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1.png

수십만명의 유태인을 학살한 피도 눈물도 없는 히틀러가

유일하게 두려워하고 무서워했던 사람이 있었다고 한다

그 사람은 누구일까?

그 사람은 바로

 

2.png

치과의사 요하네스 블라쉬케이다

실제로 히틀러는 치과치료를 피하기위해 주치의의 방문을 피하기 위해

수많은 핑계를 대면서 거절을 했고 다른 지역으로 순방을 떠나기까지 했다고 한다

당시 히틀러의 치아는 엄청나게 안좋았다

 

3.png

4.png

5.png

6.png

7.png8.png9.png10.png11.png

12.png13.png14.png15.png16.png17.png18.png19.png

히틀러는 설탕 중독자였다 매일 많은 당분을 섭취하였던 것이다

그래서 치아가 엄청 상했고 당시 치료를 받으려면 무지 아팠을것이니

치과의사를 겁냈을것이다

하도 치료 받기를 거부해서 히틀러가 잘을 잘때 몰래 치료를 했을 정도였다고 한다

하지만 더욱 놀라운건 히틀러가 유태인에게 행해진 또 다른 악행이다

 

20.png21.png22.png


  • ㅇㅇ 2017.11.13 12:10 (*.176.156.103)
    재연배우 진짜 븅신같네 ㅋㅋㅋㅋㅋ
  • ㅇㅅㅇ?? 2017.11.14 03:07 (*.119.51.80)
    이딴댓글 남기는 너도 븅싄같앜ㅋㅋㅋㅋㅋ
  • 2017.11.13 12:36 (*.39.149.112)
    치과의사 표정이 무슨 사형집행인포스네
  • 비트코인 2017.11.13 12:38 (*.187.41.171)
    내가 나이 40살 다되서 느낀 게 치과마다 치과의사마다 기술 차이가 엄청나더라고 같은 시술 받는데 어떤 의사는 전혀 불편함을 안 주는데 어떤 의사는 정말 사람 미치게 만들어

    치과만큼 그 편차가 큰 서비스도 드문 거 같음 예전에는 거기서 거기라고 생각했는데 잘하는 치과의사 만나니 치과가 안 무서워졌다 리얼루 ㅅㅂ
  • 가위손 2017.11.13 12:42 (*.217.172.247)
    거기가 어딘가요??ㅠㅠ
    아직도 치과가기 1시간전만되면..부들부들..!!
  • 상폐남 2017.11.13 13:01 (*.176.156.103)
    왜 그러냐면 신경치료 같은 경우에는
    순전히 의사의 감에 의지할 수 밖에 없거든..
    감이라고 하는 것은 공부를 많이 한다고 해서 되는 것도 아니고 말야

    치과는 '아프지않게' 하는게 핵심인데,
    그게 장비나 경험만 가지고 안되..
    타고나야함
  • ㅇㅇ 2017.11.13 14:05 (*.201.137.242)
    그래서 치과의사세요?
    제발 넷상이라고 개소리좀 하지마세요
  • OMS 2017.11.13 20:13 (*.94.95.3)
    똥손 만나면 노답이다.
    그리고 똥손은 출신학교 전공 불문이다......
  • ㅇㅇ 2017.11.13 12:56 (*.93.19.232)
    히틀러도 못버틴 당분 ㄷㄷ
  • 의문 2017.11.13 13:43 (*.101.142.145)
    자동차 자율주행도 하고 알파고가 인간바둑계 접수하는 시대인데
    왜 비싼 금을 대체할, 값 싸고 튼튼한 충치 치료제가 없냐?
  • ... 2017.11.13 14:53 (*.186.178.112)
    있어도 그런건 시장에 안내놓는게 자본주의 시장원리지.
  • ㄷㄷㄷ 2017.11.13 15:14 (*.169.180.143)
    자율주행도 하고 알파고도 있지만

    숟가락도 쓰고 가위도 쓰고 삽도 쓰고 뭐 그러잖냐
  • ㅋ2ㅋ2ㅋ2 2017.11.13 19:40 (*.223.22.79)
    진짜 삽질은 인류멸망까지 안사라질꺼야
  • OMS 2017.11.13 20:18 (*.94.95.3)
    있어.
    양치질.
    밤낮으로 닦아라.

