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임플란트 2018.02.01 02:19 (*.98.13.109)
    히딩크랑 패턴이 똑같네 ㅋㅋㅋ
  • ㄹㄹㄹㄹ 2018.02.01 02:25 (*.196.121.38)
    나라가 ㅈ미개 ㅋㅋㅋㅋ
    23세이하 대회에서 몇번 이겼다고 훈장 ㅋㅋㅋㅋ
  • 1134 2018.02.01 02:29 (*.229.241.76)
    뭔 미개씩이나.. 울나라는 안그런줄 아냐..
  • 123111 2018.02.01 02:31 (*.196.218.99)
    이 댓글도 참 미개하구만;; 인성 개쩜
  • ㅁㄴㅇㄹ 2018.02.01 04:23 (*.234.158.194)
    2002년... 군 면제... 임시 공휴일...
  • 글쓴이 2018.02.01 07:17 (*.39.138.254)
    겨울 방학이라고 늦잠 자지 말고
    빨리 피아노학원 가야지!
  • ㅇㅇ 2018.02.01 07:48 (*.106.108.49)
    이벤트전이었던 2006 WBC때는 결승도 못갔는데 군면제 줬지 ㅎㅎㅎ
  • 본인 미개 2018.02.01 11:09 (*.94.41.89)
    님의 생각이 미개한 것 같네요.
    세상 누구도 기쁨에 대해 등급을 매기고 미개다 아니다 판단할 자격은 없습니다.
  • 독사 2018.02.01 12:05 (*.161.112.18)
    제대로 썼네. 미개하다. 그말이 더 인간적으로는 나은 사람들이다라고 이해가 된다.

    즉, 미개가 개가 되면 너같은 개새가 넘쳐나는 세상이 됐다는 뜻이다.
  • 확대해석봐라 2018.02.01 13:23 (*.223.49.129)
    틀딱 돋보기쓰고 댓글 썼나 옘병이 짜네
  • 독사 2018.02.01 16:59 (*.161.112.18)
    이게 그 증거다.
  • 213 2018.02.01 17:34 (*.141.33.133)
    우리도 저랬단다 아가야. 다 저러면서 크는거야 애들은 빨리 가서 공부나 해라.
  • 으응? 2018.02.01 21:57 (*.128.119.29)
    처음이 얼마나 중요하냐?
    그나라가 갖지 못했던 영광을 갖게 해주면 좋은거지
    뭘 그걸로 타국인기 미개하니 뭐니 할 자격도 의미도 없지 않냐?
    오히려 그런걸로 어쩌네 저쩌네 하는 마인드가 미개한 마인드지
  • ㄴㅇㄹ 2018.02.01 02:30 (*.40.126.184)
    킹항서 ㅋㅋ
  • 징베 2018.02.01 02:42 (*.107.5.60)
    분위기 좋을때 치고 빠지는게 좋겠네
  • ㄴㄴ 2018.02.01 02:55 (*.70.59.249)
    우리가이랫다 ㅋㅋ지금보니까 미개하다
  • 공무원사회 2018.02.01 04:57 (*.214.80.108)
    국위선양 자랑스럽습니다.
    킹항서 당신은 대체..
  • ㅋㅋㅋ 2018.02.01 07:08 (*.196.53.240)
    딱봐도 1960~1980생
  • 45 2018.02.01 10:30 (*.133.34.132)
    여기서 나이로 까는건 자충수
  • ㅇㅇ 2018.02.01 06:03 (*.164.25.63)
    이제 적당히 치다가 빠지셔야 될듯한데...
  • t 2018.02.01 08:51 (*.221.162.116)
    다음 대회에서 성적이 안나와 봤자
    원복이라 별 문제 없을 듯
    다음 경기에서 경기력이 안 좋으면 선수들 욕함
    그 다음 대회에서 경기력이 안 좋으면 감독 욕함
  • 덜덜이 2018.02.01 09:33 (*.52.88.230)
    이번 바캉서는 베트남으로!
