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넷플릭스 2018.04.15 01:44 (*.106.191.30)
    역대급 ㅋㅋㅋ
  • 121212 2018.04.15 01:47 (*.167.36.95)
    그래서 과자양을 줄이고 가격을 늘렸다? ㄷㄷㄷㄷ
  • ㅇㅇ 2018.04.15 04:15 (*.7.46.123)
    과자먹을 줄 모르시네

    질소가 적정량 있어야
    불활성 기체에 보호받는 과자가 산화가 안되고
    좀 쉽게 풀어서 말하자면
    과자가 녹이 안슨다고요

    재료 그대로의 맛을 보존하려면 질소가 필수적
  • 뭐래 2018.04.16 09:57 (*.36.94.198)
    질소 없던 시절에도 잘만 맛있게 먹었음.
  • 뛰어난 한민족 2018.04.15 04:48 (*.7.46.123)
    첨언하자면 산화는 전자를 잃는거야
    산소랑 결합하고

    우리 조상들은
    음기를 보존해 음양의 조화를 지키는걸
    소중히 여기셨어

    전자가 뭔지 보지는 못했어도
    직관으로 아셨던거지
  • 지롤 2018.04.15 08:05 (*.254.234.204)
    뭔 ㅂㅅ같은 댓글을 정성스럽게 2연타로 달고있냐
  • ㅁㅈ 2018.04.15 11:03 (*.7.19.160)
    산화든 썩든 그 이전에 수분 먹어 눅눅해진다는 게 문제인데 뭔 산화와 음양의 조화를 설명하고 있지?
  • ㅇㄴㅇㅁㄴㄻㄴㅇㄹ 2018.04.15 02:01 (*.154.75.78)
    무릎으로 존나 쎄게 눈두둥살과 콧대사이를 힘차게 갈기고싶다.
  • 34 2018.04.15 02:33 (*.209.175.89)
    지가말하면서도 아 시팔..이거 안먹힐거같은데 시켯으니까 안할순없고 라고생각하겟지
  • 2018.04.15 02:46 (*.142.150.76)
    롯데제과애들이 며칠밤새가며 대가리싸메고 나온 대답 수준이 저렇다는게 경악스럽다
  • ㅇㅇ 2018.04.15 03:22 (*.138.228.126)
    대기업문화를 모르는구나..
    아래쪽에서 머리좋은 애들+경험많은 애들이 철저하게 대응논리짜서 높으신분께 짠하고 올리면
    위에서 땅콩일족같은 애들이 이렇게 까라 !라고 한마디 한다.
    그러면 그 머리좋은 애들 경험많은 애들 찌그러져서 까라는데로 깐다...
  • ㄴㅇㄹㄷ 2018.04.15 09:59 (*.185.6.217)
    그건 대기업 문화가 아니라 졷소도 마찬가진데?
  • ㅁㅁㅁㅁ 2018.04.15 16:49 (*.157.36.2)
    졷소가 더하지,,,
    지가 왕이야..c pal
    나 졷소다녀...ㅠㅠ
  • 나무발발이 2018.04.15 03:06 (*.118.198.69)
    눅눅해지는게 문제면 시리얼에 동봉된 스티커처럼 아이디어를 내는게 어때?
  • 소비자는호구 2018.04.15 03:13 (*.13.238.194)
    눅눅해지는건 지들이 신경쓸 필요가 없는거임.
    저런 씹깎아먹는 핑계에 진지하게 답달지마라
  • ㅇㅇ 2018.04.15 04:31 (*.206.203.64)
    남기는게 걱정되면 팔지를 마러 그럼 남길 사람 없겠네
  • 별자리 2018.04.15 05:15 (*.154.32.79)
    몇년째 인터넷에 질소과자다 양이 부족하다 이런 글들은 왜 무시하시지 눅눅하다해서 양을 줄이다니 ㅋㅋㅋ
  • 1 2018.04.15 05:51 (*.125.167.89)
    머리끄댕이를 들어올려서 싸대기를 후려치고 싶네 븅신같은년이 개소리도 정도껏 지껄여야지..말같지도 않는 말을 방송에서 처하고 자빠져있네..
  • ㅇㅇ 2018.04.15 06:14 (*.13.69.82)
    X랄 하고 자빠졋네
  • ㅇㅇ 2018.04.15 08:19 (*.55.147.49)
    롯데제과가 가성비로 유명한 회사니 일부러 저런 대답을 했겠지