    좋은 재료 있어봤자 본인이 예방에 노력을 안기울이면 허사지
    좋은 교과서 좋은 컴퓨터 있어봤자 공부하는데 본인이 시간을 안쓰면 머리에 똥만 차듯이
  • 두둥~ 2017.11.13 14:36 (*.236.72.97)
    박근혜는 히틀러의 발끝도 못따라 간다.
    박근혜는 주사아줌마를 불럿지만..
    히틀러는 주사박사를 항상 대동하고 아침마다 30여가지의 약물을 주사했다고 한다.
  • ㅇㄷ 2017.11.13 21:08 (*.70.56.156)
    히틀러 주치의가 알아주는 돌팔이였거든 ㅋㅋㅋㅋ
  • 까르르 2017.11.13 23:27 (*.140.210.60)
    그냥 돌팔이도 아닌 마약광 돌팔이 ㅋ
  • 까르르 2017.11.13 23:28 (*.140.210.60)
    저렇게 처먹으면 이 썩는거보다 먼저 돼지가 돼야 정상 아니냐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411 힙업 설현 11 2017.10.16
5410 힐링캠프의 저격 27 2017.10.09
5409 히틀러의 꿈 16 2017.10.02
5408 히틀러를 대하는 전원책의 자세 58 2017.10.04
» 히틀러가 유일하게 무서워했던 사람 18 2017.11.13
5406 히스레저의 죽음과 관련된 루머 16 2017.10.24
5405 히딩크가 와도 안된다 꿈 깨라 29 2017.10.28
5404 히딩크 논란은 이제 그만 18 2017.10.16
5403 흰개미 여왕개미 37 2017.10.24
5402 희망을 신겨주는 남자 5 2017.11.09
5401 희대의 관종 27 2017.11.15
5400 흥켈메와 이천수 2 2017.10.13
5399 흥분한 국진이형 2 2017.10.29
5398 흥분한 경리 4 2017.10.03
5397 흥분하면 10배 커지는 신체부위 9 2017.10.03
5396 흡족한 노회찬 18 2017.10.19
5395 흡연 사진 제보 20 2017.11.09
5394 흠뻑 젖은 혜정이 2 2017.10.05
5393 흠뻑 젖은 여자 연예인들 2 2017.10.11
5392 흙수저 타령 20 2017.10.21
5391 흔히 보지 못한 뒤태 8 2017.11.15
5390 흔한 지각 사유 37 2017.10.09
5389 흔한 산책 풍경 9 2017.10.03
5388 흔들리는 유인영 19 2017.10.30
5387 흔드는 태연 9 2017.10.24
5386 흔드는 지효 17 2017.11.06
5385 흑형들의 세계 10 2017.10.17
5384 흑형들 앞에서 저러면 곤란한데ㅤㅤ 8 2017.11.16
5383 흑인 인권운동가의 명언 6 2017.11.15
5382 흑린이의 리액션 2 2017.10.02
5381 흉기차 고장 없이 20-30만km 타는 사람 특징 58 2017.10.28
5380 휴지심으로 혼자서도 잘 놀아 14 2017.11.08
5379 휴지 드립에 빵 터진 여자 아이돌 8 2017.11.04
5378 휴게소에 설치된 사제 폭탄 24 2017.10.08
5377 휴게소 진입로 사고 91 2017.11.07
5376 훌라후프 중인 설현 7 2017.10.07
5375 훈훈한 셀카ㅤㅤ 4 2017.11.15
5374 훈맹정음 10 2017.10.13
5373 훈련소의 김수현 11 2017.10.30
5372 훅 간 연수 16 2017.10.1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36 Next
/ 136