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ㄷㄴ 2018.04.08 16:51 (*.111.2.183)
    이영자 결혼함?
  • 39세 2018.04.08 22:52 (*.7.28.241)
    아니
    이거 보고 생각한건데 이영자가
    50대 여자들 중에 거의 제일 행복할거 같다

    다른 사람들은 늙는거에 상실감 느낄 나이인데
    원래 못생기니 잃을것도 없고

    좋아하는 먹는걸로 돈 잘벌고

    여자는 결혼 안한 사람들이 50대에 더 행복하다던데
    결혼했으면 삼식이들 챙겨야하고

    어떻게들 생각하냐?

    내가 뭐 놓치는걸까?
  • dfg 2018.04.09 02:54 (*.235.118.108)
    심지어 20년전이나 지금이나 외모차이가 전혀없다..
  • PPL 2018.04.08 16:53 (*.106.191.30)
    오바 싸네 금강 휴게소 자주 가는데 그냥 딱 휴게소 맛이구만 무슨
  • ㅎㅇㅎ옹 2018.04.08 17:57 (*.181.192.159)
    음식은 호불호가 다르니까.
    난 방송 나오는 맛집 가봐서 와 줄서서 먹을만 하구나 한집 1도 못봤음.
  • ㅇㅇ 2018.04.08 19:24 (*.62.109.72)
    맞어 그냥 휴계소 음식이지 저정도로 오바떨건 아닌듯 ㅋㅋ
  • 오버맞는데... 2018.04.08 21:43 (*.211.14.169)
    음. 걍 휴게소 맛이네. 이러면 방송이 되냐. 걍 티비 끄고 책을 쳐 봐.
  • 양배추즙 2018.04.08 16:53 (*.103.49.146)
    우동 비쥬얼이 다른데랑 다르네.
    클래스 ㄷㄷ
  • 2018.04.08 16:55 (*.142.150.76)
    내가 지금까지 먹은 휴게소 음식이라는게 괜찮은 김천수준이던데 저렇게 극찬할정도로 맛있나
  • ㄷㄷㄷ 2018.04.08 16:59 (*.94.23.58)
    시발 건배인 줄 알았다
  • ㅁㅁ 2018.04.08 17:07 (*.171.84.71)
    우동 전문점도 아닐거고
    보나마나 식자재 마트에서 파는 면에 파는 육수 적당히 때려넣고 만든거일텐데
    저런게 맛있나
    휴게소 음식 자체가 다 맛없고 가성비 똥망이잖아
  • 블루투스진공관오디오 2018.04.08 17:14 (*.207.92.119)
    금강휴게소는 강을 끼고 있다.
    그 곳에서 물놀이 하다가 돌아가신 동료가 있다.
    금강휴게소를 보면 동료가 생각난다.
    삼가 고인의 명복을 빕니다.
  • 2018.04.08 17:20 (*.38.10.235)
    저도.. 좋은 곳에 가셨기를 바랍니다.
  • ㅇㅇ 2018.04.08 19:22 (*.120.169.4)
    물놀이가 무서운게.. 나 10살때 인가 12살때 인가.. 금강 댐에서 그렇게 멀지 않은 부근에서 친척들과 가족 물놀이? 나들이 가서 갑자기 움푹 파인 강바닥때문에 물에 떠내려갈뻔했지.. 아마 내가 10살쯤 11살쯤 일거 같다. 진짜 그러고 보니 찰나의 순간에 생사가 결정되는구나 느꼈지..
  • ㅇㅇ 2018.04.08 17:18 (*.214.174.48)
    도리뱅뱅은 휴게소 굴다리 지나서 있는 식당가에서 파는게 맛난데...천하의 이영자도 저런 실수를 하네
  • ㅇㅇ 2018.04.08 17:36 (*.7.54.240)
    거기선 우동이랑 같이 못먹잖아
  • 으음 2018.04.08 17:37 (*.232.181.26)
    금강 휴게소는 음식도 맛있고 풍경도 좋고 전국에 저런 휴게소 몇 없음.
  • 11 2018.04.08 17:51 (*.160.115.118)
    금강휴게소에서 피라미낚시했었는데 ㅋㅋ 요새도 가능한가
  • ㅍㅍ 2018.04.08 19:01 (*.174.221.74)
    이거 방송보니 유병재한테 삼행시만 준내 시키던데 ㅋㅋ
    못웃기니까 그거라도 시킨다는 듯이 ㅋㅋ
  • ㅇㅇ 2018.04.08 19:05 (*.63.7.84)
    금강휴게소 맛있는거 많던데
  • 예전에 호남고속도로로 2018.04.08 19:28 (*.139.202.164)
    서울갈때는 금강휴게소 가끔 들렀는데 서해안고속도로 생긴 뒤로는 갈 일이 없네 그때도 고속도로휴게소 중에는 특이하고 이쁘다고 생각했었는뎅
  • ㅇㅇㅇ 2018.04.08 19:37 (*.117.232.159)
    컨셉 오지게잡앗네
    휴게소음식치고 맛잇는데가 어딧냐 솔직히
  • 잠원동 2018.04.08 19:46 (*.38.22.216)
    새벽에 중부내륙 사람없는데
    카이맨s 타고 속도270까지 내면서
    괴산휴게소까지 갓다가 우동한그릇 먹고오면 개꿀
    왓다갓다 기름값15만원 ㅎㅎ
  • 10 2018.04.09 16:05 (*.223.21.34)
    도대체 얼마나 깊은 시골에 사는거야
  • 글쓴이 2018.04.08 19:53 (*.65.166.29)
    돼지들은 뭘 먹어도 다 맛있어
  • ............... 2018.04.08 19:57 (*.23.101.59)
    맛잇을거 같어.
  • 대전토박이 2018.04.08 20:51 (*.223.34.62)
    도리뱅뱅에 어죽은
    영동 선희식당하고 그옆 가산식당이 맛있지.
    민물새우튀김도 맛있고.
  • t 2018.04.08 21:09 (*.141.196.243)
    이영자 휴게소 어플이나 내비 나왔으면 좋겠다.
    "아웅 금강휴게소인데 그냥 지나가시게융. 우동한그릇 하시야쥬"
    막 이렇게 나오면 휴게소마다 들릴 듯
  • 닝퐈~ 2018.04.08 21:15 (*.178.132.202)
    방송용으로 막 검색하고 그러는건 아니겟지
    영자누나는 레알이다
  • 39세 2018.04.08 22:53 (*.7.28.241)
    나도 이거보니까
    금강휴게소는 맛있을거 같다
  • 111 2018.04.08 22:59 (*.41.51.113)
    인스턴트맛일거같은데 조미료 잔뜩넣은맛
  • 다이어트약팔아요 2018.04.08 23:17 (*.239.88.114)
    고속도로 자주 타고 영업하는 1인 임. 솔직히 예전보다 휴게소 특색화되고 음식질도 좋아졌지만
    휴게소 음식은 가격대비 매우 경쟁력낮음. 금강 휴게소도 다른곳에 없는 몇몇 메뉴가 있다 뿐이지
    진짜 맛있거나 가성비있는 맛집 수준 아님.

