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ㅇㅇ 2018.01.24 02:00 (*.11.64.56)
    이혼했지만 나쁜 사람은 없는 상황을 연출하고 싶었지만

    누가 나쁜 사람인 지 확연히 보이는 상황
  • ㅇㅅㅇ 2018.01.24 02:01 (*.206.71.254)
    ㅋㅋ
  • 얼래 2018.01.24 02:17 (*.15.67.155)
    어처구니 없네..
  • ㄷㄷ 2018.01.24 02:37 (*.46.217.219)
    할머니 할아버지 도와준다는게 자원봉사인거지? 그니까 지 애새끼 내팽겨쳐놓고 봉사활동 다니는걸 남편이 그만두라 권유하니까 같이 못살겠다 이혼? 내가 이해한게 맞아?
  • ㅇㅇ 2018.01.24 02:48 (*.58.110.31)
    끝내는 자식도 버리네
  • 00700 2018.01.24 03:13 (*.97.117.159)
    일단 저 커플은 저 이전부터 많이 싸우긴했음. 저 아줌마가 저 딸을 낳을때 자기 엄마... 여자애의 외할머니가 죽어서. 임종을 지키지 못했다는것 때문에 죄책감이 시달려서 어른들 돌보는거에 집착을 하게 됨. 그래서 일 많이 해서 둘째 유산까지 됨.

    나같은 경우는 이런 전적이 있기 때문에 남편 입장이 이해가 됨. 단순 집안 생활비나 이런 문제가 아니라 자기 트라우마 죄책감 지우려고 일을 하는건데 유산을 할 정도로 일을하고 심지어 계속 함. 그 뒤로 애가 다쳤는데 이제는 내 아이를 소중하게 키워야겠다 라는 생각은 하나도 안함.
  • 2018.01.24 08:14 (*.53.255.167)
    결국 ㅆㄴㅇㄴ
  • ㅇㅇ 2018.01.24 12:33 (*.153.24.22)
    그냥 아주 간단히 정리하면
    생계도아니고 자기기분푸는게 가족보다 중요해서 가족을 버림
  • ㅇㅇ 2018.01.24 12:33 (*.153.24.22)
    ㅁㅁ
  • ㅁㄴㅇ 2018.01.24 09:22 (*.92.4.53)
    이게 뭔가 내용 아는애들이 있지? 겁나 오덕 냄새 진동하네
  • ㅂㅅㄱㅇㄴ 2018.01.24 10:09 (*.223.37.102)
    영화좋아하면 지성인이고
    애니좋아하면 오덕이냐?
    영화랑 애니의 차이가 먼데
  • ㅇㅇ 2018.01.24 10:21 (*.70.54.120)
    쿰ㅡ척
  • 모기약 2018.01.24 10:28 (*.36.146.89)
    그렇다는... 영화랑 애니의 차이가 뭐냐는...쿰척쿰척
  • ㄴㅇㅁ 2018.01.24 11:24 (*.87.201.177)
    이런식의 공격성을 보이는건 오덕이 맞다
  • 몬났다 몬났어 2018.01.24 13:08 (*.149.234.137)
    자세히 설명해준 사람에게 대단하다는 말은커녕 실컷 읽어놓고 비꼬고 놀리고 ㅉㅉ 그런캐릭터들 어렸을때 만화에서 어떻게 그려지는지 기억안나냐?요즘 영화 안보니?
  • ㅋㅋ 2018.01.24 13:14 (*.149.234.137)
    만화나 영화에 자주나오는 인간쓰레기 양아치 혹은 악당1,2. 얼굴도 못생겨서 하나같이 사랑못받고 큼. 커서 악플러 비꼬미 놀려대기등 키보드로만 나댐 지가 아는게 진실인줄 앎.그냥 쓰레기들
  • ㅇㅇ 2018.01.24 15:45 (*.39.140.31)
    이거 나 어릴때 하던 뭐 꼬마 마녀? 그런 만화임 변신하고 그런건데 여자3명이 주인공이고 나머지는 잘 기억이 안남 그렇게 오덕 만화아님
    다간 가오가이거 티비에서 틀어줄때 하던 만화일껄
  • ㄱㄱ 2018.01.24 10:00 (*.243.13.80)
    냉정하게 봤을 때 저런 상황이면 여자가 죽일 년 아냐? 자기 일 때문에 남편 자식을 버리겠다라는 얘기잖아. 왜 결혼하고 애까지 낳은건지 ㅡㅡ;
  • 젱수 2018.01.24 10:06 (*.38.21.48)
    저 완전 싸아앙녀ㄴ이네, 지일 때문에 남편은 그렇다치고 애를 버려 저 개 같 은 시 발 ㄴㅕㄴ
  • 2018.01.24 10:40 (*.149.230.170)
    ????댓글들 왜이러냐;;; 틀딱 할배집합소인가
    이게 버린거임? 엄마가 데려가면 아빠가 버린거고?ㅋㅋ
  • ㅉㅉ 2018.01.24 13:08 (*.223.34.144)
    상황을 봐야지
    아내가 자신의 가정보다 봉사활동을 택했자나
    나무를 보지말고 숲을 봐라 어린이
  • 고도리 2018.01.24 13:32 (*.36.133.119)
    그렇다면 아빠는 너가 돌보렴. 이 말이냐 똥이냐 구분안감?
