연예인 2 new 2017.11.18
5391 피리부는 사나이 실험 10 new 2017.11.18
5390 열도의 이재민 수용 텐트 13 new 2017.11.18
5389 핀란드 친구들의 취미생활 14 new 2017.11.18
5388 내로남불의 대명사 25 new 2017.11.18
5387 21세기 샤머니즘 21 new 2017.11.18
5386 첨성대의 위엄 14 new 2017.11.18
5385 협찬하면 안되는 음료 10 new 2017.11.18
5384 대만 야수 바보 만드는 슬라이딩 11 new 2017.11.18
5383 거대한 요트 운반선 5 new 2017.11.18
5382 레드벨벳은 이제 조이가 에이스인 듯 13 new 2017.11.18
5381 유산 16억을 책 속에 숨긴 작가 6 new 2017.11.18
5380 여자가 알려주는 여자 단톡방 21 new 2017.11.18
5379 뜻밖의 한류 8 new 2017.11.18
5378 카이리 어빙의 팬 서비스 5 new 2017.11.18
5377 나도 희망 있는 삶 살 권리있다 13 new 2017.11.18
5376 조선의 형벌 6 new 2017.11.18
5375 클럽에서 춤추는 여자 유형 16 new 2017.11.18
5374 호베르투 카를로스 최근 폼 15 new 2017.11.18
5373 스톤 OK 7 new 2017.11.18
5372 우리가 지진 냈나 12 new 2017.11.1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