메뉴 건너뛰기

XpressEngine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1.gif

 

때리는 사람은 UFC 챔피언

피하는 사람은 복싱 챔피언

  • 복싱 11년차 2018.01.24 02:04 (*.153.171.103)
    짜고치네
  • 2018.01.24 02:07 (*.251.224.172)
    그냥 UFC쪽이 손이 겁나 느려 보이는데?
  • ... 2018.01.24 02:07 (*.211.14.169)
    레프트 훅 모션 겁나 크네.
  • 그나저나 챔피언누구지 2018.01.24 02:11 (*.107.103.250)
    양대 격투기대회 챔피언인데 너무 후미진 곳아니냐이거
  • ... 2018.01.24 02:21 (*.211.14.169)
    스파링이 원래 그냥 체육관에서 하는거지.
    파퀴아오 소속 체육관은 저거보다 훨씬 구림.
  • 1 2018.01.24 21:56 (*.180.71.141)
    뭔 소리야 거기 주차장이 얼마나 넓은데
  • 한심 2018.01.24 02:36 (*.88.75.117)
    입금 아직 안됐냐?
  • ㅜㅜ 2018.01.24 02:36 (*.115.102.140)
    실제로 붙으면 누가이김?

    Ufc 초창기에는 눈찌르기 고환차기 가능?
  • ㅇㅇ 2018.01.24 04:12 (*.53.244.103)
    둘중 더 쎈놈이 이김
  • qew 2018.01.24 04:20 (*.118.171.49)
    ㅇㅇ 가능했음.
    눈찌르기는 명목상 반칙이기는 했는데 처벌 규정이 없었으니 해도 상관 없었고 불.알까기는 아예 제외.
    그래서 초창기 대회엔 대놓고 불.알에 파운딩 넣은 경기도 있었는데 웃긴 건 불.알 맞은 놈이 그걸 다 버텨내고 정작 초크로 졌다는 거.

    흔히 '조 선'이라고 알려진 Joe Son이라는 교포 선수가 그 강철 불.알의 소유자인데 한국 이름이 손형민이라 따지고 보면 '조 손'이 맞음.
    암튼 그 사건으로 진짜로 '강철 불.알(Iron Ball)'이란 별명도 얻고 유명해지면서 영화 오스틴 파워에도 나올 정도로 나름 잘나갔는데 강.간죄로 17년 받고 깜빵 감.
    그도 모자라서 깜빵에서도 사람 하나 죽이는 바람에 27년 추가되면서 깜빵 안에서 죽을 예정임.

    & 두 사람 다 각자 자기 룰로 싸울 때 이기고 남의 룰로 싸우면 진다.
  • 어쩔수없어 2018.01.24 08:05 (*.84.169.107)
    탑 티어끼리 MMA 룰로 붙으면 종합격투기 선수가 99% 확률로 이길듯. 복서들은 테이크다운에 대해 완전히 무방비 상태임
  • ? 2018.01.24 11:10 (*.36.142.75)
    방구석 파이터가 팩트 알려줌
    복싱룰로 하면 복서가 이김
    ufc룰로 하면 복서가 짐
  • . 2018.01.24 19:25 (*.47.126.136)
    이게정답이지 ㅋㅋㅋ 누가 세고 나발이고 간에 룰 자체가 다른데 누가 세냐 안세냐 이런걸로 싸우는거 보면 한심 ㅋㅋㅋㅋㅋ
  • 456456 2018.01.24 12:38 (*.42.8.47)
    메이저급 복싱 챔피언인 제임스 토니가 ufc 허접하게 봤다가 랜디 커투어에게 케이지 바닥에서 먼지나게 두들겨 맞고 도망치듯이 빠져나옴 그리고 바로 은퇴 ㅋㅋㅋㅋ