    즉 찾아가서 쳐먹을 맛집은 절때 아니라는 거지. 고속도로 탓을때 못적지 전에 식사가 꼭 필요할때의 선택일뿐

    나같으면 전국이 하루 반나절 생활권인데 1-2시간 참았다가. 그 인근 진짜 검증된 맛집에 가겠다.
    영자 언니 요즘 미식. 쉐프프로에 지분 없어서. 숟가락 한번 얹어볼라 그러는거 같움. 오바방송
  • ㅁㄴㅇ 2018.04.09 11:54 (*.8.160.156)
    맛집이란것보다 고속도로 휴게소중 맛있다는 얘기같은데
  • d 2018.04.09 14:08 (*.147.138.235)
    어죽이랑 도리뱅뱅 ~ 맛나지
  • ㄱㄴ 2018.04.09 22:12 (*.62.8.208)
    출장갔다가 선배 추천으로 휴게소 옆 식당가에서 처음 먹었음. 도리뱅뱅, 어죽, 매운탕 등등.. 경북식당인가? 이름은 모르겠는데 그냥 항상 거기서만 먹음. 요즘에야 경치좋은 휴게소 많지만 10년전만해도 일부러 돌아서라도 찾아가는 휴양지 같은곳. 근데 애있으니 못간지 오래됨. 그래서 사람들이 휴게소내
    안에서 도리뱅뱅 먹나보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522 힘차게 일어나는 미주 9 2018.04.14
4521 힘들게 사는 서울대 졸업생의 조언 new 2018.05.24
4520 힘들게 들어간 회사 왜 나오려고 해 57 2018.04.10
4519 힐벗은 설현 21 2018.05.14
4518 힐러리가 생각하는 한반도 통일 40 2018.04.30
4517 히틀러 선풍기 7 2018.04.11
4516 흰 티 입은 지효 16 2018.04.24
4515 희대의 개소리 33 2018.04.15
4514 희귀한 정치 기사 댓글 성비 12 2018.04.17
4513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나연 12 2018.05.16
4512 흥궈 무혐의 언냐들 반응 12 2018.05.10
4511 흥겨운 사나 6 2018.04.04
4510 흥 오른 다현 34 2018.04.15
4509 흘러내린 미주 12 2018.04.27
4508 흔한 대학 축제 초대가수 13 2018.04.18
4507 흑형의 니엄마 드립 31 2018.05.22
4506 흑형 앞에서 정신 못 차리는 백동생 31 2018.04.10
4505 흑인 종특은 존재하는가? 19 2018.04.26
4504 흐느적 아이린 6 2018.04.27
4503 흉부외과 의사가 행복한 순간 21 2018.05.09
4502 휴식 중인 치어리더 7 2018.05.18
4501 휴대폰 한강에 버렸다 30 2018.05.11
4500 휴대전화 사용 예비군 예외없이 퇴소 36 2018.04.14
4499 휴대용 슈퍼패미콤 8 2018.04.14
» 휴게소의 세종대왕 35 2018.04.08
4497 훈훈한 유자매 6 2018.04.13
4496 훈화 말씀이 지루한 아이돌 5 2018.05.14
4495 후풍당당 45 2018.05.21
4494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 금지 당시 일본인들 반응 10 2018.04.17
4493 후지사와 사츠키가 말하는 평창올림픽 최고의 샷 6 2018.04.08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51 Next
/ 15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