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01.jpeg

고등학교 특급 유망주로 미국 mlb에서도 관심을 받은 한 야구 선수가 후배들을 폭행한 사실이 드러났다. 

 

02.jpeg

특급투수로 평가되는 a군과 야구부 학생 3명은 지난 4월 후배 선수들을 야구공과 배트로 폭행한다. 

 

03.jpeg

하지만 야구부는 학교 측에 폭력이 없었다고 보고했고 가해 학생들에게 어떤 징계도 주지 않는다 

 

04.jpeg

최근 제보를 받은 학교가 뒤늦게 학교 폭력 위원회를 열었는데 또 조치 없음 처분을 내린다. 

 

05.jpeg

생활기록부에 결과가 기록돼 대학진학에 영향을 끼치는 학폭위 징계를 학교측이 내리지 않은것이다. 

 

06.jpeg

야구선수는 휘문고 야구부 안우진으로 밝혀졌다 

 

07.jpeg

안우진은 지난 6월 넥센 히어로즈의 지명을 받아 내년부터 kbo리그 넥센 히어로즈의 투수로 뛰게 된다. 

 

08.jpeg

후배 폭행 사실이 보도되면서 현재 안우진의 sns는 비공개로 전환되었다. 

 

09.jpeg

안우진의 특수 폭행과 학교측의 고의 은폐 시도를 알게 된 교육청은 재조사 지시를 내린 상태다

방송에 까지 보도됐으니 사태의 심각성은 커졌다. 

 

10.jpeg

안우진의 폭행과정에서 야구공과 야구배트를 사용했기에 단순폭행이 아닌 특수폭행으로 처벌받을 가능성이 크다 

 

11.jpeg

이번 사건으로 넥센은 날려락을 맞았다 넥센의 지명권은 유효할거란 분석이지만 초유의 사태라 좀더 지켜봐야 할듯 

 

12.jpeg

뭐에하나 안우진이 중징계를 받는다면 넥센은 지명권도 날리고 뭐 되는거다 

 

 

1.png

안우진

 

2016년 봉황대기 전국고교야구대회 MVP

고3 때 193cm로 신장이 5cm 커지고 구속도 상승,

최고 구속이 156km/h까지 오르면서 2017년 드래프트의 최대어라는 평가를 받음

그리고 17년 서울 1차지명 1순위권을 가진 넥센에 1차지명을 받았다.

 

하지만,

2017년 8월 하순 메이저리그의 관심을 받는 고교특급유망주가 단체로 후배를 폭행했다는 일이

지상파 뉴스 보도를 통해 이 사건이 전해졌다.

 

안우진 측 "메이저리그를 준비하는 것에 대해 후배에게 물었으나 실력이 부족하다고 말했다"

그러나 국내에서 기량을 쌓은후 메이저리그로 나아가도 좋을것 같다라고 말한거였음

단체로 둔기(야구배트)를 이용해 후배를 폭행한 것으로 보도되었는데

이는 특수 폭행죄

 

그리고

2017년 10월 10일 넥센 히어로즈 역대 신인 최고 계약금이자

KBO리그 역대 신인 계약금 중 공동 5위에 해당하는 6억원에 입단

(돈없는 넥센이 6억이나 썻는데.....)

 

2017년 11월 21일 대한야구소프트볼협회로부터 자격정지 3년을 받았다.

이로써 국가대표 영.구.정.지

그러나 프로경기는 자유로이 출전가능

 

며칠전

모든 야구팬을 충격에 빠뜨린..

201 8년 1월 10일, 대전에서 열렸던 KBO 신인 오리엔테이션에서의 인터뷰

"지나간 일(?!)이기 때문에 잊고 감수하려고 한다."

마치 자신이 피해자인것마냥 인터뷰;;

 

그 와중에 대한체육회에 자신의 징계(자격정지 3년)에 대한 재심을 청구

그 이유는 자신이 소명할 기회를 얻지 못했다는 것

 

그리고 오늘 소명을 마쳤다고 합니다. 

현재 넥센측에서는 자체징계를 내릴 것으로 추측됩니다.

국제스포츠중재재판소(CAS) 제소 절차까지 밟지는 않을 전망이라고 합니다.