    그리고 UFC 헤비급 챔피언 출신 팀 실비아가 기량 하락하고 퇴출당한후 중소단체에서 퇴물 복서 레이 머서에게 한방에 KO되서 패배 !!
  • 징베 2018.01.24 13:23 (*.107.5.60)
    길거리 싸움꾼 킴보가 레이머서 길로틴 초크로 목 따버림
  • ㅇㅇ 2018.01.24 10:25 (*.70.54.120)
    복싱선수는 그라운드가 없잖아 태클하면 어떻게 막을건데
  • 2018.01.24 10:49 (*.28.109.142)
    애초에 저 위빙 자체가 복싱 글러브를 믿고 나오는 무빙 아냐??
  • 12 2018.01.24 11:15 (*.142.40.94)
    글러브까지는 잘 모르겠지만 룰을 믿고 나오는거지 클린치만 해도 심판이 떼어놓고 펀치에 최대한 집중하면 되니깐
  • ㅁㄴㅇㄹ 2018.01.24 15:11 (*.81.62.81)
    룰믿고 나오는게 맞음 격투기에서 저런 위빙은 바로 목아기 초크 걸리기 딱좋아서 안나오는 자세임
    권투는 가만보면 사람 주먹만한 타격점만 노리는 스포츠기 때문에 (바디 공격을 제외하면)
    타이밍에 맞춰 그 타격점만 흔들어줘도 빚맞아서 충격을 상당부분 흘려보낼수있음'
    반면 격투기는 그 타격점뿐만 아니라 잡힐곳까지 생각해야하기에 저런 접근전도 위빙도 할수가 없음
  • ㅇㅇ 2018.01.24 11:35 (*.238.241.91)
    근데 시장크기 자체가 넘사벽이라 모인 선수들 재능이 차원이 다름.
    축구가 돈이 되니까 온갖 재능러들 다 모이는거처럼 재능 있다 싶으면 복싱으로 가지 ufc로는 안감
  • 워류겐 2018.01.24 11:46 (*.121.215.254)
    정확하게는 재능 있고 복싱으로 올인 때리기 늦지 않은 나이면 복싱
    재능은 있는데 나이가 좀 찼으면 MMA

    요번에 헤비급 타이틀전까지 치른 카메룬 출신 프랜시스 은가누가 격투기 시작하면서
    복싱 하려다 코치가 MMA가 더 승산이 있다 그래서 성공적인 MMA선수가 된 케이스.
  • 화성친구 2018.01.24 15:03 (*.207.216.228)
    초반에 2대정도 맞은거 같은데... ufc룰 대로 헤드기어 글러브 착용 안했으면 권투선수는 다운 아닐까?
  • ㅇㅇ 2018.01.24 19:11 (*.39.114.143)
    정타 하나도 안맞았는데? 헤드기어 글러브 착용안해서 부피안커졌으면 스치지도 않았을듯
  • 2018.01.24 15:30 (*.226.207.59)
    근데 저 ufc 선수는 누구?
    챔피언까지 했다면 나름 유명할텐데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날짜
6289 핫도그 뺏어먹는 유아 8 2018.02.19
6288 합의와 강압의 기준 21 2018.02.19
6287 합법적 손축구 14 2018.02.18
6286 합당 후 드립력 7 2018.02.22
6285 함정수사로 단속하다가 7 new 2018.02.25
6284 함부로 때를 밀면 안되는 이유 16 2018.02.10
6283 할배의 출연료 12 2018.01.23
6282 할 말 다하고 사는 아폭기 18 2018.01.19
6281 한화 용병이 말하는 김성근 29 2018.02.22
6280 한혜진 속옷 화보 10 2018.01.19
6279 한현민 예절교육하는 이수근 9 2018.01.28
6278 한파가 끝나는 게 무서운 이유 32 2018.01.30
6277 한파 속 신생아 구조 자작극 22 2018.01.31
6276 한지민 학창 시절 7 2018.01.18
6275 한지민 인성 수준 29 2018.02.22
6274 한조 코스프레 장인정신 5 2018.01.26
6273 한정 판매 시그니처 평창 19 2018.01.30
6272 한의원에 간 서양녀 3 2018.01.13
6271 한우와 수입소의 유통구조 39 2018.01.16
6270 한우 농장 상황 7 2018.01.26
6269 한옥 교회 14 2018.01.12
6268 한선화 최근 비쥬얼 12 2018.01.19
6267 한서희의 호소 11 2018.01.18
6266 한서희의 필살기 14 2018.01.20
6265 한서희의 부탁 19 2018.01.11
6264 한서희 때문에 속상한 언냐들 16 2018.01.20
6263 한서희 근황 12 2018.01.19
6262 한서희 고소한 강혁민 4 2018.01.19
6261 한복이 잘 어울리는 그녀 12 2018.02.17
6260 한복 입은 스시녀 8 2018.02.12
6259 한복 입은 블랙핑크 22 2018.02.11
6258 한복 소혜 12 2018.02.17
6257 한번더 외치는 성소 11 2018.02.02
6256 한번 타보실래요 5 2018.01.02
6255 한번 정신병 판정 받으면 27 2018.02.24
6254 한번 다녀온 누님의 드립 7 2018.02.04
6253 한방이 있는 성소 11 2018.01.31
6252 한반도 대기 상황 20 2018.01.24
6251 한미동맹 근황 87 2018.01.27
6250 한미FTA에서 개정되어야 하는 분야 66 2018.02.19
Board Pagination Prev 1 ... 3 4 5 6 7 8 9 10 11 12 ... 165 Next
/ 165