  • 떠나세요이제 2018.02.01 10:04 (*.239.163.20)
    쌀딩크님
    진짜 조언하는데
    그렇게 박수칠때 떠나세요
    비아냥거리는게 아닙니다
    그렇게 좋은기억속에 떠나야
    15년이 지나도 좋은 감독으로 기억됩니다.
    우리나라 보세요. 아직도 히딩크 하면 명장 레전드라고 하지않습니까.
  • 글쓴이 2018.02.01 11:37 (*.66.181.142)
    전설은 레젼드고 현실은 레알이다.
    그리고 계약은 계약이다.
    계약기간을 다 채우고, 베트남 축구를 할 수 있는데까지 발전시키는 것이 프로스포츠인이라 생각한다.
    바캉서 여기서 이글 볼 일이 없을테지만
  • 해바라지 2018.02.01 11:13 (*.102.17.25)
    박항서 현역으로 뛰던게 엊그제 같은데 할배 다됐네...ㅠ
  • 다행이다 2018.02.01 13:06 (*.104.65.98)
    간절함이 이뤄졌다면 축제를즐기고 포상도하는게 당연하지
  • . 2018.02.01 13:07 (*.7.248.53)
    이게 16년전 네덜란드 애들이 우릴 바라보는 모습이었겠구만...
  • ㅌㅌ 2018.02.01 13:51 (*.193.30.131)
    빨리 털고 나와야지 추억으로 남아야지
  • ㄹㄹ 2018.02.01 15:54 (*.42.113.99)
    2002년때 네널란드가 우릴 이렇게 봤겠지.....
  • 으응? 2018.02.01 21:57 (*.128.119.29)
    이제 도망치세요...
    다음 대회 오기전에..
    그래야 진짜 전설이 되고.. 그리워 할거임..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510 힝 쟤 봐봐 5 2018.02.06
6509 힘예린 6 2018.01.22
6508 힘쓰는 여경 26 2018.01.18
6507 힘든 은하 8 2018.01.25
6506 힐 벗은 정연 12 2018.02.07
6505 히틀러가 담배를 혐오한 이유 10 new 2018.02.25
6504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6503 히잡 선물 받은 수지 20 2018.02.08
6502 히로시마 원자폭탄 26 2018.01.09
6501 흰 티 전소미 12 2018.02.13
6500 흰 신발 세탁법 15 2018.01.30
6499 희망이 없어져 오히려 행복해진 젊은이들? 44 2018.02.14
6498 흡족했던 근혜 14 2018.01.10
6497 흡연자에게 화난 분 24 2018.02.23
6496 흡연자 피부 노화 쌍둥이 비교 34 2017.12.31
6495 흔한 키즈카페 풍경 20 2018.01.09
6494 흔한 강의계획서 38 2018.02.05
6493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6492 흔들어주는 사나 12 2018.01.17
6491 흔들어서 빼야하는 이유 17 2017.12.31
6490 흔들리는 미나 10 2018.02.19
6489 흔들려유 13 2018.02.13
6488 흔들거리는 조이 3 2018.01.30
6487 흔드는 나연이 5 2018.02.12
6486 흑형의 칭찬 16 2018.02.09
6485 흑백 아이린 7 2018.02.08
6484 흑누나의 피지컬 19 2018.02.02
6483 흐느적거리는 손나 12 2018.02.19
6482 휴지는 이제 안녕 24 2018.01.09
6481 휴머니즘과 페미니즘 13 2018.02.12
6480 휴가증 잡아라 20 2018.02.13
6479 휘인이의 유혹 14 2018.02.13
6478 휘성과 환희의 개족보 21 2018.02.01
6477 훔쳐보는 떼껄룩 15 2018.01.27
6476 훌라후프 만랩 9 2018.01.15
6475 훈훈한 평화나라 17 2018.01.12
» 훈장 받는 박항서 30 2018.02.01
6473 훈련소 조교가 알려주는 자대에서 조심해야 할 사람 25 2018.02.17
6472 후지사와에 대한 그녀들 반응 30 new 2018.02.24
6471 후지사와 튼실한 하체 15 new 2018.02.25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3 Next
/ 163