  • 1111 2018.01.20 00:03 (*.212.38.23)
    어휴 시발 .
    학교 대응 봐라 시발.
    내저식 새끼가 저래 뚜드려맞고 행정적 처분도
    형사적 처분도 모두 무죄나오고 숨기기 급급하면
    뒤에 가서 어깨에 칼빵을 놓겠다.
    감옥 갔다오지 뭐.
  • 2018.01.20 00:21 (*.223.31.92)
    빠따 잘못맞으면 두부깨져서 무혀니처럼 두부없는남자돼ㅠㅠ 김대~중나아퍼~!!
  • 빠따 2018.01.20 02:10 (*.144.47.118)
    잘싸질러놓고 두부없는 새끼 낳아놓은 니 부모 년놈이 젤 불쌍타 ㅋㅋ
  • ㅋㅋ 2018.01.20 02:17 (*.109.80.34)
    니엄마가 니때문에 지옥에서 피눈물을 흘리신단다...
  • 2018.01.20 09:21 (*.234.226.10)
    미친 개웃기네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붂따닦따닦따닦제가언제경제살 2018.01.20 09:44 (*.78.51.155)
    으앜ㅋㅋㅋ게이얔ㅋㅋㅋㅋㅋ 학원!!어디!!
  • ㅁㄴㅇㄹ 2018.01.20 00:07 (*.35.222.17)
    ㅈㄹ하네
    넥센이 모르고 지명했다고?
    마치 피해자처럼 적어놨네
    넥센은 이미 다 알고 지명한거다
    그리고 뭐 자체적으로 2년 프로1군 경기 정지인가 내렸던데
    신인들이 2년정도 2군에서 뛰는건 당연한거 아닌가?
    넥센은 이미 다 알고 지명한거다 정확한 정보를 알길 바란다
    뒤늦게 언론에 보도되고 논란이 확산되니깐
    자체징계도 뒤늦게 내린거다
  • ㅇㅇ 2018.01.20 01:31 (*.229.49.205)
    ㅇㅇ 맞음.1픽정도되면 아니 프로구단서 눈독을 들이는순간 앵간한건 다알지
    글구 문제가 이넘이 빠따로 엉덩이 '맴매' 만 하는수준이 아니란거지..에휴
  • 과거토토충 2018.01.20 11:16 (*.82.153.134)
    2년정도 2군에서 뛰는게 당연하진 않아 넥센팬으로써 편좀 들자면 넥센이 제일 약한게 선발진이잖아 이번에 박병호랑 로저스 데리고오면서 대권에 도전하고자 하는 움직임에서 2년정지는 넥센도 큰 피해를 감수한거야 안우진은 최원태 김성민 신재영 같은 그만그만한 국내선발진을 보유한 넥센으로서는 용병 원투펀치를 받쳐줄 1옵션이었는데 그걸 포기한거지 물론 당연히 해야할 징계였고 심정적으로는 징계 수위가 더 강해야된다고 생각하지만 넥센을 욕하진마 안우진 십새끼를 욕하고 협회차원에서 징계를 못먹이는 kbo씹새기들을 욕해
  • ㅁㅁㄴ 2018.01.20 00:50 (*.180.134.252)
    왠간히 잘하지 않는이상 1군에 쉽사리 기회 주기 힘들듯.
    프로야구는 팬심이 많이 작용하는지라
  • ㅇㅇ 2018.01.20 12:30 (*.223.14.51)
    웃기지마 야구선수들 다 태반이 양아치새끼들인데ㅋㅋㅋ

