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 ㅁㅁ 2018.05.28 00:40 (*.62.222.70)
    믿고 거르는 야구장녀
  • 2018.05.28 00:59 (*.87.40.18)
    그냥 집에서 비며먹으면서 편하게 티비로 봐라 ㅋ
  • ... 2018.05.28 00:59 (*.211.14.169)
    와... 손 봐라...
  • .. 2018.05.28 01:06 (*.42.91.175)
    경북도 섞어먹나
  • 포풍간지 2018.05.28 01:21 (*.5.196.160)
    역시 한국인은 스까무거야지
  • 123 2018.05.28 02:06 (*.182.15.163)
    쓰까묵는 롯데가 아니잖아~ 무효
  • 456546 2018.05.28 02:31 (*.228.12.133)
    치킨 피자 핫바 핫도그 먹든

    집에서 갖고와서 먹든 독같은 입장료 아입니꺼~!
  • 아진짜 2018.05.28 04:36 (*.101.50.32)
    진짜 미개하다 ㅅㅂ. 왤캐 대륙같은 짓만 하는지
  • .... 2018.05.28 10:39 (*.211.14.169)
    대륙도 먹는건 저렇게 안 먹어.
  • ㅇㅇㅇ 2018.05.28 08:33 (*.221.245.75)
    아직 전쟁중인 피난민이냐..
  • ㅇㅇ 2018.05.28 09:05 (*.85.191.31)
    아 쌍도여...
  • ㅁㄴㅇㄹ 2018.05.28 11:10 (*.132.103.249)
    맛있겠다 ㅋㅋ
  • 1 2018.05.28 11:36 (*.170.30.130)
    저게 뭐야?
  • 빤쓰 2018.05.28 12:50 (*.165.181.83)
    고기 구워먹을 수도 있는 그런 좌석이 있다는데 거기 아님?
  • ㅇㅇ 2018.05.28 12:55 (*.230.22.66)
    ㅇㅇ 맞음
  • 11 2018.05.28 18:59 (*.84.178.195)
    옜날에는 아무대서나 버너 들고와서 고기묵고 다했는데
    요새는 시바 존나 비싼 자리에서만 가능한가보네
    시바 돈 없으면 쳐 먹지도 말라 이건가 개새!기들
  • 123 2018.05.28 14:42 (*.55.123.64)
    문제될꺼 없어보이는데
    어차피 야구장에 음식냄새나는건 당연하고
    일반석은 아니고 테이블석같은데 ㅋㅋㅋ
  • dd 2018.05.28 19:21 (*.226.9.188)
    그냥 우리나라 초기화 시키고싶다
  • 누렁이? 2018.05.28 21:47 (*.222.135.205)
    개밥을 왜 야구장에서 만듬?
  • ㅁㄱ 2018.05.29 16:30 (*.110.165.155)
    우리나라 야구장은 진짜 못가겠다
    더럽고 시끄럽고 루저들의 집합체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4400 힘들게 사는 서울대 졸업생의 조언 26 2018.05.24
4399 힘 자랑하는 인도 총리 22 2018.06.05
4398 힐벗은 설현 21 2018.05.14
4397 힐링 중인 백종원 24 2018.05.27
4396 힐끔 소혜 7 2018.06.12
4395 히어로들의 심볼 9 2018.06.01
4394 히든박스로 보는 한국과 일본의 차이 15 2018.06.01
4393 흥을 주체하지 못하는 나연 12 2018.05.16
4392 흥궈의 탐욕 37 2018.06.09
4391 흥궈 무혐의 언냐들 반응 12 2018.05.10
4390 흠뻑 젖은 가슴 2 2018.06.03
4389 흘리면서 먹는 여자 14 2018.05.30
4388 흔한 커플 사진 15 2018.06.21
» 흔한 야구장 풍경 20 2018.05.28
4386 흔한 서울시장 후보 현수막 23 2018.06.05
4385 흔한 대학 초빙 강사 32 2018.05.30
4384 흔치 않은 개인기 8 2018.06.07
4383 흔드나연 4 2018.06.09
4382 흑형이 싫은 샘 오취리 22 2018.06.08
4381 흑형의 센스 24 2018.05.31
4380 흑형의 니엄마 드립 32 2018.05.22
4379 흑형의 논리 21 2018.05.31
4378 흉부외과 의사가 행복한 순간 21 2018.05.09
4377 휴식 중인 치어리더 7 2018.05.18
4376 휴대폰 한강에 버렸다 30 2018.05.11
4375 휴가철 꼴불견 순위 11 2018.06.14
4374 훌최몇 16 2018.06.21
4373 훈화 말씀이 지루한 아이돌 5 2018.05.14
4372 훈련장의 손흥민과 정우영 11 2018.06.08
4371 훈련소의 고경표 12 2018.06.07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47 Next
/ 14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