  • ㅁㅁㄴ 2018.01.24 14:58 (*.251.219.2)
    얜 뭐지? 소시오패스인가?
  • ㅇㅇ 2018.01.24 15:50 (*.39.140.31)
    1.엄마나 아빠 둘중에 하나는 일 그만둬야 할 상황
    2.엄마는 자원봉사 =벌이가 없음
    3.고로 아빠는 일을 그만두지 못함
    4.그래서 합의 이혼하는데 딸이 아빠편듦
    5.봉사활동이 남편,딸보다 중요함 ㅃㅃ
    6. 저 여자애 입장에선 욕해도 상관없는 상황
    이해 되었니?
  • ㄹㅇ 2018.01.24 10:57 (*.121.129.113)
    미친년이네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ㅋ
  • 30대여 2018.01.24 23:57 (*.117.96.17)
    꼬마마법사레미(오쟈마녀 도레미)입니다.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5968 한우 농장 상황 7 2018.01.26
5967 한옥 교회 14 2018.01.12
5966 한선화 최근 비쥬얼 12 2018.01.19
5965 한서희의 호소 11 2018.01.18
5964 한서희의 필살기 14 2018.01.20
5963 한서희의 부탁 19 2018.01.11
5962 한서희 때문에 속상한 언냐들 16 2018.01.20
5961 한서희 근황 12 2018.01.19
5960 한서희 고소한 강혁민 4 2018.01.19
5959 한복이 잘 어울리는 그녀 12 2018.02.17
5958 한복 입은 스시녀 8 2018.02.12
5957 한복 입은 블랙핑크 22 2018.02.11
5956 한복 소혜 12 2018.02.17
5955 한번더 외치는 성소 11 2018.02.02
5954 한번 타보실래요 5 2018.01.02
5953 한번 다녀온 누님의 드립 7 2018.02.04
5952 한방이 있는 성소 11 2018.01.31
5951 한반도 대기 상황 20 2018.01.24
5950 한미동맹 근황 87 2018.01.27
5949 한미FTA에서 개정되어야 하는 분야 66 2018.02.19
5948 한명의 베트콩 저격수를 사살하기 위한 총격 22 2018.01.24
5947 한명은 누구? 29 2018.02.02
5946 한명씩 돌아가면서 염장 지르기 22 2018.01.21
5945 한끼줍쇼 현실적인 반응 28 2018.01.31
5944 한끼줍쇼 최초로 실패 기원하는 게스트 3 2018.01.12
5943 한끼줍쇼 집안자랑 레전드 28 2018.02.04
5942 한끼줍쇼 역대급 출연자 7 2018.02.13
5941 한끼줍쇼 명언 21 2018.01.11
5940 한껏 차려입은 텍사스의 전현무 12 2018.01.09
5939 한국형 쯔위 29 2018.02.06
5938 한국판 루브르박물관의 결말 33 2018.02.03
5937 한국전쟁의 영웅들 18 2018.01.13
5936 한국전쟁에 참여한 큰형 23 2018.01.13
5935 한국전쟁 이후 군대 사망자 수 12 2018.01.08
5934 한국전쟁 당시 피난민들 28 2018.01.22
5933 한국인이 만든 세계적 재벌 58 2018.01.20
5932 한국인의 영어 발음 외국인에게는 어떻게 들릴까? 82 2018.01.18
5931 한국인의 수면 시간 20 2018.01.19
5930 한국인의 배려심 23 2018.02.09
5929 한국인의 매운맛 50 2018.01.10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57 Next
/ 157