    범죄두란 별명이나 이것저것 주작 도핑 구설수 나오는 판에 뭔ㅋㅋㅋ

    그딴거 신경 안쓰니 구단에서 쟤 뽑은거 모르냐
  • 44 2018.01.20 00:59 (*.119.7.13)
    인성이 글렀으면 200km 공을 던지더라도 쓰레기일뿐
  • . 2018.01.20 01:17 (*.86.175.117)
    우리 우진이도 인생좉망길로 가즈아!~
  • ㅇㄴ2 2018.01.20 01:32 (*.53.232.146)
    넥센이 호구도 아니고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그런거 조사 안했을까봐?
    그래도 능력치가 좋아서 위험부담 가지고 지명했는데 이사단 난거지 ㅋㅋㅋㅋ
    안우진은 그냥 퇴출이 답이다..ㅋㅋㅋ 특수 폭행 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이제 스포츠에서 스포츠맨쉽은 없는거 같네 깡패만 하는 겜이냐? ㅋㅋ 판단 잘해라 야구협회
  • ㅇㅇ 2018.01.20 02:06 (*.102.66.87)
    와 저게 고등학생 얼굴이냐? 30대라해도 믿겠네 푹파인 팔자주름하며 입가 주름까지 ㄷㄷ
  • 어쩔수없어 2018.01.20 02:30 (*.84.169.107)
    야구 잘하겠다. 이게 니 대답이냐? ㅋㅋㅋ 강정호도 그렇고 넥센 구단에서 그렇게 하라고 가르치나보네
  • 캐나다생활 15년차 2018.01.20 03:55 (*.46.27.171)
    때린 새1끼가 물론 잘못했지만 쟤도 선배한테 맞았을꺼같다. 이번 기회에 운동부에서 쓸데없이 군기잡는 문화좀 사라졌으면 좋겠다...나는 중학교때 유도부들어갔다가 형들한테 첫날부터 빠따맞음..
  • 안없어져 2018.01.20 06:32 (*.247.88.101)
    방학전에 소강당옆에 아침부터 도복입고 뻗쳐있더라니깐
  • ㅌㅋㅋㅋ 2018.01.20 09:01 (*.168.17.77)
    학교가 돈버는 주식 시장이 됐네 ㅋㅋㅋㅋㅋ 가상화폐 스럽다 ㅋㅋ
  • 아놔홀 2018.01.20 09:50 (*.7.56.65)
    사회에서 앞장서서 매장시켰으면 한다 저런인간들이 야구같은 쓸데없는 운동 잘한다고 떵떵 거리며 살게해선 안된다 인간의 자격이 없다 미성년자라고 봐주지도 말아라
  • ㅉㅉㅉ 2018.01.20 12:22 (*.221.199.49)
    다~~~보고 배운거다 우리나라 웬만한 중, 고등 운동부는 다 저럴걸?
    몇 년 전에 서울 모 중학교에서 그 학교 야구부 연습하는 거 구경하는데 선수가 말귀를 못 알아듣는다고 헬멧 쓴 애 쇠방망이로 존나 세게 계속 내려치더라
    물론 많이 아프진 않았겠지 하지만 그게 정상은 아니라고 생각한다

    우리나라 체육계는 한참 멀었따 쯧쯧.....
  • ㅇㅇ 2018.01.20 13:39 (*.79.249.148)
    운동부 다 저랬고 요새 좀 나아진 수준.

    십수년전에 여자육상부 아침마다 빠따 맞고 훈련시작한단 소리 듣고 학을 뗬다.

    그냥 맞고 시작하는거래.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461 힝 쟤 봐봐 5 2018.02.06
6460 힘예린 6 2018.01.22
6459 힘쓰는 여경 26 2018.01.18
6458 힘든 은하 8 2018.01.25
6457 힐 벗은 정연 12 2018.02.07
6456 히트곡 하나 없는 월드스타 49 2018.01.13
6455 히잡 선물 받은 수지 20 2018.02.08
6454 히로시마 원자폭탄 26 2018.01.09
6453 흰 티 전소미 12 2018.02.13
6452 흰 신발 세탁법 15 2018.01.30
6451 희망이 없어져 오히려 행복해진 젊은이들? 44 2018.02.14
6450 흡족했던 근혜 14 2018.01.10
6449 흡연자에게 화난 분 24 2018.02.23
6448 흡연자 피부 노화 쌍둥이 비교 34 2017.12.31
6447 흔한 키즈카페 풍경 20 2018.01.09
6446 흔한 강의계획서 38 2018.02.05
6445 흔하디 흔한 스시집 알바녀 13 2018.01.17
6444 흔들어주는 사나 12 2018.01.17
6443 흔들어서 빼야하는 이유 17 2017.12.31
6442 흔들리는 미나 10 2018.02.19
6441 흔들려유 13 2018.02.13
6440 흔들거리는 조이 3 2018.01.30
6439 흔드는 나연이 5 2018.02.12
6438 흑형의 칭찬 16 2018.02.09
6437 흑백 아이린 7 2018.02.08
6436 흑누나의 피지컬 19 2018.02.02
6435 흐느적거리는 손나 12 2018.02.19
6434 휴지는 이제 안녕 24 2018.01.09
6433 휴머니즘과 페미니즘 13 2018.02.12
6432 휴가증 잡아라 20 2018.02.13
6431 휘인이의 유혹 14 2018.02.13
6430 휘성과 환희의 개족보 21 2018.02.01
6429 훔쳐보는 떼껄룩 15 2018.01.27
6428 훌라후프 만랩 9 2018.01.15
6427 훈훈한 평화나라 17 2018.01.12
6426 훈장 받는 박항서 30 2018.02.01
6425 훈련소 조교가 알려주는 자대에서 조심해야 할 사람 25 2018.02.17
6424 후지사와에 대한 그녀들 반응 19 new 2018.02.24
6423 후지사와 누나의 본업 12 new 2018.02.24
6422 후지사와 누나의 눈물 62 new 2018.02.24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6 7 8 9 10 ... 162 Next
/ 16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