    경쟁사들 뜨끔하라고 일부러 준비한 대답이라고 본다
  • zot데는일본으로 2018.04.15 08:40 (*.59.194.209)
    희대의 개소리 2탄이냐? 롯데가 가성비 좋다고?
  • 방송인 2018.04.15 11:22 (*.173.200.57)
    롯데 입사 축하한다~
  • ㄷㄷㄷ 2018.04.15 08:46 (*.36.180.41)
    사실 자기가 말하면서도 말 안된다는건 알거고
    그냥 솔직히 회사 수익성때문에 그런다고 할수도 없고
    욕먹을거 뻔히 알면서 총대매고 나온거지.불쌍한 직장인일 뿐
  • 111 2018.04.15 09:04 (*.125.177.184)
    컴플레인이 일반론이냐? 과다 100개 사면 한두개 있을까말까한 클레임을 두고 뭐? 과자가 남아서 눅눅해질까봐 과자를 줄여? 너네 부모 쪼글쪼글 늙는게 보기 싫으면 죽일래?
  • ㄹㄹ 2018.04.15 09:20 (*.55.130.168)
    양 적어진다는 컴플레인이 훠어러얼 압도적 아닌가.
  • ㅇㅇㅇ 2018.04.15 11:16 (*.39.138.166)
    ㅇㄱㄹㅇ
  • ㅁㅁ 2018.04.15 10:23 (*.171.84.71)
    그럼 가격을 내려 ㅂ.ㅅ아
    맛있고 싼 과자 들여오랬더니 외국과자 싸구려만 갖고와서 거기서도 가격 더 때려버리니깐
    국산 과자 말고는 대안이 없네
    짜증
  • ㅁㄴㅇㄹ 2018.04.15 11:18 (*.74.35.235)
    ㅋㅋㅋㅋㅋㅋㅋㅋ 대기업관ㄱㅖ자가 방송까지 와서 한다는얘기가 저거야?
  • ㅁㄴㅇㄹ 2018.04.15 12:42 (*.222.98.39)
    수요미식회 저 과자편에서 롯데랑 다른 업체 두군데서 나왔는데 사진에 쟤가 롯데즉이었어. 근데 다른 업체에서 방송이라고 은근은근 돌려까더라. 자기들이 과자만 내면 롯데가 따라한다고. 근데 한마디도 반박못해 ㅋㅋㅋ
  • 123 2018.04.15 13:24 (*.144.213.177)
    물건을 팔때 별에별 클레임이 다 들어온다.

    하지만 물건을 구매한 사람 중 1% 이하로 미친 논리로 클레임 거는 사람은 적다.
    저런 대기업은 물건 파는 양이 무지하게 많기 때문에 그 1%의 사람의 수가 많다.

    분명 저런 클레임을 많이 받았을 것이다. 하지만 자기네들 영업이익과 부합하니 바로 처리 만듦
    영업 이익과 부합하지 않은건 요목조목 다 따져서 어쩔 수 없을때만 개선
  • ㅋㅊㅋㅌㅊ 2018.04.15 18:24 (*.33.154.46)
    애초에 성인 대상 판매를 목적으로 않하는데
    성인들이 많이 사먹는거여 뭐여...

    초딩이하라면 저말이 맞을지도 모르겠다
  • ooOoo 2018.04.15 20:57 (*.39.60.56)
    아니 그러면 봉지를 줄이고 양을 줄이고 가격도 같이 내려가면 되는거지, 봉지 크기하고 값은 그대로인데 양만 줄었으까 뭐라고 하는거지.
  • 흠냐 2018.04.15 21:30 (*.9.207.98)
    레알 개소리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252 힘차게 일어나는 미주 9 2018.04.14
4251 힘들게 들어간 회사 왜 나오려고 해 57 2018.04.10
4250 힐벗은 설현 21 2018.05.14
4249 힐러리가 생각하는 한반도 통일 40 2018.04.30
4248 히틀러 선풍기 7 2018.04.11
4247 흰 티 입은 지효 16 2018.04.24
» 희대의 개소리 33 2018.04.15
4245 희귀한 정치 기사 댓글 성비 12 2018.04.17
4244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나연 12 2018.05.16
4243 흥궈 무혐의 언냐들 반응 12 2018.05.10
4242 흥겨운 사나 6 2018.04.04
4241 흥 오른 다현 34 2018.04.15
4240 흘러내린 미주 12 2018.04.27
4239 흔한 대학 축제 초대가수 13 2018.04.18
4238 흑형 앞에서 정신 못 차리는 백동생 31 2018.04.10
4237 흑인 종특은 존재하는가? 19 2018.04.26
4236 흐느적 아이린 6 2018.04.27
4235 흉부외과 의사가 행복한 순간 21 2018.05.09
4234 휴식 중인 치어리더 7 2018.05.18
4233 휴대폰 한강에 버렸다 30 2018.05.11
4232 휴대전화 사용 예비군 예외없이 퇴소 36 2018.04.14
4231 휴대용 슈퍼패미콤 8 2018.04.14
4230 휴게소의 세종대왕 35 2018.04.08
4229 훈훈한 유자매 6 2018.04.13
4228 훈화 말씀이 지루한 아이돌 5 2018.05.14
4227 후쿠시마 수산물 수입 금지 당시 일본인들 반응 10 2018.04.17
4226 후지사와 사츠키가 말하는 평창올림픽 최고의 샷 6 2018.04.08
4225 후지사와 사츠키 근황 12 2018.04.28
4224 후전드의 몸통 박치기 24 2018.04.17
4223 후전드의 굴욕 23 2018.05.1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2 Next
/ 14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